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전문가들 "북한-미국 대결국면, 8월말 9월초 발생할수도"

선제타격.png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과의 전쟁을 언급했다고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이 밝힌 것을 계기로 북한과 ‘예방 전쟁’(preventive war) 가능성이 집중적으로 제기되고 있다. 트럼프 정부는 지금까지 대북 군사 옵션 동원 여부에 대해 “모든 옵션이 테이블에 올라 있다”고 설명해왔다. 이때 군사 옵션은 북한의 핵.미사일 시설을 표적으로 삼아 공격하는 ‘선제 타격’(preemptive strike)을 의미한다는 게 미국 조야의 대체적인 해석이었다.
예방전쟁은 선제 타격이나 방어 전쟁(defensive war)과는 개념이 완전히 다르다. 예방전쟁은 특정국가가 상대적인 전력 약화를 사전에 방지할 목적으로 적국에 선제공격을 가함으로써 전면전을 방지하는 것을 뜻한다. 예방전쟁은 전쟁 발발이 임박하지 않은 상황에서 적국이 군사적으로 유리해졌을 때 전쟁하는 것을 미리 차단하려고 적국에 앞서 먼저 전쟁을 개전하는 개념이다. 
선제 타격은 적의 공격이나 침공이 임박했다는 것을 인지하고, 적의 기선을 제압하기 위해 먼저 공격하는 것을 의미한다. 방어 전쟁은 상대국을 침공하거나 정복하려고 전쟁을 하는 것이 아니라 적국의 공격을 받아 방어 차원에서 전쟁하는 것을 말한다. 
미 공화당의 중진인 그레이엄 상원의원은 NBC방송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의 장거리 핵.미사일 개발을 내버려두느니 북한과 전쟁을 하겠다고 내 얼굴에 대고 말했다”고 전했다. 그레이엄 의원은 북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전쟁밖에 없다는 주전론자이다. 그레이엄 의원은 특히 대북 선제타격이 아니라 예방전쟁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다.  
미국의 시사 종합지 애틀란틱은 “북한의 김정은이 미국 캘리포니아를 핵무기로 공격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미군이 군사 작전에 돌입하는 게 아니라 북한이 아예 그런 능력을 확보하지 못하도록 북한을 무력화하는 군사 공격이 필요하다는 게 그레이엄 의원의 주장이다”고 지적했다. 
이런 상황에서 미국이 북한의 핵.미사일 시설 등을 초토화하는 군사작전을 개시하면 이는 예방전쟁에 해당한다.  
미국에서 냉전 이후 예방전쟁이 대세이다. 그 대표적인 사례가 미국이 테러와의 전쟁을 내세우면서 지난 2003년 3월 이라크를 침공한 이라크전이다. 당시 조지 W. 부시 정부는 9.11 테러 사건을 당한 뒤에 이라크가 대량파괴무기(WMD)를 개발 중에 있어 이를 완성하지 못하도록 차단해야 한다는 명분으로 이라크를 공격했다. 그러나 이라크가 WMD를 개발한다는 증거가 나오지 않았다. 
허버트 맥매스터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지난 4월 “북한이 미국 본토에 도달할 수 있는 핵무기를 확보하는 것을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맥매스터 보좌관은 특히 “인적 재난 사태가 초래되는 군사 행동을 통해서라도 그러한 사태를 저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맥매스터 보좌관의 발언 역시 예방전쟁 가능성을 예고한 것이다.  매티스 국방부 장관, 던포드 합참의장 등도 북한이 핵무기로 미국 본토를 공격할 수 있는 능력을 확보하지 못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하고 있다. 애틀란틱은 “트럼프 정부가 핵무기와 ICBM을 보유한 북한과 함께 살기보다는 사상 최대 규모의 인적 참사를 감수하겠다는 신호를 보내고 있다”고 지적했다.

?

  1. '아동 성폭행' 美가톨릭 성직자들 대거 피소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2. 미국, '선제타격'시 '예방전쟁'으로 수정할 가능성 높아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3. 조지 워싱턴 다리에서 2주간 4명 자살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4. 오바마 생일 기념일, 법정공휴일 지정무산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5. 뉴욕 지하철 리모델링 재원 마련, '부자증세'로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6. 美 법무부 장관, "기밀정보 유출 엄중히 단속하겠다"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7. '은하계의 수호자' 9살 소년, NASA '행성 보호 책임자'지원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8. 팬스 美부통령, "2020년 대통령 선거 출마 준비? 가짜 뉴스다!"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9. 美 작가.배우 샘 셰퍼드 세상 떠나... 문화계 애도 봇물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0. '가방 안에 강아지' 뉴욕지하철 규정 지키면서…

    Date2017.08.08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1. 삼성 갤럭시 S8 2000만대 돌파…북미시장 1위 탈환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2. 美 주간 '신규 실업수당 신청' 24만건…계속 감소추세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3. 아마존, 하루 동안 미국 전역에서 직원 5만명 채용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4. 외국인 특기자 모병 프로그램 'MAVNI' 접수 중단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5. 뮬러 특별검사, '트럼프 러시아스캔들' 대배심 구성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6
    Read More
  16. 우버 때문에…기존 택시 이용률 급격히 감소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5
    Read More
  17. 美 가스폭발로 학교건물 붕괴 교직원 1명 사망, 1명 실종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5
    Read More
  18. 하버드大 소수인종 신입생, 백인 '추월'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1
    Read More
  19. 소프트뱅크, 美 온라인 대출 플랫폼에 2억5천만 달러 투자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1
    Read More
  20. 맥매스터 美국가안보보좌관, "김정은, 밤에 편히 자서는 안될 것"

    Date2017.08.04 By벼룩시장01 Views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