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시인 고은 문제, 이사회서 다룰 것"
작가회의 이사장에 선출된 이경자씨

 

위계.jpg

 

"기득권을 빌미로 여성 문인에게 성폭력을 가했을 경우 단호히 대처하겠다."
지난 주 진보성향 문인 단체인 ‘한국작가회의’ 첫 여성 이사장으로 선출된 소설가 이경자(70·사진)씨는 "등단이나 지면 추천 등의 위계를 통한 성폭력을 용납하지 않겠다"는 뜻을 강력히 밝혔다.
최근 최영미 시인이 국내 유명 원로 시인의 성추문을 고발한 시 '괴물'을 통해 미투 열풍이 문단으로 번졌고, 시에 거론된 비판 대상이 고은(85.사진) 시인으로 좁혀지면서 비난이 쏠리고 있다. 지난 8일엔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까지 가세해 실명을 거론하며 "그의 시를 국정교과서에서 삭제해야 한다"고 맹질타했다. 
고은 시인은 한국작가회의 전신인 자유실천문인협의회 창립 멤버로 이 단체의 좌장 격 인사다. 이씨는 "이사진을 새로 꾸려야 해서 곧장 안건으로 내걸기엔 시간이 부족하다"며 "고은 시인 논란은 4월 이사회에서 크게 다룰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국문단은 최근 최영미 시인의 '미투(Me too)' 성폭력 폭로로 논란이 확산 중이다. 1973년 소설가로 데뷔한 이경자씨는 장편 '절반의 실패' 등 여성주의적 시각의 작품을 발표해왔다. " 


  1. MB 다스 120억은 말단직원 횡령?

    Date2018.02.20 Views3
    Read More
  2. 성관계는 했지만 성폭행 아니다

    Date2018.02.20 Views1
    Read More
  3. 성추행 논란 고은 "수원 떠나겠다"

    Date2018.02.20 Views1
    Read More
  4. 총장 성추행 고소후 해고된 여교수 2명의 피눈물

    Date2018.02.20 Views3
    Read More
  5. 한국의 붕어빵 장사, 급속히 감소

    Date2018.02.20 Views0
    Read More
  6. 이란여객기 산에 충돌 66명 사망

    Date2018.02.20 Views0
    Read More
  7. 1위 고다이라 "당신을 존경해요"

    Date2018.02.20 Views0
    Read More
  8. 평창올림픽 선수 중 178명(6%), 다른 국가 귀화 출신

    Date2018.02.20 Views0
    Read More
  9. 맥도날드, 평창이 마지막 후원

    Date2018.02.16 Views3
    Read More
  10. '절대 갑' 벤츠코리아, 한국 딜러사 쥐어짜기로 사상최대 실적

    Date2018.02.13 Views4
    Read More
  11. '국회의원 월급 최저임금으로!'

    Date2018.02.13 Views1
    Read More
  12. No Image

    숨은 보험금 8310억 찾아가

    Date2018.02.13 Views1
    Read More
  13. 건강보험 올해 1조2천억 적자

    Date2018.02.13 Views1
    Read More
  14. 한국기업이 내는 법인세 무려 60조 걷혔다

    Date2018.02.13 Views0
    Read More
  15. No Image

    현직 부장검사, 성범죄로 긴급체포

    Date2018.02.13 Views0
    Read More
  16. "위계 통한 성폭력 절대 용납 못해"

    Date2018.02.13 Views0
    Read More
  17. No Image

    제주서 20대 여성 관광객 살해돼

    Date2018.02.13 Views0
    Read More
  18. No Image

    교수, '결혼 숨기고 제자와 불륜'

    Date2018.02.13 Views5
    Read More
  19. No Image

    출감 후 옛 여자친구에 보복 폭행

    Date2018.02.13 Views0
    Read More
  20. 호주서 한국 여대생 마약밀수로 수감

    Date2018.02.13 Views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18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