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거리 자동차여행 美서 다시 인기

by 벼룩시장 posted Jun 12,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휘발유값 상승에도 불구…밀레니얼 세대 주도

 

장거리.jpg

 

미국에서 장거리 자동차 여행이 새로운 유행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시카고 트리뷴이 보도했다.

 

항공 여행이 보편화하고, 휘발유 가격이 2014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하며 갤런당 3달러대에 진입한 가운데 '옛날식 도로 여행'이 다시 큰 인기를 얻고 있다는 설명이다.

 

트리뷴은 "웹사이트와 신문·잡지, 그리고 다양한 책들이 장거리 자동차 여행을 '반드시 경험해야 할 대단한 일'처럼 소개하고 있다"며 소셜미디어 인스타그램에는 최근 '로드트립' 해시태그가 3,700만 번 이상 사용됐다고 전했다.

 

이어 "실제 장거리 자동차 여행은 오랫동안 지속돼온 미국의 전통으로, 많은 이들의 추억과 드라마·영화·소설 등 다양한 대중 문화 속에 스며들어있다"고 부연했다.

 

비행기로 2시간이면 닿을 곳을 18시간 이상 운전해가는 이유에 대해 많은 이들이 "원하는 곳에 마음대로 멈춰설 수 있다"는 점을 최대 장점으로 꼽았다.

 

2016년 여름 휴가를 자동차 여행으로 보낸 이들은 전체 여행객의 39%로, 2015년 22%보다 17%나 증가했다. 이같은 경향이 밀레니얼 세대에 의해 주도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Articles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