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1.png
facebook.png
전체
  • 이미지 없음

    정부 무관심 속에, 사망 원인 모르는 탈북민 고독사 4배 급증

    지난해부터 올 7월까지, 국내에서 사망한 탈북민 154명 중 '사망 원인 미상’으로 처리된 경우가 90명으로 전체의 60%에 육박하는 것으로 확인됐다.지성호 국민의힘 의원실이 통일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탈북민 사망자 106명 중 49명(46%)이, 올 들어 7월 15일까지는 사망자 48명 중 41명(85%)이 ...

  • 이미지 없음

    새 변이 바이러스의 무서운 전파력…미국 등 전 세계에 공포

    ‘뉴 변이’는 첫 감염 사례가 보고된 지 2주가량밖에 되지 않은 변이 바이러스이지만 세계보건기구(WHO)가 긴급회의를 개최할 정도로 우려되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 바이러스는 변이를 통해 인체 세포에 더 잘 달라붙게 될 수 있고, 기존 바이러스에 맞춰 개발된 백신의 면역 기제를 회피할 수도 있다. 뉴 변이...

한인사회
  • 이미지 없음

    방탄소년단 팬 30만명, LA에 집결

    도쿄, 하와이, 뉴멕시코서 출발...공항마다 북새통 LA를 향한 '아미'(ARMY)의 거대한 진군이 시작됐다. 트위터 등 소셜미디어에는 캘리포니아주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방탄소년단(BTS) 콘서트 관람을 위해 LA에 도착했거나 이동 중이라는 팬들의 글이 속속 올라왔다. BTS 팬클럽 '아미'가 하늘길과...

  • “희망 나누기 위해 끊임없이 정진할 것”

    21희망재단 창립 2주년 사랑나눔 연례 만찬 성황 19일 KCS에서 변종덕 21희망재단 이사장(왼쪽 네 번째) 등 관계자들이 창립 2주년 기념 케이크를 자르고 있다. [사진제공=21희망재단] 21희망재단(이사장 변종덕)이 최근 퀸즈 베이사이드 뉴욕한인봉사센터(KCS)에서 개최한 창립 2주년 사랑나눔 연례 만찬이 성황리에 열렸다...

미국사회
  • 뉴욕시 지하철서 7만원 주고 산 작품, 수백억 가치 가능성 높아

    사진출처=뉴욕 포스트 신원을 밝히지 않는 세계적인 거리 예술가 뱅크시(Banksy)의 작품을 뉴욕시 지하철에서 60달러에 샀다는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다. 뉴욕포스트는 뉴욕시에 사는 콜린 알렉산더(26)가 현재 수천만 달러로 값이 매겨지는 뱅크시의 작품을 개당 60달러에 샀다고 보도했다. 알렉산더는 지난주 동영상 소셜...

  • 美최장수 어린이 프로그램에 첫 한인 캐릭터

    세서미 스트리트에 7살 한인 <지영>…추수감사절 첫 방송 미국의 최장수 어린이 프로그램 '세서미 스트리트'에서 1969년 첫 방송 이후 처음으로 아시아계 인형 캐릭터가 데뷔했다. 한국계 미국인인 7살 '지영'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지영은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전자기타 연주와 스케이트보드 타...

한인경제
  • 이미지 없음

    해외동포, 모국 땅 구입 계속 증가추세

    작년보다 1.3% 늘어…미주동포가 54%, 총 32조 올해 상반기 기준 외국인이 보유한 한국의 토지면적은 지난해 연말보다 1.3% 늘어났으며, 미주동포들의 토지구입은 전체의 절반을 훨씬 넘는 54%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합산 공시지가 31조6906억원 규모로 작년 말보다 0.6% 늘었다. 한국의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올...

  • 한국 종합부동산세 대상 94만명, 1년만에 42% 늘었다

    올해 주택분 종합부동산세 납세 대상자가 94만7000명으로 크게 늘었다. 지난해(66만7000명)보다 28만명(42%)이나 급증했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2017년(33만2000명)보다 대상자가 3배로 늘었다. 종부세액은 5조7000억원으로 작년(1조8000억원)의 3.2배로 급등했고, 2017년(3878억원)과 비교하면 14.7배가 됐다. 2011년부터...

미국경제
  • 연말 주택매입 붐으로 미국 모기지 신청건수 증가세

    전통적으로 할러데이시즌에는 주택시장이 소강상태를 보임에도 불구하고 주택구입 열풍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모기지 신청건수가 증가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총 모기지 신청건수는 지난 주에 비해 1.8%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전국 모기지 뱅커협회는 밝혔다. 이는 주택매입을 위한 모기지 신청건수가 이...

  • 뉴욕 대중교통 요금 내년에 오른다

    105억불 연방지원에도 적자…승객수 50% 수준 연방정부 지원에도 내년에 뉴욕 대중교통 요금이 인상될 예정이다. 메트로폴리탄교통공사(MTA)에 따르면, MTA 측은 내년 하반기에 대중교통 요금과 통행료를 한차례 인상하고, 2023년 및 2025년에 추가 인상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렇게 될 경우 전철 1회 ...

국제사회
  • 이미지 없음

    정부 무관심 속에, 사망 원인 모르는 탈북민 고독사 4배 급증

    지난해부터 올 7월까지, 국내에서 사망한 탈북민 154명 중 '사망 원인 미상’으로 처리된 경우가 90명으로 전체의 60%에 육박하는 것으로 확인됐다.지성호 국민의힘 의원실이 통일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탈북민 사망자 106명 중 49명(46%)이, 올 들어 7월 15일까지는 사망자 48명 중 41명(85%)이 ...

  • 이미지 없음

    새 변이 바이러스의 무서운 전파력…미국 등 전 세계에 공포

    ‘뉴 변이’는 첫 감염 사례가 보고된 지 2주가량밖에 되지 않은 변이 바이러스이지만 세계보건기구(WHO)가 긴급회의를 개최할 정도로 우려되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 바이러스는 변이를 통해 인체 세포에 더 잘 달라붙게 될 수 있고, 기존 바이러스에 맞춰 개발된 백신의 면역 기제를 회피할 수도 있다. 뉴 변이...

칼럼/오피니언
  • 매일 이것 한 잔…눈 맑아지는 비법

    ◇결명자차: '눈을 밝게 해주는 씨앗'이란 뜻을 가진 결명자는 카로틴 성분이 풍부해 눈의 피로 해소를 돕는다. 충혈을 완화하고 시신경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어 녹내장·백내장·야맹증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결명자에 들어 있는 안트라퀴논 성분은 변비를 완화하고 위장을 건강하게 하는 효능이 있다...

  • 집중력 떨어지고 자꾸 깜빡 잊는 이유?

    1. 호르몬 문제: 만약 생리가 끝날 때가 되었다면 폐경전후 증후군이 시작된 것으로 봐야 한다. 전문가들은 “에스트로겐 호르몬이 줄어들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특히 홍조나 밤에 땀을 흘리는 등 다른 징후가 있을 경우 단기 호르몬 대체 요법을 받으면 상태가 나아진다. 2. 특정 성분 부족: 정신이 오락가락...

사람/인물
  • 성 김 美 대북특별대표 아내 정재은씨

    52세에 민화 작가로 한국에서 첫 개인전 열어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로 활약하는 성 김(61.사진) 전 주한 미국 대사의 아내인 정재은씨(52.사진)가 최근 한국에서 첫 개인전을 열었다. 한국계로 미 외교 분야 최고위직에 오른 남편을 30년 가까이 내조해온 그녀는 작년 여름, 서울 종로구 낙원동에 자신만의 작업실을 마련...

  • 23세 최연소 억만장자, 명단에서 빼기로

    카일리 제너, 소득 신고서 허위 작성해 제출, 재산 부풀려 미국 경제지 포브스가 카일리 제너(23)를 억만장자 명단에서 빼기로 했다. 할리우드 스타 킴 카다시안의 이복동생인 카일리 제너는 모델 출신 사업가다. 18살이었던 2015년 카일리 코스메틱을 론칭하고 화장품 사업을 해왔다. 제너는 2019년 11월 회사 지분 51%를 ...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