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종사는 미국의 보물입니다…최선을 다한 그를 용서합니다."

by 벼룩시장 posted Dec 11,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0년전 윤동윤씨의 용서, 미국 울렸다

 

0006.jpg

 ▲10년 전 일가족 4명을 잃은 후 기자회견을 하는 윤동윤씨(사진: 연합뉴스 최재석 기자)

 

10년 전 미군전투공격기 F/A-18 호넷이 캘리포니아주 샌디에고의 외곽 주택가에 위치한 윤동윤 씨(37) 주택을 덮친 사건은 10년 전 미국의 주요 뉴스 중 하나였다.

 

이 사고로 윤동윤씨의 아내 영미(36세)씨와 생후 15개월, 2개월 된 두 딸 ‘하은’(하나님의 은혜), ‘하영’(하나님의 영광), 그리고 산후 조리를 위해 딸의 집에 와있던 장모 김숙임(60세)씨 등 일가족이 모두 생명을 잃는 사고가 일어났다.

 

당시 출근을 했던 남편 윤동윤씨는 화를 면했지만 그는 삶을 송두리채 잃어버리는 충격에 빠졌다. 그러나 그는 아내를 통해 가진 신앙심으로 이를 극복하며 며칠 후 기자회견장에서 "조종사가 고통을 당하지 않도록 기도해 달라" "그는 미국의 보물이며 그를 탓하지 않고 그에 대해 격한 감정도 없다. 그는 (사고를 막기 위해) 최선을 다한 사람"이라고 말했다. 

 

당시 전투기 조종사 단 나우바우어는 추락 직전 비상탈출을 시도, 낙하산이 나무에 떨어지며 약간의 부상만을 입고 살아났다.  

 

윤씨는 또 “아내가 독실한 기독교 신자였다. 아내 덕에 교회를 다니게 됐다. 하나님이 아내와 딸, 장모님을 데려간 것으로 생각한다. 아내가 원하는 것이 뭔가를 생각하며 살아갈 것”이라고 당시 기자회견에서 말해 미국을 감동시켰다. 

 

이러한 그의 발언은 미국의 주요 언론을 통해 그리고 인터넷 뉴스를 통해 전파되었고 미국의 시민들은 그의 진정한 용서와 신앙심에 감탄하면서 그를 돕고 위로하겠다는 운동이 일어났다. 

당시 한국언론에서는 연합뉴스 최재석 기자가 이 사건을 보도했는데, 연합뉴스에 따르면 참사 후 일주일동안 윤씨가 출석하고 있는 교회 측에 이날까지 1천여명이 전화나 이메일을 통해 윤 씨를 재정적으로 돕거나 위로하고 싶다는 뜻을 전달해왔다. 

 

가족을 추모하는 예배는 샌디에고 한인연합감리교회(담임목사 신영각) 예배당에서 엄수되었는데 한국에서 도착한 윤 씨의 장인과 처가 식구들이 사고현장을 둘러본 후 예배에 참석, 예배당은 눈물바다가 되었다. 

 

또 부인 이영미 씨가 2년간 간호사로 일했던 병원 관계자들도 함께했고 사고 전투기가 소속된 미라마 해병기지사령관인 크리스토퍼 오코너 대령과 미 서부지역 해병기지를 총괄하는 마이클 레너트 소장 등 미군 장성 및 장교들도 예배에 참석했다. 

 

0007.jpg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세상은 넓고 기회는 어디에나 있다"

    해외 한인 12명의 성공신화….'부의 지도를 넓힌 사람들' 화제 이 책은 라틴 아메리카와 아시아에서 사업으로 성공한 한국인 12명을 인터뷰한 도전기다. 주인공들은 우여곡절을 겪었지만 늘 안주하기보다는 모험과 도전을 택했다. 몽골의 수도 ...
    Date2019.01.04 file
    Read More
  2. "팰리세이드 팍 정부가 한인 손에 들어왔다"

    뉴저지주의 한인타운 팰리세이드 팍에 첫 한인시장이 취임하면서, 이 지역에서 한인사회의 영향력이 급속히 확대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크리스 정 팰팍 시장은 2일 팰리세이드 팍 고교 강당에서 필 머피 뉴저지주지사가 직접 참석한 가운데 4년 임기의 시장...
    Date2019.01.04 file
    Read More
  3. 잠언집 '고난이 선물이다' 낸 방송 앵커 출신 조정민 목사

    "견뎌라, 그 무게만큼 인생이 깊어질테니" 조선일보 인터뷰 "지금은 국민이 세대를 떠나서 모두들 힘들어하십니다. 깊은 고난 가운데 있는 분들에게는 위로보다는 함께해주는 사람이 필요할 뿐입니다. 고난을 함께하고자 하는 묵상을 모았습니다." 최근 '...
    Date2019.01.04 file
    Read More
  4. '김시스터즈', 뉴욕 뮤지컬로 제작

    새해에 브로드웨이 뮤지컬로 제작, 공연돼 원조 K-팝 여성그룹…60년대 美서 큰 인기 한국의 ‘원조 K-팝 걸그룹’ 김시스터즈의 라이프 스토리가 미국 데뷔 60주년이 되는 2019년 뉴욕 맨해튼 브로드웨이 뮤지컬로 제작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Date2018.12.29 file
    Read More
  5. 미주 한인과학자들 "한 목소리"

    "한국 KAIST 총장 사태는 정치압력" "미국 연구시설 사용비 지급은 당연" "미국의 관행상 연구시설을 무료로 쓰기로 했어도 연구 기금이 있으면 사례를 지급하는 것은 당연하다. 계약 체결 관련 투명한 자료만 있으면 문제 삼지 않는다. KAIST 총장 사태는 정...
    Date2018.12.29 file
    Read More
  6. 앤드류 박 장학재단 컨서트 성황

    설창 앤드류 박 장학재단이 주최한 작곡가상 콘서트가 맨하탄 링컨센터 머킨 홀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이번 공연은 우승자인 김준영(앤디애나대), 조세프 T. 이(컬럼비아, 쥴리아드음대) 창작곡 2곡의 초연 무대였다. 이날 콘서트 1부에는 J.S 바하의 음악 헌...
    Date2018.12.29 file
    Read More
  7. 한인변호사 이민사기 혐의 유죄인정

    아이오와주 한인변호사는 고객 돈 60만불 꿀꺽 미국의 여러 지역에서 한인 변호사들의 비위가 발생하고 있다. 오렌지카운티 지역에서 활동해 온 한인 이민 변호사가 고객들의 이민신청 서류를 허위로 만들어 제출해오다 연방 당국에 기소된 후 유죄를 인정했다...
    Date2018.12.29 file
    Read More
  8. No Image

    100불에 가짜 영주권·소셜카드 제작

    LA 한인타운 인근서 가짜 신분증 대량 생산 뉴욕타임스가 푸에르토리코까지 800만명에 달하는 취업 불체자를 대상으로 호황을 누리는 가짜 신분증 거래 실태를 보도했다. 위조 서류나 카드 거래로 악명 높은 LA 한인타운 인근 ‘‘MacArthur Park&rs...
    Date2018.12.29
    Read More
  9. "내가 만든 美드라마에 자부심"

    "TV 드라마 속 동양인은 나약하지 않아" 'Walking Dead' 총괄 제작자 안젤라 강 전 세계에 좀비 신드롬을 불러일으킨 미국 드라마 '워킹데드(Walking Dead)'의 스토리 작가였던 안젤라 강(42)씨가 총괄 제작자 자리에 올라 미국 드라마계에 더...
    Date2018.12.24 file
    Read More
  10. 뉴욕호남향우회 회장에 정영종씨 선출

    플러싱 금강산 식당에서 열린 대뉴욕지구호남향우회(회장 이영우) 정기총회에서 정영종씨가 21대 회장에 선출됐다. 이날 총회에서는 회장선거에 정영종 후보 및 이에스더 후보가 출마했으며, 정영종 후보가 61표, 이에스더후보가 52표를 얻었다. 무효표는 4표...
    Date2018.12.24 file
    Read More
  11. 한국 민요밴드 '씽씽', 브루클린서 관객 사로잡아

    <씽씽 밴드의 NPR 콘서트 출연 모습. 출처 : 유튜브 캡처> 최근 6인조로 구성된 한국 민요 록밴드 ‘씽씽’이 복합문화공간 ‘브루클린 보울’에서 뉴욕 공연을 펼치며 참석한 350여 뉴욕 시민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2015년 결성된 씽...
    Date2018.12.24 file
    Read More
  12. USCIS, 올해 이민단속으로 추방된 한인 늘어

    지난해 보다 8%증가 수치 연방이민서비스국(USCIS)이 발표한 2018회계연도 이민추방단속국(ERO) 체포 및 추방 통계자에 따르면 이 기간 이민단속에 적발돼 추방된 한인 이민자수는 122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8% 가량 증가한 수치이다. ...
    Date2018.12.18 file
    Read More
  13. 미 시민권 포기 한인 매년 100여명

    전체 미국인은 5,100여명…대부분 세금 때문 미국시민권을 포기하는 미국인들이 한인 100여명을 포함, 5000여명에 달하고 있다. IRS(국세청)에 따르면 2017년 한해 미국시민권을 포기한 사람들은 5133명이었다. 미국시민권을 포기한 귀화시민권자들은 해...
    Date2018.12.18 file
    Read More
  14. 위스콘신주 한인남성, 백인아내 살해혐의 피소

    접근금지 명령 받고도 목졸라...돈 문제로 자주 다퉈 20대 한인 남성이 백인 아내를 폭행하고 목을 졸라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미국 위스콘신주 검찰에 따르면 한인 김선근(29.사진)씨는 최근 자신의 콘도에서 아내 매들린 메이 웨그너(27)씨를 살해한 ...
    Date2018.12.14 file
    Read More
  15. “부당하면 끝까지 싸워 이겨야”

    경찰의 부당한 재산권 침해에 맞선 한인 세탁업주, 항소법원서 이겼다 자신의 런드로맷에서 포즈를 취한 성 조씨. (사진: Institute for Justice) 5년 전 뉴욕시경(NYPD)의 부당한 ‘불법 방해 중지법’(Nuisance Abatement Law)에 의해 1년간 영업...
    Date2018.12.14 file
    Read More
  16. "조종사는 미국의 보물입니다…최선을 다한 그를 용서합니다."

    10년전 윤동윤씨의 용서, 미국 울렸다 ▲10년 전 일가족 4명을 잃은 후 기자회견을 하는 윤동윤씨(사진: 연합뉴스 최재석 기자) 10년 전 미군전투공격기 F/A-18 호넷이 캘리포니아주 샌디에고의 외곽 주택가에 위치한 윤동윤 씨(37) 주택을 덮친 사건은 10년 전...
    Date2018.12.11 file
    Read More
  17. 전투기 추락으로 가족 4명 잃은 지 10년

    윤동윤씨 일가족 4명 위해 지역주민 10주년 추모식 그리고 이같은 끔찍한 참사가 난 지 10주년이 된 지난 8일 샌디에고 지역에서는 당시 전투기 추락으로 희생된 윤씨 일가족 4명을 추모하는 주민들의 추모 행사가 열렸다고 폭스 뉴스 등이 전했다. 특히 졸지...
    Date2018.12.11 file
    Read More
  18. 전투기 추락…한인 4명 사망 재판

    美법원, 한인 유족에 1780만불 보상 판결 美법무부, 법원의 거액 보상에 반발, 항소 윤동윤씨(앞줄 왼쪽)가 사망한 아내의 영정을 들고 있다. 지난 2008년 훈련을 마치고 기지로 복귀하던 미국 해병대 전투기가 추락해 주택가를 덮치면서 일가족 4명이 숨진 한...
    Date2018.12.11 file
    Read More
  19. 스노보드 '천재 소녀' 클로이 김 월드컵 우승

    스노보드 천재 소녀 클로이 김(사진)이 2018-2019시즌 첫 월드컵 대회 정상에 올랐다. 클로이 김은 8일 콜로라도주 코퍼 마운틴에서 열린 국제스키연맹(FIS) 스노보드 월드컵 여자 하프파이프 결선에서 92.25점을 받아 우승했다. 1차 시기에서 90점을 받은 클...
    Date2018.12.11 file
    Read More
  20. 한국내 2개 거액계좌 신고안한 롱아일랜드 한인 피소

    한국의 은행계좌에 총 150만달러 잔고 있는데…벌금도 안내자 소송 제기 한미 금융정보 교환협정 시행이 본격화되면서 한국의 금융계좌에에 거액을 예치해놓고 이를 숨긴 롱아일랜드 한인이 신고를 하지 않은 사실이 적발돼 연방 당국에 피소됐다. 연방 ...
    Date2018.12.1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1 52 53 54 55 56 57 58 59 60 ... 108 Next
/ 10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