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LA, 살인누명 오코널씨에1,500만불 배상키로

 

억울.jpg

 

억울한 살인누명을 쓰고 감옥에서 27년간 살아온 프랭크 오코널(59.사진)이 석방된 이후 억울한 감옥살이에 대한 보상금으로 1500만달러를 받게 됐다. 
80세의 어머니와 아내, 자녀들은 모두 법정에서 배심원 판결 결과에 기쁨의 울음을 터트렸다. 
오코널이 유죄를 받게된 주요 근거는 살인현장을 목격하고 오코널을 범인으로 지목한 한 주민의 잘못된 증언이었다. 오코널은 자신의 결백을 주장해왔고, 한 법률단체의 도움으로 오코널의 무혐의를 입증시킬 수 있었다.
진범은 아직 잡히지 않은 상태이며, 3년전 석방된 오코널은 콜로라도에서 자동차 정비 일을 시작했다.
한편 지난 30년간 캘리포니아 주에서 200명 가까운 사람들이 선고 무효 판결 또는 무죄 판결을 받았다. 상당수는 증인의 오인이나 착각 등이 무효 판결의 근거가 되었다.

?

  1. TV모방한 불장난으로 대형화재 

    Date2017.12.05 By벼룩시장01 Views1
    Read More
  2. 트럼프 최측근, 1200만불 보석금 냈다

    Date2017.12.05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3. 27년간 억울한 감옥살이 보상액은? 

    Date2017.12.05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4. 美 법인세 낮추는 감세안 상원 통과

    Date2017.12.05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5. NBC '투데이쇼' 20년 앵커도 옷 벗어

    Date2017.12.05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6. 아마존 CEO 베조스, 재산 1천억불 넘어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7.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판매 최고기록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8. '스탠포드 MBA' 美취업비자 거부돼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9. 초강력 美비자 심사 3년 연장된다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3
    Read More
  10. "흡연으로 매일 1,200명 사망"…美담배회사들 TV·신문에 광고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1. 아동 성매매범에 징역 472년 선고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2. 8쌍둥이 낳은 미국엄마, 부끄러운 과거 털고 새 삶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3. '사슴인줄 알고 쐈는데…' 美서 오인 총격 40대 여성 사망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4. 캘리포니아 주립대에 굶는 학생 많아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5. LA 홈리스 6만명 넘어섰다…. 뉴욕시의 10배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6. 전직 고교 교사 10대 제자와 성관계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7. 美 최대 마사지 체인점서 성추행 피해자 180명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8. 뉴욕시 관광객 6,200만명 최고기록

    Date2017.11.28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19. 16년간 전쟁비용 이자, 향후 50년간 8조달러로 커진다

    Date2017.11.24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20. "아내 손잡고 낮잠자고 싶다"…소원 이루고 떠난 90대 노부부

    Date2017.11.24 By벼룩시장01 Views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5 Next
/ 2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