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온라인 유료독자 250만명…작년 수입 17억불

 

타임스.jpg


일간 뉴욕타임스의 온라인 구독수익이 50% 가량 가까이 급증했다.
수년간 디지털 전략에 \'올인\'한 결과다. 날마다 신문을 발행하기는 하지만 실제로는 24시간 온라인 뉴스에 주력한 지 오래다.
뉴욕타임스는 지난해 총수입이 17억 달러로 전년 대비 8% 증가했다.
무엇보다 유료 온라인 가입자의 꾸준한 증가세가 수익을 뒷받침했다.
뉴욕타임스는 \"지난해 4분기에만 온라인 유료독자가 15만7천명 늘었다\"면서 \"연간 온라인 구독수익은 3억4천만 달러로 46% 증가했다\"고 밝혔다.
온라인 독자가 늘면서 온라인 광고수익도 덩달아 증가했다.
뉴욕타임스는 1996년 온라인판을 도입하고 2011년에는 온라인 유료화를 단행했다. 현재 정기 구독자는 350만명에 달하며 그 가운데 250만명이 온라인 유료독자다.

?

  1. 미국 주식보유 가구 52% '2007년 후 최고'

      미국의 주식시장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미국 가정의 과반수가 주식에 투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식을 보유한 미국인 비율이 52%를 웃돌며 2007년 이후 최고 수준으로 늘어났다. 퇴직연금에 자동으로 가입하는 직장인들은 물론 저소득층 가구의 ...
    Date2018.02.09
    Read More
  2. LA타임스, 중국계 의사에게 매각

    억만장자 순시옹씨, 5억불에 인수   미국 서부의 대표적인 일간지 LA타임스가 중국계 미국인 의사에게 5억달러에 매각된다. 화제의 인물은 LA의 억만장자 외과의사인 패트릭 순시옹(65·사진)씨이며, 그는 LA타임스 및 자매신문 샌디에고 유니온 트리뷴을 함께 ...
    Date2018.02.09
    Read More
  3. 뉴욕타임스, 온라인 구독 50% 급증

    온라인 유료독자 250만명…작년 수입 17억불   일간 뉴욕타임스의 온라인 구독수익이 50% 가량 가까이 급증했다. 수년간 디지털 전략에 \'올인\'한 결과다. 날마다 신문을 발행하기는 하지만 실제로는 24시간 온라인 뉴스에 주력한 지 오래다. 뉴욕타임스는 지...
    Date2018.02.09
    Read More
  4. 美 실업수당 청구 22만1천건 불과

    45년만에 최저…거의 완전고용 수준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2만1천 건으로 전주 대비 9천 건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45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작년부터 매달 최저 수준을 갱신하고 있다.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 건수도 22만4천500건...
    Date2018.02.09
    Read More
  5. 트럼프, 1조 5천억불 인프라 투자 발표

    자금 조달·규제 완화 등으로 의회 통과 난항 예상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향후 10년간 1조5000억달러 규모의 인프라(사회기반시설) 투자 계획 공개한다.  백악관 관계자는 트럼프 대통령이 5만5000여 곳의 교량 재건축을 포함한 인프라 투자 세부 계획과 함께...
    Date2018.02.09
    Read More
  6. 30년 美거주 교수, 자녀들 앞 체포돼 추방위기

    범죄기록도 전혀 없어…무분별한 체포, 불체자 공포감 확산     미국에서 30년 넘게 살면서 대학교수와 지역사회 리더로 활동해온 방글라데시 출신 이민자가 연방 이민세관단속국(ICE)에 체포돼 추방 위기에 처했다. 체포된 방글라데시 출신 대학교수는 범죄기...
    Date2018.02.09
    Read More
  7. 드리머 보호 등 이민개혁법 2월말 상원서 표결

    이민협상 타결못해 난항…가족이민 폐지범위 축소가 관건     DACA 드리머 보호와 국경안전강화 등을 담은 이민개혁법안을 놓고 연방상원이 본회의 토론에 돌입한다   연방상원은 내주 5일간 이민개혁법 토론을 실시하고 일주일을 휴회한후에 2월말 표결을 실시...
    Date2018.02.09
    Read More
  8. 동생 유해담아 평창에 온 뉴욕출신 선수

      지난해 갑작스레 남동생을 잃은 미국의 한 스키선수가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특별한 추모에 나섰다.  미국 NBC 방송은 스키 에어리얼 종목의 세계 챔피언 미국의 존 릴리스(23)가 평창올림픽 개막식에 막내동생의 유해가 담긴 유리 펜던트를 목에 걸고 ...
    Date2018.02.09
    Read More
  9. 14만명 제치고…최초로 다후증후군 아기가 대회 우승

      미국 올해의 아기 선발대회에서 91년 역사상 최초로 다운증후군 아기가 선발됐다. 올해의 아기 선발대회를 주최하는 미국 유명 이유식 업체 커버는 "루카스는 빛나고 장난스러운 미소로 14만명이 넘는 후보들 중에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어 "'모든 아기...
    Date2018.02.09
    Read More
  10. "현역 군인은 불체자로 추방 안당해"

    매티스 美국방장관, 닐슨 국토안보장관과 확인     트럼프 대통령이 가장 신뢰하고 있다는 짐 매티스 미 국방장관은 청년 불법이민자 문제에 대한 논란에 대해 "복무중이거나 입대를 대기 중인 이민자들은 추방당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확언했다.  매티스 ...
    Date2018.02.09
    Read More
  11. '크레딧카드 빚 많은도시' 뉴욕 3위

    1인당 3.5개 카드, 빚 7천불 넘어…워싱턴 DC 1위     뉴욕이 크레딧 카드 발급 건수는 가장 높고 크레딧카드의 빚(밸런스)는 미국내 도시 중 3번째로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크레딧카드 닷컴에 따르면 미국의 25개 대도시 중 뉴욕시는 1인당 평균 3.46개의 카...
    Date2018.02.09
    Read More
  12. 78세 펠로시 '8시간 6분 끝장연설'

    하원 최장기록…10㎝구두 신고…이민자 위한 여전사     78세의 낸시 펠로시 미국 민주당 원내대표가 7일 오전 10시 '1분 자유 발언'을 위해 하원 연단에 오른 후 드리머(Dreamer·불법 이민자 부모와 함께 미국에 정착한 불법 체류 청년) 180만명을 추방하려는 ...
    Date2018.02.09
    Read More
  13. No Image

    이민개혁안 통과되면 이민자 급감

    50년간 총 2,200만명 영주권 기회 사라져   트럼프 대통령이 강력히 추진하고 있는 이민개혁안이 통과되면, 연간 49만명의 신규 이민자가 감소하고, 향후 50년에 걸쳐 2,200만명 규모의 신규이민이 줄어들게 될 것이라는 분석이 제기됐다. 미 진보성향의 케이...
    Date2018.02.06
    Read More
  14. No Image

    노예제도 가르친다며 흑인학생 밟아?

    흑인차별 백인 교사에 미국 사회 분노   뉴욕시의 한 중학교 교사가 수업 시간에 노예제도를 설명하면서 흑인 학생을 땅바닥에 엎드리게 하고 발로 등을 밟아 파문이 일고 있다.  ABC 방송에 따르면 브롱스에 있는 윌리엄 W.닐스 중학교의 사회 과목 수업시간...
    Date2018.02.06
    Read More
  15. 美여중생, 친구 살인미수 40년 징역

    인터넷 괴담 인물에 충성 바치기 위해 범행     인터넷에 떠도는 괴담에 심취해 잔혹한 방법으로 친구를 살해하려 한 미국 위스콘신주 10대 소녀에게 법원이 40년 구금형을 내렸다. 시카고 트리뷴에 따르면 지난 2014년 친구를 숲으로 유인해 19차례나 흉기로 ...
    Date2018.02.06
    Read More
  16. 14세 美소년이 밀입국 브로커 활동

    멕시코인 12명 밀입국 시키다가 체포돼     멕시코인들을 데리고 몰래 국경을 넘으려던 10대 미국 소년이 적발됐다. 직접 밴을 몰고 밀입국 안내자로 나선 문제의 소년은 멕시코 소노라주 국경도시 노갈레스에서 국도를 달리다 불심검문에 걸렸다. 멕시코 경찰...
    Date2018.02.06
    Read More
  17. 전세계 독재자들 "트럼프에 탱큐!"

    미국 '세계경찰' 역할 실종…독재자들 활개     인권 경찰을 자임해 왔던 미국이 트럼프 대통령 이후 '고립주의'를 고수하자 전 세계 권위주의 독재자들이 덕을 보고 있다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미국 고립주의 최고 수혜자는 압둘 팟타흐 이집트 대통령(사...
    Date2018.02.06
    Read More
  18. 세계서 가장 살기좋은 대도시 1위? 시카고…뉴욕 3위

    필라 9위, 샌프란시스코 17위, LA 20위, 워싱턴 23위, 보스톤 30위     온라인 미디어 ‘타임아웃’이 세계의 32개 대도시 중 시카고가 가장 즐겁고 흥미롭게 살 수 도시 1위에 올랐다고 전했다. 타임아웃은 런던 시장조사업체 ‘태피스트리리서치’와 협력해 매년...
    Date2018.02.06
    Read More
  19. 암트랙-화물열차 충돌…사상자 118명

    2명 사망…두달간 암트랙 사고 3번이나 발생     사우스 캐롤라이나주에서 앰트랙열차와 화물 열차가 충돌해 2명이 숨지고 116명이 다쳤다. 뉴욕에서 마이애미 주로 향하던 암트랙열차가 측선로에 세워져 있던 화물운송업체 CSX 소속 열차와 충돌했다. 이 사고...
    Date2018.02.06
    Read More
  20. 미국 독감 발병 심각…사상 최고

    입원자 수 10만명당 51.4명     미국에서 지난주 독감 발병이 심각해지면서 환자들이 병원이나 응급실로 몰리면서 입원자 수가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미국 보건당국이 발표했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주간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주 1주일 동안 16명의 어린...
    Date2018.02.0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45 Next
/ 45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