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혼 금지 위반으로 유죄 판결, 징역 5년 선고

종교적 신념 따랐을 뿐, 법적 투쟁 이어나갈 것

 

중혼.png

 

캐나다 브리티시콜럼비아주 바운티풀 마을에 살고 있는 남성 윈스턴 블랙모어는 자국에서 알아주는 ‘일부다처주의자’다
그는 1990년 이후 총 25명의 여성과 혼인을 했으며 이들에게서 얻은 자식이 무려 145명에 달한다. 이에 윈스턴은 지난 2007년 중혼을 금지하고 있는 법규를 위반한 혐의로 기소됐다 기각된 바 있다.
당시 윈스턴은 자신과 함께 살고 있는 여성들이 모두 그저 ‘친구’사이일 뿐이라고 주장하며 혐의를 극구부인했다. 하지만 지난 2014년 같은 혐의로 다시 기소된 윈스턴은 “나는 오직 하느님이 명하신 대로 한 것이다. 일부다처제를 따르는 ‘모르몬교’의 교리를 충실히 이행하고 있을 뿐이다”고 주장했다. 여기서 윈스턴이 지도자급 인사로 활동하고 있는 ‘모르몬교’는 일부다처제를 허용하는 교단으로 전 세계에 약 1천 5백만 명의 신자를 보유하고 있는 집단이다.
실제 이들 중 일부 신자들은 여전히 일부다처제의 전통을 이어가며 살고 있다고 알려졌다. 오랜 재판 끝에 브리티시콜럼비아주 법원은 윈스턴에게 중혼 금지 위반에 관한 유죄 판결과 함께 징역 5년을 선고했다. 이에 윈스턴은 “나는 종교적 신념을 따랐을 뿐이니 중혼 금지법의 위헌성을 따지는 법적 투쟁을 이어갈 것이다”고 선언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5 디즈니 공주 '라푼젤'이 러시아에 나타났다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 25명의 여성과 혼인한 60대 캐나다 남성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3 "아빠, 저에게 손을 만들어 주세요"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2 남자친구 잊으려 떠난 '세계여행'서 베스트셀러 작가로 거듭난 영국 여성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1 프랑스 젊은 대통령 마크롱 권위적... 지지 한달새 22% 떨어져 폭락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0 필리핀 길거리서 담배 피면 최고 22만원 벌금 file 벼룩시장01 2017.07.25 3
29 초고령화 일본, 이제는 사망자 많아 '시신 호텔' 급증 추세 file 벼룩시장01 2017.07.25 2
28 75년전 실종됐던 스위스부부 알프스 빙하서 발견 file 벼룩시장01 2017.07.23 2
27 몸 불편한 여자친구 매일 안고 학교 가는 남자 file 벼룩시장01 2017.07.23 2
26 영국서 노숙자 위해 음식 주문하자 매장서 판매 거부 file 벼룩시장01 2017.07.23 0
25 전 직원과 해외여행 떠난 통 큰 영국 사장님 file 벼룩시장01 2017.07.23 0
24 대한항공 항공기 무선끊겨 비상착륙..승객들 발 묶여 file 벼룩시장01 2017.07.18 0
23 도쿄전력,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바다로 file 벼룩시장01 2017.07.18 0
22 말레이시아 역사상 가장 어린 의사, "엄마 암 고치기 위해" file 벼룩시장01 2017.07.18 0
21 프랑스, 마크롱 노동개혁안 압도적 표차로 가결 벼룩시장01 2017.07.14 0
20 아프간 소녀들, 美비자 두 차례 거절 끝에 겨우 로봇대회 참가 file 벼룩시장01 2017.07.14 0
19 캐나다 구조대원, 자신이 구한 고래에 들이 받혀 사망 file 벼룩시장01 2017.07.14 0
18 한끼도 못 먹고 '종일 구걸한 돈'을... 집 못 가는 여성에게 건넨 노숙자 file 벼룩시장01 2017.07.14 0
17 3살 여아, 7번 수술 실패 끝 밝은 세상과 마주쳐 file 벼룩시장01 2017.07.14 0
16 남자 간호사가 치매노인에 11차례 폭행 벼룩시장01 2017.07.11 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