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美상원, 대북제재에 중국 적극 나서야”
 

웜비어.jpg

 

미국 상원을 1차 통과한 ‘웜비어 대북 금융거래 제한법’에 대해, 미상원의원들이 "중국 정부에 북한 문제와 관련해 보내는 강력한 신호"라고 평가했다. 또  대북제재에 법적 구속력을 부과한 이 법이 북한의 국제금융망 접근을 완전히 차단해 실질적 고통을 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법에 따르면 중국 은행 등 북한과 거래하는 모든 해외 금융기관은 미국의 물리적 처벌을 받게 된다. 
이 법이 상원내 소위원회를 통과하자 워싱턴 정계는 “미국이 북한에 대해 가능한 한 최대한의 압박을 가할 것이라는 확고한 의지를 전 세계에 분명히 밝혔다"고 평가했다. 
 앞서 하원도 비슷한 내용의 ‘오토 웜비어 북핵제재법’을 압도적 지지로 통과시킨 바 있다. 법안은 또 북한과 무역 거래하는 개인이나 기업도 처벌하도록 했다. 

?

  1. "웜비어법, 중국에 보내는 경고신호"

    美상원, 대북제재에 중국 적극 나서야”     미국 상원을 1차 통과한 ‘웜비어 대북 금융거래 제한법’에 대해, 미상원의원들이 "중국 정부에 북한 문제와 관련해 보내는 강력한 신호"라고 평가했다. 또  대북제재에 법적 구속력을 부과한 이 법이 북한의 국제금...
    Date2017.11.10 Views0
    Read More
  2. 美국무부, 평양 과학기술대 美교수 46명 방북 불허

      미국무부가 평양과학기술대 소속 미국인 교수 46명의 방북을 불허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에 따르면 이들 미국인 교수 46명은 지난 9월 평양과기대 가을학기 강의를 앞두고 "수업이 미국 국익에 부합한다"며 연방국무부에 북한 방문을 위한 특별승인을 ...
    Date2017.11.10 Views0
    Read More
  3. 할렘 유치원생, 샌드위치 먹고 알레르기 쇼크사

    유제품 알레르기 주지시켰음에도…유치원측 부주의     맨해튼 할렘 지역에 위치한 유치원에서 3살된 흑인 남자아이가 샌드위치를 먹고 돌연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폭스뉴스 등 미방송에 따르면 엘리야 실베라(사진.3)군이 지난 3일 유치원에서 나눠준 샌드...
    Date2017.11.10 Views2
    Read More
  4. 세계 최대부자 등극…아마존 회장이 한 일은?

    베조스 회장, 10억달러 상당 주식 매각…매각 이유에 관심     제프 베조스 아마존 회장이 10억달러 상당의 주식을 매각했다.  IT 전문 매체 더버지 등에 따르면 베조스는 최근 아마존 주식의 1.3%에 해당하는 자사주 100만주를 처분했다. 이번 매각으로 베조스...
    Date2017.11.07 Views2
    Read More
  5. 트럼프, 조세개혁법으로 외국인들에 7,000억불 선물

    이로 인한 예산 부족은 메디케어, 메디케이드 삭감으로 충당     트럼프 대통령이 조세개혁으로 무려 7,000억 달러의 거금을 외국인들에게 건네주려고 한다고 한 뉴욕시립대 교수가 강조했다.  트럼프의 세제개혁안 핵심은 기업소득세의 대대적 삭감이라는 점...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6. "1200만불 보석금 낼테니 풀어달라" 요청

    '러시아 스캔들' 트럼프 대선위원장, 특검에 제안     '러시아 스캔들'을 수사 중인 뮬러 특별검사에 의해 기소된 매너포트 '트럼프 대선캠프' 전 선대위원장이 1천200만 달러 상당의 보석금 납부를 조건으로 가택연금을 해제해 달라고 요청했다. 보석금에는 ...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7. DACA 드리머 구제법안, 결국 내년으로

    공화당, 내년 초로…내년 3월 넘기면 추방 현실화     올 연말까지 성사될 것으로 기대됐던 DACA 드리머 구제 법안 통과가 공화당의 지연 결정 및 트럼프 대통령의 예산안 연계 반대로 인해 내년 초로 연기됐다.  공화당측은 연말까지 트럼프 대통령의 세제개혁...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8. "취업이민 축소는 美경제 망치는 지름길"

    백악관 경제고문, 스템분야 인력 240만명 부족     백악관 경제고문이 신규 이민을 확대해야 미국 경제가 성장세를 지속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케빈 해시트 백악관 현 경제고문이 신규 이민노동자를 더 늘려야 미국 경제가 성장 동력...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9. "맨해튼 테러로 추첨영주권, 체인이민 폐지"

    맨해튼 테러범 우즈벡 출신 추첨영주권으로 가족 이민     트럼프 대통령이 맨해튼 트럭돌진테러를 계기로 추첨영주권과 체인이민을 없애고 능력제 영주권으로 바꾸는 전면 이민개혁을 강력히 추진할 방침이다. 맨해튼 트럭테러 용의자가 추첨영주권으로 미국...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10. 쌍둥이 '대리 출산'…DNA 결과 한명은 "진짜 내 아기"

    백인계 대리모, 중복임신 후 소송으로 자기 아기 되찾아     미국의 한 대리모가 중국계 부부의 쌍둥 이 아기를 출산했는데, 이 중 한 명은 자신의 아이인 것으로 드러났다. 의학적으로 매우 드문 ‘중복임신이 이뤄진 것. 그러나 중국계 부부는 DNA 테스트 결...
    Date2017.11.07 Views2
    Read More
  11. 청와대 100m앞 트럼프 반대시위 허용

    법원, 경찰 요청 거부…12시간 행진도 허용     트럼프 대통령이 방한하는 7일 청와대 인근에서 집회와 행진을 법원이 허용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부(재판장 김용철)는 ‘평화와 통일을 여는 사람들’ 등 반미 단체가 트럼프 대통령 방한 기간인 7일부터 8일까...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12. 미국서 매년 3만7천명이 총기사고로 사망

      지난해 미국에서 총기로 인한 사망자가 인구 10만 명당 13명인 것으로 조사됐다. 총기로 인한 사망자는 2년 연속 증가 추세를 기록했다. 2011~2014년에는 매년 평균 3만3500명이 총기사고로 사망했다. 2015년에는 3만6000명, 지난해에는 3만8000명이 총기 ...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13. 텍사스주 교회서 총격 26명 사망 20명 부상

    일요일 예배보던 교인들이 희생자…텍사스 역사상 최악의 참사     텍사스 주의 한 교회에서 5일 괴한이 총기를 난사해 26명이 사망하는 참극이 벌어져 미국이 또 다시 충격에 휩싸였다.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인근 마을인 서덜랜드 스프링스의 한 교회에 이날 ...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14. 자전거 사고 사망자 97%, 헬멧 안써

    뇌 보호에 절대 필요…헬멧 줄 꽉 메야     미국에서 발생하는 약 700건의 자전거 사고 사망 사고 중 75%는 머리 부상이 원인이며, 뉴욕시에서 발생한 자전거 사고 사망자 97%는 헬멧을 쓰지 않은 사람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심각한 부상을 당한 87%의 사람들...
    Date2017.11.07 Views0
    Read More
  15. 트럼프안과 거의 같은 하원 세제개혁안 발표

    "표준공제 2배, 소득세 4단계"…법인세 20%로 낮춰 모기지·재산세 공제, 대폭 삭감…주택 소유주들 타격     트럼프 대통령이 추진하고 있는 대규모 감세 정책을 구체화한 공화당의 연방하원 세제개혁 법안이 공개됐다. 폴 라이언 연방하원 의장(사진)이 공개한 ...
    Date2017.11.05 Views0
    Read More
  16. 美아동 성범죄자, 여권에 전과기록 기재

    새 여권 신청시 여권 뒤표지 안쪽에 기재     아동 성범죄자로 등록된 미국인들은 이제 외국에 갈 때 이 같은 전력이 기재된 여권을 사용해야 한다. 미 국무부는 아동 상대 성범죄를 저지른 자로 이 사실이 법에 따라 등록된 사람들의 기존 여권을 취소할 방침...
    Date2017.11.05 Views0
    Read More
  17. 이민단속 강화로 '푸드스탬프' 감소

    트럼프 취임후 150만명 줄어…수혜자격 강화     트럼프 행정부의 이민 단속 강화로 일명 ‘푸드스탬프’로 불리는 저소득층 식비지원 프로그램(SNAP) 가입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 농무부(USDA)가 최근 발표한 통계에 따르면 지난 7월을 기준으로 전국의...
    Date2017.11.05 Views6
    Read More
  18. 불법체류자, 자녀 등교시키려다 체포 

    재판없이 5일 만에 전격 추방….U비자 소지자     자녀를 등교시키던 불법체류자 남성이 이민당국에 체포돼 이민재판도 없이 단 5일 만에 전격 추방돼 충격을 던져주고 있다. 특히, 체포된 남성은 범죄피해 이민자들에게 주어지고 있는 U비자를 신청한 상태로 ...
    Date2017.11.05 Views2
    Read More
  19. 뉴욕경찰 2명, 수갑찬 10대 여성 성폭행

    브루클린 해안가 경찰차에서…25년형 가능     뉴욕시 경찰관 2명이 경찰차에서 10대 여성을 잇달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뉴욕포스트 등에 따르면 뉴욕시 경찰 소속 마틴스(37)와 홀(32)은 브루클린에서 18세 여성을 번갈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
    Date2017.11.05 Views0
    Read More
  20. 뉴욕 트럭 테러범, IS 지침 받고 범행

    1년전 IS 영상보고 계획…반이민정책 대폭 강화 우려     뉴욕시 맨해튼 트럭 돌진 테러범은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소셜미디어에 올린 선전 영상을 보고 1년 전부터 범행을 계획했던 것으로 밝혀졌다. 뉴욕시 경찰국은 "테러범 사이포프(29)는 IS...
    Date2017.11.05 View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 62 Next
/ 62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