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에서 시작된 성추문, 전세계 정계 및 종교계로 확산
영국 성공회 성직자들, 더스틴 호프만, 일본 중의원도 성추문

 

성추문.jpg

 

미국 할리우드의 거물 영화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에서 시작한 성추문 파문이 전 세계의 정관계, 종교계로 확산되고 있다.
마이클 팰런 영국 국방부 장관이 15년 전 한 여성 언론인을 성추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사임했다고 BBC 등이 보도했다. 그는 이날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에게 제출한 사직서에서 "최근 나를 포함한 하원의원들에 대한 여러 (성추문 관련) 주장이 제기됐다"며 "이들 중 상당수는 사실이 아니지만 군을 대표하는 내가 군에 요구되는 높은 기준에 미치지 못했다는 점을 인정한다"고 했다.
메이 총리는 하루 뒤인 2일 개빈 윌리엄슨(41) 보수당 원내 총무를 신임 국방장관에 임명했다.
영국 일간 더선은 "팰런 장관이 2002년 한 만찬장에서 여성 언론인 줄리아 하틀리-브루어의 무릎에 여러 차례 손을 올려놓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이 여성은 더선에 "다시 한 번 그러면 얼굴에 주먹을 날려줄 것이라고 정중하게 경고했다"고 했다. 당시 팰런은 영국 의회 재무위원회 위원이었다.
이에 대해 팰런 장관은 더선에 "즉시 사과했고 나와 줄리아 모두 그 일은 거기서 끝난 것으로 여겼다"고 했다. 줄리아 또한 "성희롱당했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다"고 했다.
팰런 장관 측근은 BBC에 "장관이 더 이상 장관직을 수행하기에 신뢰를 주기 어렵다고 생각해 사임을 결정한 것으로 안다"고 했다. 
최근 영국에서는 고위 공직자에 대한 성추문 폭로가 잇따르고 있다. 가니어 국제통상부 장관은 지난 2010년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여비서 캐럴라인 에드몬슨에게 "성인용품 가게에 가서 성기구를 사달라"고 지시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AP 등이 보도했다.
그는 다른 의원실로 이직을 준비하던 에드몬슨에게 "넌 아무 데도 못 가. 설탕 가슴"이라고 성희롱을 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가니어 장관은 "부정하지 않겠다"면서도 "성희롱을 한 것은 아니다"라고 했다. 영국 국무조정실은 가니어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
이 외에도 집권 보수당 의원들을 위해 일하는 직원들이 익명으로 작성한 '성희롱 명단'에는 전·현직 각료 21명을 포함해 보수당 의원 36명의 이름이 올라와 있다. 
성추문 파장은 영국 종교계로도 옮겨붙었다. 성공회 고위 관계자인 제인 오잰은 "1990년대 성공회 성직자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익명의 여성 성직자도 "남성 성직자 2명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고, 다른 여성을 성추행한 또 다른 성직자를 알고 있다"고 했다.
일본 정계에서도 성추문 의혹이 제기됐다. 주간문춘은 아키히로 중의원 의원에 대한 성추행 의혹을 보도했다. 2년 전 택시 안에서 알고 지내던 한 여성의 몸을 강제로 더듬었다는 것이다. 
지난달 초 할리우드의 영화 제작자 하비 와인스틴이 앤젤리나 졸리, 귀네스 팰트로 등 여배우 수십명을 성희롱·성추행했다는 보도가 나온 이후 미국 연예계에서도 연일 새로운 폭로가 이어지고 있다. 할리우드 배우 더스틴 호프먼에 대해서는 32년 전 TV시리즈 '세일즈맨의 죽음' 촬영 현장에서 17세 여성 인턴 애나 그레이엄 헌터를 성희롱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이에 대해 그는 "본의가 아니었다. 사과한다"고 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 4억 5천만불…경매사상 최고가에 낙찰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151 아프가니스탄, 자폭테러 막은 25세 경찰관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150 짐바브웨 무가베 대통령, 쿠데타에도 퇴진 거부하지만…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149 '40만원에 팔려가는 삶'…CNN, 리비아 '인간시장' 포착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148 민간 출입통제선 넘어 월북 시도한 미국인 검거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0
147 사우디-이란 고래싸움에 등터진 예멘…700만명 아사 위기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0
146 이란국토 90% 지진대…병원도 '와르르'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0
145 인도, 에어컨 사용 늘이면 지구 멸망?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0
144 오존층 구멍, 30년 만에 최소로 줄었다 file 벼룩시장01 2017.11.14 0
143 100불로 내 모든 DNA 한눈에 본다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1
142 "남의 기억 구입…내 기억은 지우는 '두뇌 칩' 장착"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1
141 "북한노동자 17만명 연말까지 귀국"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1
140 "중국 美 본토 타격 가능한 ICBM 발사" file 벼룩시장01 2017.11.10 0
139 대규모 조세회피처 또 공개, 엘리자베스 여왕 포함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138 '호랑이밥'될 뻔한 러시아 여성 사육사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137 반대파 대거 숙청한 사우디 왕세자… 왕위계승 작업 '가속' file 벼룩시장01 2017.11.07 0
136 16세 한국인 학생이 큐브 맞추기 '4.59초' 세계 신기록 작성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 15년전 여성 무릎에 손 올렸다가…영국 국방장관도 사표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134 중국 금한령 해제…한국과 화해  file 벼룩시장01 2017.11.05 0
133 쿠바 획기적인 새 이민정책 발표 file 벼룩시장01 2017.10.31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