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폭테러범 몸으로 껴안아 막고 명예롭게 숨져…

 

자폭테러.jpg

 

미국 뉴욕타임스는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벌어진 자살폭탄테러를 저지한 경찰 사예드 바삼 파차(Sayed Basam Pacha)가 명예롭게 숨졌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테러는 파차가 경호하던 아타 무함마드(Atta Mohammad) 주지사 지지 모임을 겨냥한 것이었다.
파차는 터키에서 5년간 유학을 마치고 정치학 학사와 경찰대 학위 두 개를 보유한 전도유망한 젊은이였다. 카불에서 경찰을 시작한 지도 불과 1년 반밖에 되지 않았다.
파차는 카불 시내에서 아타 무함마드 누르 북부 발흐 주 주지사 지지모임이 열린 자리에서 차를 마시던 중 문쪽으로 접근하는 테러범을 발견해, "그만두라"고 소리를 질렀고, 테러범이 달리기 시작하자 쫓아가 그를 뒤에서 껴안았고, 테러범은 곧이어 코트 안에 입은 자살 폭탄 조끼를 터뜨렸다.
이로 인해 파차와 경찰관 7명, 민간인 6명 등 모두 14명이 숨졌고 18명이 크게 다쳤다.
경찰 대변인은 파차가 아니었다면 자칫 더 큰 피해로 이어질 뻔한 순간이었다고 밝혔다.
또, "숨진 경찰 7명이 모두 영웅이지만 파차가 특히 그렇다"면서, "테러범이 문 안으로 들어섰다면 어떤 일이 생겼을지 상상조차 할 수 없다"고 말했다.
경찰 사령관인 파차의 아버지 사예드 니잠 아가는 "내 아들은 다른 사람들을 살리기 위해 자신의 목숨을 희생했다"며 눈물을 흘렸다.
한편 아프간에서는 최근 세력을 불리고 있는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IS에 의한 테러 공격이 끊이지 않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9 굶주려 뼈만 앙상한 북극곰 충격 file 벼룩시장01 2017.12.12 0
168 5천억원 다빈치 예수초상화 구입자? file 벼룩시장01 2017.12.12 0
167 체포한 왕자 너무 많아…'교도소' 추가 file 벼룩시장01 2017.12.12 0
166 이스라엘, 가자지구 전투기 공습 file 벼룩시장01 2017.12.12 0
165 이라크, "IS 완전 격퇴했다" file 벼룩시장01 2017.12.12 0
164 "20년 후 칠석날 OO다리서 만나자" 약속했던 딸 극적 재회 file 벼룩시장01 2017.12.08 0
163 두 팔 없는 중국여성, 스타됐다 file 벼룩시장01 2017.11.28 1
162 이집트사원에 폭탄테러…240명 사망, 100명 부상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0
161 "호주 남자아이 성폭행" 20대 한국여성 구속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0
160 "부패혐의 사우디 왕자 등 200명 고문"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1
159 102세 유대인 생존자, 78년만에 극적만남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0
158 영국 94세 슈퍼마켓 직원, 퇴직 후 별세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0
157 북한, 다리폐쇄, 병력교체, 간부문책 file 벼룩시장01 2017.11.24 0
156 아시아서 가장 비싼 아파트는 평당 6.6억원…위치는 홍콩 file 벼룩시장01 2017.11.21 3
155 '희대의 살인마' 사이비교주 맨슨 복역 중 '자연사' file 벼룩시장01 2017.11.21 0
154 42개 학교버스 묻어 핵전쟁 대비한 '노아의 방주' 노인 file 벼룩시장01 2017.11.21 0
153 "풀려나고 싶다면 재산 70% 바쳐" file 벼룩시장01 2017.11.21 0
152 4억 5천만불…경매사상 최고가에 낙찰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 아프가니스탄, 자폭테러 막은 25세 경찰관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150 짐바브웨 무가베 대통령, 쿠데타에도 퇴진 거부하지만… file 벼룩시장01 2017.11.17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