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메르.png

 

미셰우 테메르 브라질 대통령이 의회 표결로 부패 혐의 재판이 무산된 직후 수도 브라질리아 대통령궁에서 기자회견을 하면서 입을 굳게 다물고 있다.
부패 혐의로 탄핵 직전까지 갔던 미셰우 테메르 브라질 대통령이 가까스로 사법처리를 피했다. 브라질 연방하원은 테메르 대통령을 연방대법원 재판에 회부할지 여부를 놓고 표결에 부쳐 찬성 227표, 반대 263표로 부결시켰다. 23명은 기권했다. 재판이 성립되려면 전체 재적의원 513명 중 3분의 2인 342명 이상이 동의해야 한다. 테메르 대통령은 올해 초 세계 최대 육가공업체 JBS로부터 15만2,000달러를 받았고, 1,150만달러를 추가 제공 받기로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이에 호드리구 자노 연방검찰총장은 6월 말 브라질 역사상 최초로 현직 대통령을 뇌물 혐의로 기소했다.
이번 표결은 당초 부결 전망이 우세했다. 테메르 대통령이 같은 법적 절차를 밟은 지우마 호셰프 전 대통령처럼 끝내 탄핵될 경우 1년 사이 국가 수장이 세 차례나 바뀌는 비극을 피해야 한다는 심리가 작동했다는 것이다. 실제 브라질 5개 주요 정당은 표결에 앞서 테메르 대통령을 지지하기로 의견을 모은 상태였다. 그는 또 영향력이 큰 의원들 지역구에 연방정부 예산으로 수백만달러를 지원해 환심을 샀다.
하지만 의회 표결은 정의 회복을 바라는 여론과 동떨어진 결과이기에 성난 민심은 잦아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9 104세 어머니에 우유 먹이는 아들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0
48 매일 바나나 20개 먹으며 칼로리 80% 섭취한 영국청년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1
47 중국, "북한이 괌 포위사격 후 미국이 보복하면 중립"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1
46 캐나다 1인 가구 28.2%…역대 처음으로 가구 유형 1위 벼룩시장01 2017.08.08 7
45 영국 모델, 납치돼 성노예로 팔릴 뻔...6일만에 풀려나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8
44 유럽 관광객들, 폭염, 테러, 공항심사 강화로 지옥관광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7
43 틸러슨 美 국무장관, 일정기간 '미사일 발사중단' 제시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42 美법무부, 피난처 도시 예산 지원 중단 시카고, 美 연방정부 상대로 제소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3
41 '트럼프 카지노' 상표 등록 신청, 마카오 영업권 노려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40 구글, "여성은 기술직.리더에 부적합"... 익명 직원이 쓴 글 파문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39 푸틴 러시아 대통령, 내년 선거 출마 요청에 "생각해보겠다"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 테메르 브라질 대통령, 탄핵 직전에 가까스로 위기모면 file 벼룩시장01 2017.08.04 3
37 우박에 조종석, 앞면 다 깨졌는데… '기적의 착륙'으로 승객 121명 구해 file 벼룩시장01 2017.08.04 2
36 아이티 난민 4300명, 트럼프 대통령 피해 캐나다로 퀘벡 올림픽경기장 개방... 몬트리올 시장, "아이티 난민 환영" file 벼룩시장01 2017.08.04 4
35 디즈니 공주 '라푼젤'이 러시아에 나타났다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4 25명의 여성과 혼인한 60대 캐나다 남성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3 "아빠, 저에게 손을 만들어 주세요"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2 남자친구 잊으려 떠난 '세계여행'서 베스트셀러 작가로 거듭난 영국 여성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1 프랑스 젊은 대통령 마크롱 권위적... 지지 한달새 22% 떨어져 폭락 file 벼룩시장01 2017.07.31 2
30 필리핀 길거리서 담배 피면 최고 22만원 벌금 file 벼룩시장01 2017.07.25 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