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9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중국강사 2명, 사교육시장 나란히 1,2위 등극

장방신(39), 위민훙(57), 중국 사교육업계 대부

 

0001.jpg

왼쪽부터 '하오웨이라이'의 장방신(39) 회장과 '신둥팡'의 위민훙(57) 회장

 

중국 양대 사교육 업체를 일군 '하오웨이라이'의 장방신(39) 회장과 '신둥팡'의 위민훙(57) 회장은 닮은 점이 적지 않다. 두 사람은 작년 11월 중국 부호 연구기관인 후룬이 발표한 '2018년 중국 백만장자' 가운데 교육 분야에서 각각 1위와 2위에 올랐다. 장 회장은 '중국 사교육 업계 대부'로 통하는 위 회장보다 10년 늦게 창업했지만 2017년부터 교육업계 1위 부자로 떠올라 주목받았다.

 

두 사람은 모두 장쑤성 농촌 출신의 '흙수저'이다. 직접 강사로 뛰며 교육사업을 시작한 것도 비슷하다. 베이징대를 나오고 20㎡도 안 되는 공간에서 초라한 출발을 했지만 모두 기업을 뉴욕증시에 상장시켰다는 공통점도 갖고 있다.

 

중국의 초중고 교육과정을 뜻하는 K12 사교육 시장 라이벌로 성장한 하오웨이라이와 신둥팡의 출발 주력 분야는 달랐다. 생명공학을 배운 장 회장은 수학 학원, 영어 전공자인 위 회장은 영어 학원으로 시작했다. 장 회장은 출발부터 온·오프라인을 연계했고, 위 회장은 오프라인에서 키운 사업을 온라인에서도 확장하고 있다.

 

중국의 K12 사교육 시장은 2017년 약 64조3800억원에 달했다. 전년보다 19% 성장했다. 위 회장은 "교육은 매우 분산된 업종이어서 텐센트·알리바바·징둥 같은 대기업이 나오기 어렵다"며 "투자와 인수·합병(M&A)으로 영향력을 키울 수 있다"고 말한다. 화촹증권에 따르면 연간 매출이 약 1억~2억원인 중소 교육업체들이 중국 사교육 시장의 67%를 차지하고 있다. 하오웨이라이와 신둥팡이 중국 교육업계 투자의 '큰손'이 된 배경이다. 중국 잡지 '중국 기업가'에 따르면 2011년 이후 하오웨이라이와 신둥팡은 각각 133개와 71개 기업에 투자했다. 급성장하는 온라인 화상 교육 시장에서 승부수를 띄운 51토크, VIPKID 등 후발 주자들의 도전도 거세다.

 

장방신 회장은 쓰촨대에서 생명공학을 전공한 뒤 2002년 베이징대 석사과정에 입학하면서 '폭풍 아르바이트'를 했다. 가계 부담을 덜기 위해 개인 과외와 학원 강의 등 7개를 동시에 했다. 수학 점수가 60~70점 수준이던 초등학교 6학년 학생이 수차례 만점을 받자 그 부모가 지인 20여 명을 소개하는 등 인기를 끌었다. 

 

2005년 K12 사교육 전문 업체로 특화하면서 영어도 강화하기 사작했다. 2009년 한국의 KTB네트워크 등으로부터 4000만달러 투자를 받으면서 사업 확장을 위한 재원을 확보, 2010년 뉴욕 증시 상장의 기틀을 닦았다.

 

장 회장은 이공계 출신답게 기술을 중시했다. 창업할 때 온라인에서 모객하고, 오프라인에서 공부방을 운영하는 온·오프라인 결합 모델을 초기에 실현했다. 2013년 하오웨이라이로 개명하면서 '과학기술과 인터넷으로 교육을 진보시키는 회사'로 명확히 자리매김했다. 온라인 학교를 열어 생중계 서비스도 제공했다. 뇌과학 연구까지 하고 있다. 학습 과정을 제대로 이해하기 위해서다.

 

장 회장은 사업과 투자의 두 바퀴 전략을 구사하고 있다. 지난해에만 투자 건수가 22건에 이르는 등 2014년 이후 매년 20~30건의 투자를 단행하고 있다. 지난해엔 중국 2위의 1대1 온라인 화상 교육업체인 다다잉글리시에 투자했다.

 

장 회장은 '교육은 학생과 직장인은 물론 노인까지 모든 사람에게 필요하다'고 강조한다. 하지만 모든 사업을 직접 하기보다는 인터넷 생중계 등 자체 플랫폼 기술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다른 교육업체들과 협업하는 모델도 운영하고 있다. 작년 11월 기준 1107개 교육업체가 이 회사가 개방한 교육 플랫폼을 이용해 234개 시에서 오프라인으로 2만명을 가르치고 있다.

 

위 회장은 농촌의 글 모르는 부모 밑에서 자랐다. "개혁·개방이 없었다면 평생 농촌에서 살았을 것"이라는 그는 3수 끝에 베이징대 영어학과에 합격했지만 폐결핵으로 1년을 휴학하는 어려움을 겪었다. 졸업 후 베이징대 영어 강사를 하면서 미국 유학의 꿈을 키운 그가 유학 비용을 벌기 위해 시작한 과외가 신둥방의 씨앗이 됐다. 본인은 유학을 못 갔지만 연간 60만명에 달하는 유학생에게서 시장을 봤다. 토플과 GRE에 중점을 둔 게 먹혔다. 26년 전 13명의 학생에게 영어를 가르치던 작은 학원은 연간 500만명 이상을 학습시키는 중국 최대 종합 교육업체로 성장했다.

 

위 회장은 팀 경영을 중시한다. "항우처럼 혼자 천하를 운영하기보다는 한신과 장량을 둔 유방처럼 해야 한다"고 말한다. 

 

위 회장은 매일 16시간 이상 일한다. 강조하는 덕목은 근면과 포기하지 않는 근성, 자기 개혁. 뉴욕 증시 상장 과정이 이를 보여준다. 위 회장은 상장하면 동업자들이 주식을 팔아 떠나고, 하고 싶은 일도 주주 탓에 하지 못할 것으로 보고 처음엔 반대했다. 하지만 상장이 자신을 머리부터 발끝까지 바꿀 수 있는 기회를 줄 수 있다는 생각에 마음을 바꿔 먹었다고 한다. 그런데 중국 정부 관리들이 교육의 지나친 산업화는 안 된다며 중국 교육 기업 1호의 미국 증시 상장에 반대했다. 그러나 위 회장은 세금을 제대로 내고 있는 점 등을 내세우며 계속 설득했다. 결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상장 벨이 울렸다. 그 뒤를 이어 미국 증시에만 20여 중국 교육업체가 상장했다. 

 

(사진 왼쪽)중국 교육업체 TAL의 인공지능 교사로부터 스마트 교육을 받는 중국 어린이들. 사진 오른쪽은 베이징 왕징에 있는 신둥팡 학원. /TAL·오광진 특파원

 

흙수저3.jpg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No Image

    올해 미국 유통매장 6,300개 이상 폐점 예정…'충격'

    페이리스슈즈 등 체인점 속속 문닫아…3년째 지속 유에스투데이가 올해 6300개 이상의 점포들이 문을 닫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폐점 세일을 진행 중인 신발매장인 페이리스슈즈는 이미 2590개 점포가 문을 닫았다. 2018년에는 토이저러스의 모든 지점을 ...
    Read More
  2. No Image

    '아마존 쪼개겠다'에 백기 투항

    아마존, "외부 입점업체에 최저가 요구 안할 것" 미국 정치권의 전방위 압박에 직면한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 아마존이 입점 업체들에 최저가 정책을 폐기하기로 했다. 아마존은 직접 판매하는 제품과 함께 입점 업체의 물품을 함께 배치하고 있는데, 지금...
    Read More
  3. 미국도 '카드빚 시한폭탄' 안고있다…제2 금융위기 우려

    개인부채 4조달러 사상 최고, 신용불량자에 무분별 발급…부채 눈덩이 연방준비제도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인의 개인 부채가 사상 최고치인 4조달러를 기록했다. 개인 신용에 가장 큰 영향을 주고 있는 신용카드 빚도 함께 증가하면서 미국 경제의 뇌관으...
    Read More
  4. '남의 불행은 나의 행복'…미국 보잉사 울고, 유럽 에어버스 신났다

    보잉 사고기종 737맥스 4617대 주문 대량 취소 위기…총 6330억불 상당 미국 보잉사의 항공기가 잇따라 추락하며 이미지에 큰 타격을 입자 경쟁사인 유럽의 에어버스가 웃고 있다. 에어버스는 프랑스 항공사지만 영국 등 유럽국가들이 공동지분을 갖고 ...
    Read More
  5. 미국의 Z세대는 누구?

    치킨 너겟 대샌 치폴레 선택 Z세대, 스타벅스, 치폴레 선호 Z세대가 가장 좋아하는 레스토랑 1~3위는 스타벅스, 치폴레(Chipotle), 칙필레이(Chick-fil-A)로 나타났다. 스타벅스야 워낙 유명하니 논외로 하고, 치폴레를 보면 Z세대의 취향이 엿보인다. 앞 세대...
    Read More
  6. 자동차 파는 홈쇼핑 시대?…현대홈쇼핑, 현대차와 시너지 낼까

    현대홈쇼핑이 TV 방송을 통해 자동차를 판매할 수 있도록 정관 변경을 추진한다. 마진이 높은 자동차가 판매 상품으로 추가되면 향후 현대홈쇼핑 사업실적에도 긍정적 영향이 예상된다. 현대홈쇼핑 은 정기주주총회에서 자동차판매업을 사업목적으로 추가한다...
    Read More
  7. "공급물품가격 공개…"한국선 중소 프랜차이즈만 죽으란 뜻"

    내달부터 새 정보공개서 작성 중소 프랜차이즈는 사실상 원가 노출" "저희같이 작은 규모로 프랜차이즈사업을 하는 사람들은 다 죽으라는 얘깁니다." 프랜차이즈 가맹본사들이 공정거래위원회에 제출하는 정보공개서 마감이 다음달로 다가온 가운데 중소 프랜...
    Read More
  8. 미술시장 호황 기록…전년대비 7%증가

    밀레니얼 세대 구매에 힘 입어 미중 무역 전쟁과 미국의 금리 인상 등으로 글로벌 경제 리스크가 부각되었던 지난해 미술시장이 밀레니얼 세대의 구매에 힘입어 호황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스위스 금융기업인 UBS와 아트바젤이 발표한 연례 보고서에 따르...
    Read More
  9. 교육노동 위원회 최저임금 15달러 인상 법안 통과

    하원 수주내 표결 실시 예정… 순조로울 전망 공영 방송 NPR 등에 따르면 하원 교육노동위원회는 연방내 최저임금을 현행 시간당 7.5달러에서 15달러로 인상하는 법안을 찬성 28대 반대 20으로 통과시켰다. '임금을 인상하자 법'을 발의한 민주...
    Read More
  10. 커들로 위원장 미,중 협상 곧 타결될 것

    지난달 회담시 상당한 진전 이뤄져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은 미·중 무역협상이 다음달까지는 타결될 것으로 낙관했다. 트럼프 행정부 내 대표적인 '협상파'로 꼽히는 커들로 위원장은 폭스뉴스와 인터뷰하면서 "지난달 류허...
    Read More
  11. 30대 억만장자, 피터 마오 대표

    중국은 창업 천국…"텐센트는 제2의 알리바바" 샤오미 투자로 70배 수익…모바이크는 10배 2010년 가을. 중국 투자회사 치밍 벤처스에서 일하던 피터 마오는 '샤오미'라는 이름 없는 신생 벤처 기업에 35만달러를 투자했다. 당시 샤오미는...
    Read More
  12. '미국판 다이소' 달러트리, 구조조정 나섰다

    저가상품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면서 미국판 다이소 '달러트리'가 구조조정에 나섰다. 한 때 저렴한 가격을 무기로 미국 시장에서 승승장구했지만, 경쟁업체들의 공격적인 운영으로 매출이 하락세를 면치 못하고 있어서다. 월스트릿저널은 "달러트리가...
    Read More
  13. 한국국민 소득 3만불 시대…삶은 더 팍팍해져

    중산층 급감, 삶의 질 뚝…실업률 늘고 소득 양극화 심화…국민은 체감 못해 지난해 우리나라 1인당 국민소득이 처음으로 3만달러를 넘어섰다. 2006년 2만달러 벽을 돌파한 지 12년 만이다. 한국은행은 지난해 국민소득 잠정치를 집계한 결과 1인...
    Read More
  14. 한국 국세청, 고소득 재산가 95명 세무조사

    95명 총자산 13조…제조업, 건설, 도매업이 대부분 중견기업 사주일가, 부동산 재벌 등 상대적으로 감시가 느슨했던 중견 고소득 대재산가에 대한 세무조사가 강화될 전망이다. 국세청은 중견기업 사주일가, 부동산재벌 등 고소득 대재산가 95명에 대해 ...
    Read More
  15. 미국, '관세폭탄'에도 중국 무역적자 4192억불…사상 최대

    트럼프 대통령의 보호무역주의 정책에도 불구하고 지난해 미국의 대중 무역 적자가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 미 상무부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미국의 대중 무역적자는 4192억 달러로 종전 최고치였던 2017년에 비해 11.6%나 증가했다. 미국의 대중 수입은 2...
    Read More
  16. 가짜 '상'까지 만들어 1천억원대 사기, MBG 임동표회장 구속

    대규모 해외 개발사업이 진행된다는 허위 광고로 투자자들을 속인 후 1천2백억원의 부당 이득을 챙긴 임동표 MBG 회장(55)이 구속 기소됐다. 임동표 회장은 2014년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언론 등을 통해 대규모 해외사업이 성사돼 자사의 비상장 주식이 상장...
    Read More
  17. '흙수저' 과외선생이 재벌됐다

    중국강사 2명, 사교육시장 나란히 1,2위 등극 장방신(39), 위민훙(57), 중국 사교육업계 대부 왼쪽부터 '하오웨이라이'의 장방신(39) 회장과 '신둥팡'의 위민훙(57) 회장 중국 양대 사교육 업체를 일군 '하오웨이라이'의 장방신(39) ...
    Read More
  18. No Image

    자산 10억달러 넘는 한국인 갑부 36명… 3명 늘어 세계 14위

    중국 658명으로 1위·미국은 584명 2위…이건희 회장 세계 66위, 이재용 부회장 184위 올해 전 세계에서 10억 달러 이상 자산을 소유한 억만장자 가운데 한국은 36명이 이름을 올리며 세계 14위를 차지했다. '중국판 포브스'인 후룬이 발...
    Read More
  19. 아마존 새로운 식료품 사업 시작한다

    미국 내 주요도시에 오프라인 매장 열 것 아마존이 새로운 식료품점 사업을 시작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보도했다. WSJ에 따르면 아마존은 식품 사업의 확장을 위해 주요 도시들에 여러 개의 식료품점을 열 계획이다. 이르면 올해 말까지 로스앤젤레스에...
    Read More
  20. 시스코 CEO, 화웨이에 대한 정부의 우려 과장됐다

    "미래 5G 장비 업체 하나만 있지는 않을 것" 컴퓨터 네트워크 장비 제조업체인 시스코의 로빈스 CEO는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5G 네트워크 기술을 지배할 것이라는 정부의 우려는 과장됐다고 주장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로빈스 CEO는 CNN 방송과 인...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 73 Next
/ 7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