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강력 美비자 심사 3년 연장된다

by 벼룩시장01 posted Nov 28,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5년간 해외여행 5년간 SNS 기록 제출해야

 

비자.jpg

 

미국 입국비자 신청자들에게 과거 15년간의 해외여행 정보와 취업 기록은 물론 5년간의 소셜미디어(SNS) 활동 정보 등을 요구하는 초강력 비자심사 규정 시행이 3년 더 연장된다.
연방 국무부는 미국 비자 신청자들의 과거 개인 행적을 철저히 조사하기 위해 최근 6개월간 임시로 시행해온 ‘비자신청서 보충질의서’(DS-5535) 사용 연장안을 계속할 방침으로 전해졌다. 
DS-5535 양식은 비자 신청자의 ▲과거 15년간의 여행기록 및 여행비용 출처 ▲과거 15년간의 거주지 정보 ▲과거 15년간의 취업기록 ▲과거 발급받았던 모든 여권정보 ▲형제자매의 이름과 생년월일 ▲모든 자녀의 이름과 생년월일 ▲현재 배우자, 과거 배우자, 동거인 모두의 이름과 생년월일 등을 기입하도록 하고 있다.
특히 ▲과거 5년간 비자 신청자가 사용한 전화번호와 이메일 주소를 밝혀야 하며 ▲지난 5년간 비자 신청자가 사용한 적이 있는 모든 소셜미디어와 사용 ID를 공개해야 한다.
이번 연장안은 승인이 확실시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