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구글 웨이모, 상업용 목적으로 운영…8만 대 이상 확보해 서비스 확대

 

Screen Shot 2018-11-17 at 2.53.09 PM.png

구글의 자율주행차 계열사인 웨이모의 택시

 

세계 최대 인터넷 기업인 구글의 자율주행차 계열사인 웨이모가 다음 달부터 미국 애리조나주(州) 피닉스 일대에서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를 공식 상용화한다. 미국 블룸버그통신은  "웨이모가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 택시를 피닉스에서 상용화한다"며 "그동안 비공개 시험 서비스를 해왔던 것을 넘어 다음 달부터는 유료로 공개 서비스를 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웨이모의 존 크래프칙 최고경영자(CEO)는 "피닉스에 이어 조만간 다른 지역으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웨이모의 자율주행 택시 상용화는 2009년 구글이 처음 자율주행차 기술을 개발하기 시작한 이래 9년 만에 이뤄낸 성과다. 올해 우버, 테슬라의 자율주행차가 연이어 인명 사고를 내면서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고조된 상황에서 과감하게 서비스 상용화를 단행하는 것이다. IT(정보기술) 업계에서는 웨이모를 시작으로 미국 GM포드, 일본 도요타 등 글로벌 IT자동차 기업들이 연이어 운전자가 없는 무인 자율주행 택시를 내놓을 것으로 보고 있다. 

 

웨이모가 다음 달 시작하는 자율주행 택시는 운전자가 없는 무인 자율주행차로 운영된다. 승객이 스마트폰 앱(응용 프로그램)으로 자율주행 택시를 호출해 탑승하면 자동으로 목적지까지 주행한다. 승객이 목적지에 도착해 내리면 앱에 연동된 신용카드에서 요금이 자동 결제된다. 운임은 미국의 양대 차량 공유 서비스인 우버리프트와 비슷한 수준으로 책정될 전망이다. 우선 웨이모는 애리조나주 피닉스를 중심으로 반경 100마일 이내에서 사전 신청한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시작할 계획이다.

 

웨이모는 기업용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도 함께 제공한다. 크래프칙 CEO는 "월마트(유통), 오토네이션(자동차 판매) 등 기업들과 함께 자율주행 택시를 서비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 기업의 매장에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무료로 자율주행 택시를 제공하는 식이다. 서비스 지역과 운행 대수 역시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웨이모는 지난달 미국 캘리포니아주 정부로부터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차 운행 허가를 받았다. 피닉스에서 안전성과 사업성을 증명할 경우 곧바로 본거지 격인 캘리포니아에서도 서비스를 시작할 준비를 갖춘 것이다. 자율주행차 수도 빠르게 늘리고 있다. 당초 웨이모는 피아트크라이슬러(FCA)의 미니밴 퍼시피카 600여 대로 자율주행 택시 시험을 시작했지만, 올 들어 이를 수천 대로 확대하고 있다. 내년부터는 FCA로부터 6만 대, 재규어로부터 2만 대의 미니밴과 SUV(스포츠유틸리티차량)를 들여와 자율주행 택시로 개조한다. 이를 통해 8만 대 이상의 자율주행 택시를 확보하고 사업 확장에 나선다는 것이다.

 

IT 업계에서는 웨이모의 공격적인 움직임이 경쟁사들을 자극해 자율주행 택시 확산 시점을 더욱 앞당길 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한국은 이런 움직임을 전혀 쫓아가지 못하고 있다. 웨이모 수준의 기술은 시험하는 것조차 불가능한 상황이다. 웨이모나 미국의 자동차 기업들은 자율주행차를 이미 양산, 상용화하는 단계에 접어든 반면 한국은 이제 시제품 몇 대를 시험하고 있는 수준"이라며 "이런 기술 격차가 계속될 경우에는 자율주행차 시장에서 한국의 입지는 크게 좁아질 것으로 보인다.

웨이모가 개발한 자율주행 밴 /웨이모
Screen Shot 2018-11-17 at 2.53.13 PM.png

 

?

  1. '우주사령부' 16년만에 부활…우주군 창설 계획

    우주군 창설하면 중국, 러시아와 패권 타툴 듯 미군이 ‘우주사령부를 16년 만에 부활시킨다. 러시아와 중국을 누르고 우주패권을 거머쥐겠다는 ‘우주군' 창설 계획의 첫걸음을 뗀 셈이다. 미국이 우주사령부와 우주군 창설을 본격화하면서 미...
    Date2018.12.24 Views10
    Read More
  2. 오바마 전 대통령 어린이 병동 깜짝 방문

    소아환자 위해 산타클로스 모자 쓰고 등장 오바마 전 대통령이 빨간 산타클로스 모자를 쓰고 어린이병동에 나타났다. 워싱턴포스트(WP)는 워싱턴 소재 국립아동병원에 오바마 전 대통령이 깜짝 등장해 소아 환자들과 보호자들의 환호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국...
    Date2018.12.24 Views10
    Read More
  3. 펜스 부통령 다음 대선에서 런닝메이트로 남나

    펜스, 보수 정파, 기독교 간 관계 유지에 중요한 역활 트럼프 대통령이 최근 수 주간 그의 정계 측근들에게 2020년 대선에서 펜스 부통령이 러닝메이트로 남아 있는 걸 원하고 있다고 말해 온 것으로 파악됐다고 CNBC가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펜스 부통령...
    Date2018.12.24 Views11
    Read More
  4. 美서 현대·기아차 집단소송 당해

    350여명 차주, "엔진결함 알면서도 숨겨" 쏘나타, 산타페, 옵티마, 쏘렌토, 쏘울 등 2017년 텍사스주 댈러스에서 쏘울이 불에 타고 있는 모습. /NBC 미국에서 현대·기아자동차 차주 350여명이 일부 차종의 엔진 결함으로 심각한 화재 위험에 노출됐다며...
    Date2018.12.18 Views22
    Read More
  5. 뉴욕시 출신 80대 할머니가 대학 졸업장 받아 '화제'

    다섯 아이 키운 후, 보행기, 산소 공급기 의지하면서 학교 다녀 뉴욕시 출신 80대 할머니가 대학 졸업장을 받아 화제가 되고 있다. AP통신에 따르면 뉴욕시 브롱스에서 자란 재닛 페인 할머니는 고등학교를 졸업한 뒤 의류제조업체에서 비서로 일하기 시작했다...
    Date2018.12.18 Views24
    Read More
  6. 미국에선 지금…노인들, 패스트푸드 매장서 아르바이트 취업

    패스트푸드 기업들, 교회와 노인센터에서 노인 직원들을 찾는다. 맥도날드 같은 프랜차이즈 기업들이 2019년에도 노인들을 대거 채용할 계획이다. 이들이 직원을 모집하는 장소도 교회나 노인센터를 통해서다. 또한 50세 이상의 미국인을 지원하는 단체인 AARP...
    Date2018.12.18 Views23
    Read More
  7. 연방법원, '오바마케어' 위헌 판결…美 정가 '태풍의 눈' 된다

    트럼프, '건강보험 제도 개편', 민주당은 '항소'…대법원 판결 전까지 공방가열 미국 연방법원이 정치권에서 논란이 큰 '오바마케어(Affordable Care Act)'에 대해 위헌 결정을 내려 파장이 커지고 있다. 오바마케어 폐지를 추...
    Date2018.12.18 Views22
    Read More
  8. 오바마 전 대통령, '오바마케어' 위헌 판결 후 오히려 가입 독려

    미국 연방법원이 정치권에서 논란이 큰 '오바마케어(Affordable Care Act)'에 대해 위헌 결정을 내린 것에 대해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은 "당장 바뀌는 건 없다"며 외려 가입을 독려하고 나섰다. 오바마 전 대통령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
    Date2018.12.18 Views21
    Read More
  9. 그린스펀 "미국경제, 스태그플레이션으로 가고 있어 우려"

    "내년 성장률 최대 2~2.5%…재정 적자 수조 달러…인플레이션 당연" 앨런 그린스펀 전 미국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사진)이 미국 경제 성장세가 곧 둔화될 것이며 스태그플레이션 상태로 가고 있다고 말했다. 스태그플레이션이란 경기불황 속에서...
    Date2018.12.18 Views12
    Read More
  10. 미국의 한 고등학교, 학생들에 '진짜 어른되는 법' 가르친다

    BULLITT CENTRAL HIGH SCHOOL 어른으로 살아가는데에는 꼭 필요하지만, 학교에서는 가르쳐주지 않는 것들이 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러한 지식을 가족과 선배들에게 구하거나, 구글에서 찾는다. 그런데 미국 켄터키 주의 한 고등학교가 학생들에게 직접 &#...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1. 뉴저지 고속도로에서 돈가방 떨어져 '51만불 돈벼락'

    현금수송차 오작동으로…운전자들 줍기소동, 30만불은 회수못해 뉴저지주 이스트 러더퍼트 루트 3 고속도로에서 현금 51만 달러가 쏟아지면서 운전자들이 차를 세우고 현금을 줍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3일 아침 출근 시간에 뉴저지주...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2. 잇단 악재에 지지율 '뚝'…트럼프, 재선에 빨간 불

    국정 지지율 43%…다음 대선 때 트럼프에 투표할 것 답변은 38% 트럼프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도가 추락하고 있다. ‘러시아 스캔들’과 성관계 주장 여성들에게 ‘입막음용’ 합의금을 지급한 의혹 등으로 전방위 수사를 받고 있...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3. '대선풍항계' 아이오와주 여론조사…조 바이든 '1위'

    민주당원 지지 2위 샌더스, 3위 오루크…힐러리 재출마 부정적 오는 2020년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미국 여야에서 대표 주자들이 속속 거론되고 있는 가운데 아이오와주에선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민주당 잠재 후보들 가운데에서 선두를 차지한 것으로 ...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4. 대학탐방⑨ - 터프츠 대학 (Tufts University)

    터프츠대학(Tufts University)은 미국 보스턴 근교인 메드포드/서머빌에 위치한 사립 대학이다. 1852년도에 종교와 무관한 학교를 세우려는 유니버설 교인들에게 찰스 터프츠(Charles Tufts)가 20 에이커의 땅을 기증해 터프츠 칼리지(Tufts College)가 세워...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5. 버몬트의 유명 스키 리조트들 ①

    Stowe Mountain Resort 7416 Mountain Rd Stowe, VT 05672 보스턴에서 3시간 20분 정도 떨어진 버몬트주의 스토우 마운틴 라조트(사진)는 미 동부지역 최고의 스키 리조트로 손꼽힐 수 있다. 곤돌라와 13개의 리프트와 다양한 레벨의 116개의 트레일에서 다운...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6. 하버드대, 올해 조기전형 아시안 합격자 크게 늘어

    하버드 입학처 "아시안 지원자가 많았기 때문" 아시안 학생 차별 소송에 휘말린 하버드대가 올해 조기전형에서 아시안 합격자를 크게 늘렸다. 하버드대가 발표한 조기전형 합격자 현황에 따르면 전체 합격자 26.1%가 아시안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조기전...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7. 아이비리그, 주요대학 조기 합격자 발표

    조기 합격자 역대 최저치 기록 아이비리그 등 주요대학이 조기전형 합격자 명단을 발표하기 시작한 가운데 하버드대와 프린스턴대, 유펜, 브라운대 등의 합격률이 역대 최저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버드 대학이 발표한 올해 조기전형 결과에 따르면 올...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8. 미 해병대, 중국 전투기 복제품 만들어 훈련

    중국 미국의 전략적 경쟁자 더이상 비밀 아냐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을 '전략적 경쟁자'로 여기는 해병대가 중국 전투기 복제품을 만들어 훈련한 사실이 드러났다고 보도했다. SCMP에 따르면 최근 미국의 한 항공 관련 웹사이트에...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19. 비서실장 지명자 "트럼프 대통령 끔찍한 인간"

    멀베이니 지명자 과거 발언 비디오 공개 백악관 비서실장 대행에 지명된 멀베이니 백악관 예산관리 국장이 과거 트럼프 대통령을 "끔찍한 인간"이라고 부른 비디오가 공개됐다. 공개된 비디오는 2016년 11월의 대통령선거 직전 당시 공화당 연방 하원의원이었...
    Date2018.12.18 Views13
    Read More
  20. 국민 62%, 트럼프 러시아 스캔들 수사 정직하지 않아

    응답자 절반 대통령직에 대한 의문 갖아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캠프와 러시아 간 내통 의혹인 '러시아 스캔들' 수사에 대해 정직하지 않다고 생각하는 미국민이 많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NBC방송과 월스트리트저널(WSJ)이미 성인 900명을 대상으로 전...
    Date2018.12.18 Views1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91 Next
/ 91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