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타일링.jpg

 

남녀노소 누구나 조금이라도 더 날씬해 보이기를 원한다. 요즘처럼 점점 옷이 얇아지는 계절이 되면 더욱더 몸매에 신경이 쓰이기 마련이다. 단기간에 체중감량과 몸매 가꾸기를 해내는 것이 불가능한 만큼 옷으로 날씬함을 연출하는 스타일링법이 주목받고 있다. 몇 가지 팁만 알면 누구라도 3kg은 덜 나가 보이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고 한다. 훨씬 더 예쁘고 슬림해 보이는 스타일링 팁을 공개한다.
●살을 가리기 위해 박시형으로 입거나 더 날씬해 보이려고 몸에 딱 붙게 입는 것 중에 무엇이 더 날씬해 보일까? 안타깝게도 정답은 없다. 둘 다 자신의 체형을 더 부각시키는 ‘나쁜’ 코디법이기 때문이다. 몸매와 상관없이 자신에게 딱 맞는 사이즈의 옷을 입었을 때 누구나 더 날씬해 보인다. 거기에 자신 없는 부분은 효과적으로 가리고 자신 있는 부분은 대담하게 드러내는 스타일을 선보이면 되는 것이다.
●라운드형 티셔츠보다 V넥의 티셔츠는 짧은 목을 길어 보이게 하고, 통통한 볼 살을 날렵하게 보이게 하는 착시 효과를 노릴 수 있는 아이템이다. 턱에 살이 많은 경우도 마찬가지다. 여성의 경우 V넥을 잘 연출하면 시크함과 글래머러스한 매력을 모두 선보일 수 있으며, 남성의 경우 답답함이 사라져 호감형 인상을 만들어 준다.
●딱 맞는 옷을 입었으나 볼록 나온 뱃살이 고민이라면 스카프를 활용해 멋도 내고 뱃살 커버도 할 수 있다. 스카프를 무심한 듯 길게 늘어뜨려 뱃살을 자연스럽게 가리면 되는데, 이렇게 하면 퍼진 허벅지 살도 가려주고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까지 일석삼조로 누릴 수 있다. 스카프가 답답한 계절에는 볼드한 액세서리로 스카프와 비슷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남자의 경우 화이트와 블루 톤의 에스닉한 패턴 스카프를 짧게 걸쳐주어 시선을 사로잡고 패션 감각을 자랑할 수도 있다. 
●가장 날씬해 보이는 패턴은 바로 스트라이프다. 스트라이프는 날씬함과 청량감, 발랄함을 연출하는 데 뛰어난 효과가 있다. 단, 너무 가느다란 스트라이프는 피하는 것이 좋다. 스트라이프가 너무 가늘면 몸을 더 부어 보이게 하기 때문이다. 보통 세로 스트라이프가 슬림한 효과가 있다고 알고 있지만, 가로줄 무늬 역시 시선을 분산시키는 효과가 있다. 선명한 컬러의 스트라이프를 고르면 더 효과적이다.
●상체가 통통한 경우 옷을 여러 벌 겹쳐 입는 것이 오히려 더 부해 보이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카라가 없는 재킷이나 파워 숄더, 어깨나 허리에 포인트가 있는 재킷을 입으면 착시 효과를 일으켜 더 슬림해 보인다. 재킷은 너무 두껍지 않고 어두운 컬러로 선택하는 것이 더 효과적이며, 액세서리를 최소화하면 더 시크하고 깔끔하게 몸매를 커버할 수 있다. 
●날씬해 보이는 바지로는 슬림하게 떨어지는 일자 핏의 팬츠가 정석이다. 컬러는 짙은 계열이 좋으며 가장 흔하고 무난한 블랙, 네이비가 지겨울 땐 차라리 과감한 프린트가 들어간 팬츠로 시선을 분산시키는 것이 더 현명하다. 남자의 경우 롤업 팬츠가 다리도 길어 보이고 산뜻하면서 날렵해 보이며, 손쉽게 패셔너블해질 수 있다.
●흔히들 몸매가 드러나는 옷은 날씬한 사람만이 입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적절한 허리 라인이 들어간 옷이라면 누구나 날씬하게 보일 수 있다. 통자 허리로 통 큰 허리를 감추는 대신 잘록하게 허리가 들어간 옷을 선택하면 전체적인 핏에 균형이 맞고 더 날씬해 보인다. 여기에 허리끈으로 포인트까지 준다면 금상첨화다.


  1. 겨울 분위기 물씬 나는 '패브릭 네일 아트'

      올 가을부터 가장 인기 있는 네일 아트로 떠오른 체크 네일. 조합하는 컬러에 따라 무궁무진한 패턴을 만들어 낼 수 있어 매력적이다. 겨울엔 포근한 패브릭 느낌을 살린 매트한 질감의 체크 네일이 제격이다. 지난해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니트 네일은 ...
    Date2017.11.07
    Read More
  2. 여성의 지위 향상이 패션을 바꾸다

    영화 '위대한 게츠비' 속 1920년대 뉴욕 패션     1차 세계대전 직후의 1920년대는 미국의 황금기였다. 대규모 전쟁으로 인해 황폐화된 유럽과 달리, 미국은 전쟁 특수를 통해 유례없는 호황을 누리게된다. 산업의 발달은 물질적 풍요를 가져왔고 그 번영의 소...
    Date2017.11.07
    Read More
  3. 마크 제이콥스 컬렉션 BGM 대신 묵직한 구둣발 소리만이…

    2018 S/S 뉴욕 패션위크     마크 제이콥스 컬렉션이 열린 파크 애비뉴 아모리의 광활한 공간을 무대로 삼은 모델들은 수백 보를 걸었고, 그 덕분에 쇼는 꽤 긴 시간 펼쳐졌다. 긴 시간 동안 BGM 대신 묵직한 구둣발 소리, 옷이 바스락거리는 소리, 시퀸이 찰...
    Date2017.11.05
    Read More
  4. 볼빨간사춘기, 안면홍조에서 벗어나는 법

    겨울철, 극심한 온도변화 피해야된다     얼굴, 목, 머리, 가슴 부위의 피부가 갑작스럽게 붉게 변하면서 열감이 나타나고 전신으로 퍼져 나가는 안면홍조. 직접 겪어보지 않은 사람들은 귀엽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안면홍조가 심한 사람들에게 있어서는 여간 ...
    Date2017.11.05
    Read More
  5. 잠들기 전, 의식적으로 어깨 펴자

    작은 실천으로 만드는 완벽한 어깨라인     일자 어깨 라인이 아름답다는 건 누구나 알고 있다. 하지만 일자 어깨 만들기란 여간 쉬운 일이 아니다. 어깨가 조금이라도 앞으로 굽었거나 평소 자세가 바르지 못한 경우, 승모근이 뭉친 경우 등 다양한 이유로 일...
    Date2017.10.31
    Read More
  6. 낭만적인 키스로 시작하는 하루, 일상이 달라진다

      연인과 애정을 표현하는 가장 달달한 방법은 키스가 아닐까. 사랑하는 사람과 입술을 맞추는 경험은 짜릿한 기분을 선사한다. 하지만 우리도 모르는 새에, 키스는 우리에게 많은 효능을 가져다주고 있다. 사실 키스는 단순한 스킨십 이상의 보건 기능을 갖...
    Date2017.10.24
    Read More
  7. 건조 피부, '토너워시'로 수분 지키자

      토너워시는 클렌징 후 마무리 단계에서 물에 토너를 섞어 세안하는 방법으로, 말 그대로 얼굴을 헹구면 되는 간단한 피부관리법이다. 강한 석회 성분의 물인 유럽지역에선 피부 스크래치나 트러블을 막기 위해 장미 수를 물에 넣어 세안하곤 하는데, 이 방...
    Date2017.10.24
    Read More
  8. 모자로 완벽한 포인트 주고 싶다면 놓치지 말아야 할 모자 스타일링법

      완벽한 패션을 뽐내기 위해선 빠질 수 없는 것이 바로 모자다. 모자는 과하거나 룩에 어울리지 않으면 패션 테러리스트나 다름없지만 제대로 매치하면 길거리 시선을 끄는 패셔니스타가 될 수 있는 아이템이다. 어떤 룩에 어떤 모자를 써야 잘 어울릴까 고...
    Date2017.10.24
    Read More
  9. '할머니 니트', 더이상 촌스럽지 않다

      서늘한 가을바람을 막아 몸을 포근하게 감싸줄 니트가 필요하다면 새로 살 필요 없이 엄마가 젊은 시절 입고 옷장 깊숙이 넣어놓은 옷을 다시 꺼내봐도 좋겠다. 이번 시즌은 트렌드 뒤편에 머물러 있던 예스러운 니트의 활약이 유독 두드러진다. 촌스럽게 ...
    Date2017.10.22
    Read More
  10. 다이어트 중 계속해서 밀려드는 배고픔 더 이상 속지말고 현명하게 대처해보자

      다이어트를 할 때 가장 참기 힘든 것이 바로 배고픔이다. 다이어트 전보다 줄어든 먹는 양 탓인지 이미 늘어난 위 때문인지 아예 먹지 않는 것이 아닌데도 배고픔은 수시로 밀려든다. 다이어트 시 밀려드는 배고픔 때문에 늘 실패했다면 아래 방법들을 참고...
    Date2017.10.22
    Read More
  11. 몸속 독소 제거 '주스 클렌즈 디톡스'

      아침에 눈 뜨는 것조차 버거울 정도로 얼굴이 붓고, 저녁 쯤엔 다리도 무겁고 붓는 느낌이 든다면 몸 속에 독소가 쌓여 순환이 제대로 안된다는 신호다. 영양제나 건강보조제를 아무리 챙겨먹어도 피로감이 느껴지는 것도 마찬가지일 것이다. 몸속 노폐물 ...
    Date2017.10.17
    Read More
  12. 다이어트중 피부관리도 중요하다

    충분한 수분섭취와 숙면이 최우선     건강을 위해 시작했든, 매끈한 보디 라인을 위해 시작했든 현재 다이어트 진행 중인 당신에게 먼저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 하지만 조금씩 감소해가는 체중계의 숫자와 미미하지만 살짝살짝 보이는 라인을 보며 흐뭇한 웃...
    Date2017.10.17
    Read More
  13. 림프절 자극으로 이쁜 팔뚝 만들기

      유난히 팔뚝 살이 안 빠지는 이유는 팔뚝은 다른 곳에 비해 대사량이 적고 일상생활 시 잘 사용하지 않는 삼두근과 이두근으로 이루어져 지방이 쉽게 붙기 때문이다. 겨드랑이와 팔뚝 안쪽은 림프절이 모여있기 때문에 부종이 생기기 쉬운 부위이다. 림프에...
    Date2017.10.15
    Read More
  14. 스타일링만으로 날씬해질 수 있다

      남녀노소 누구나 조금이라도 더 날씬해 보이기를 원한다. 요즘처럼 점점 옷이 얇아지는 계절이 되면 더욱더 몸매에 신경이 쓰이기 마련이다. 단기간에 체중감량과 몸매 가꾸기를 해내는 것이 불가능한 만큼 옷으로 날씬함을 연출하는 스타일링법이 주목받고...
    Date2017.10.15
    Read More
  15. 아름다운 셀피 위해선 턱선관리 필수

      습관처럼 셀피를 찍고, 찍은 사진을 SNS에 곧바로 올리는 시대. 뷰티 면에서 턱선 케어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다. 눈속임을 위한 포즈나 보정 없이도 날렵하고 매끈한 턱선에 관심을 기울이는 사람이 부쩍 늘었기 때문. 그래서 준비했다. ‘좋아요’를 부르는 ...
    Date2017.10.10
    Read More
  16. 백스테이지, 뷰티 룩도 '록 시크' 무드

      런웨이에 가죽과 벨벳이 넘실대면서 백스테이지의 뷰티 룩도 덩달아 록 시크 무드에 점령당했다. 이런 트렌드를 좇기 위해 무턱대고 ‘쎈 언니’ 룩에 도전하는 건 금물이다. 블랙 컬러를 기본으로 터프한 분위기를 풍기면서 컬러를 최소화한 심플한 메이크업...
    Date2017.10.08
    Read More
  17. 다이어트, 더 효과적으로 하자!

      건강을 위해, 아름답고 멋진 몸매를 위해 꾸준히 운동을 하고 있다면 주목하자. 특히 다이어트를 위해 운동을 하고 있는 중이라면 같은 시간을 운동하더라도 조금 더 효과적이고, 칼로리 소모량이 높은 운동을 원한다면 아래 소개되는 운동별 칼로리 소모량...
    Date2017.10.08
    Read More
  18. 골드와 실버, 진주빛 메이크업이 대세

      많은 메이크업 아티스트가 이번 시즌 골드와 실버, 진줏빛을 이용해 얼굴을 보석처럼 반짝이게 만드는 데 공을 들였다. 메탈릭 셰이드를 두껍게 발라 미래적인 느낌을 주는 게 아니라, 아주 투명하고 넓게 펴 발라 섬세한 반짝임을 준 것이 공통점. 펄 입자...
    Date2017.09.29
    Read More
  19. No Image

    쌀쌀한 가을, 실용성과 패션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가을 필수 아우터

    낮과 밤의 일교차가 제법 크게 벌어지는 가을이다. 한낮에는 아직도 뜨거운 볕이 내리 쬐고 있지만, 아침저녁으로는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이런 날씨에는 감기에 걸리기 쉽기 때문에 외출 시에는 별도의 야상이나 가디건 등 가을 패션 아이템을 활용하...
    Date2017.09.29
    Read More
  20. 우아한 깃털의 트렌디한 변신

      걸을 때마다 부드럽게 나부끼는 깃털을 보면 마를렌 디트리히의 고혹적인 모습이나 페스티벌 걸들의 원색적인 코스튬 룩이 막연히 떠오른다. 이처럼 고루한 이미지를 지닌 깃털이 2017 F/W 시즌 디자이너들이 힙하게 변주한 룩을 앞세워 반전의 2막을 열었...
    Date2017.09.2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