동거녀와 헤어지자…성폭행, 자살시도
20대 한인, 한순간 잘못으로 25년형
 

동거.jpg

 

조지아주 애틀란타 인근의 귀넷 카운티에 거주하던 20대 한인남성이 헤어진 여자친구를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25년형을 선고받았다. 
애틀랜타 저널-컨스시튜션지에 따르면 한인 데이비드 강(22·사진)씨는 작년 9월 발생했던 전 여자친구 성폭행 사건과 관련, 배심원에 의해 폭행 및 성폭행, 불법 감금 혐의에 대해 유죄 판결을 받았으며 판사는 징역 25년을 선고했다. 
신문이 귀넷 카운티 검찰의 발표를 인용 보도한 내용에 따르면 강씨는 작년 9월 자신과 동거하던 여자친구와 헤어진 후 전 여자친구가 자신의 집으로 소지품을 찾으러 오자, 여자친구의 목의 조르며 위협한 후 손과 발을 결박한 후 성폭행했다는 것. 
강씨는 전 여자친구가 집에 도착하기 전 “소지품이 1층에 있다. 빚진 돈은 갚겠다. 돈도 1층에 있다”고 말했으며, 집에 도착한 여자친구는 자신의 소지품 일부는 물론 갚겠다는 돈도 1층에 없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러자 강씨는 “돈이 2층에 있다. 2층에서 주겠다”고 말한 후 전 여자친구와 함께 2층으로 올라가 룸에 들어간 직후, 전 여자친구의 목을 조르고 바닥에 내동이 친 후 손과 발을 끈으로 묶은 후 성폭행을 했다.
또 “자신이 자살하는 모습을 지켜보라”고 말하며 전 여자친구 앞에서 박스커터 칼로 자해한 후 약물을 복용한 후 전 여자친구를 풀어주었다. 집에서 뛰쳐나온 전 여자친구는 즉시 경찰에 신고했고, 강씨는 체포됐다.  
 강씨는 전 여자친구와 동거하기 전 부모와 함께 살았으나, 전 여자친구가 집에서 함께 살게 되자, 부모는 집에서 나가줄 것을 요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판사는 징역 25년형을 선고한 후 형기가 끝난 후에도 평생동안 보호관찰하에 놓여지게 되며, 성범죄자로 공개등록하도록 했다.
강씨는 경찰에 체포된 후 심문과정에서 “자신과 동거하던 여자친구가 헤어지자고 하자,  확 돌아버렸다”고 말했는데, 결국 전 여자친구를 성폭행 및 자살하는 모습으로 앙갚음 하고, 공포심을 심어주려고 했다가 25년을 감옥해서 보내고, 평생을 보호관찰 및 성범죄자로 낙인찍히며 살아가는 신세로 전락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8 한인사회서 거액의 계는 더이상 하지 말아야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1
367 한인영주권자 작년에 1만5천명 시민권 취득  벼룩시장01 2017.11.17 1
366 작년 한인 추방판결 20년이래 최저수준 유지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1
365 팰리세이즈 팍 잠적 계주 파산신청했다 벼룩시장01 2017.11.14 0
364 앤드류 박 변호사, "한인 자존심 지킨다"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1
363 무연고 60대 한인 여성 장례 못치러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1
362 13세 소녀와 성관계 한인남성 22년형 선고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3
361 클로스트 시장 한인 주민과의 만남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360 김용 세계보건기구 총재 젊은 시절 다룬 다큐영화 화제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359 NJ 한인후보들, 유권자 표심 잡기 위해 막판 유세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358 추방위기 한인입양인 1만8천여명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357 이봉주 뉴욕 초청 5K 달리기 대회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356 소셜 시큐리티번호 도용·중복 등 체크해야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355 한인식당 권총강도, 업주·고객 3명 중상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1
354 플러싱 아씨플라자, 3년만에 2배…1억1,500만불에 재매각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353 광복회 뉴욕지회, 필라델피아 서재필 기념관 방문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 "미국서 성폭행은 무조건 중형"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351 선천적 복수국적 한인2세, 美 사관학교 지원 거부 당해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1
350 '바니스 뉴욕' 한인 수석부사장 맹활약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349 '스시'는 미국서 성공했는데…한국식당이 적은 이유는? file 벼룩시장01 2017.10.31 1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