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금융계 이끄는 한인 4명은 누구?

by 벼룩시장 posted Apr 19,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

이규성 칼라일 공동 대표 / 죠셉 배 KKR 공동 대표

존 김 뉴욕라이프 사장 / 마이클 채 블랙스톤 CFO

 

美금융계 이끄는 한인 4명은 누구.jpg

왼쪽부터 이규성, 조셉 배, 존 김, 마이클 채

 

올해 초 한인 이규성(52)씨가 세계 3대 사모펀드 중 하나인 칼라일 그룹의 공동 CEO(최고경영자)로 선임되자 세계적인 금융회사들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한인 금융인 4명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세계 3대 사모펀드인 KKR에서는 조셉 배(45)씨가 지난 7월부터 공동 사장 겸 COO(최고운영책임자)를 맡고 있다. 또한 미국 최대 생명보험사인 뉴욕라이프는 존 김(56)씨가 사장을 맡고 있다. 

 

세계 최대의 사모펀드인 블랙스톤에선 마이클 채(49)씨가 3년째 CFO(최고재무책임자)로 일하고 있다. 이들 4명 모두 투자와 금융 업계에 오래 몸담으면서 한인 특유의 능력과 성실함으로 실력을 인정받았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이규성 칼라일 공동 CEO 

 

운용 자산 규모만 1,700억달러에 달하는 칼라일 그룹은 이규성 전무 이사와 글렌 영킨 사장을 공동 CEO에 선임하는 파격적인 인사를 단행했다. 

 

이규성 공동 CEO는 하버드대에서 경제학과 응용수학을 전공하고 하버드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석사 학위를 취득한 뒤 컨설팅 그룹 ‘매킨지 앤드 컴퍼니’를 거쳐 사모주식펀드 ‘워버그 핀커스’에 입사했다. 그는 워버그 핀커스에서 21년간 각종 투자와 기업 인수 활동을 총괄하며 명성을 쌓아오다 지난 2013년 칼라일 그룹에 고위직으로 영입됐다. 그는 칼라일 그룹 창업주 중 한 명인 콘웨이 공동 CEO의 두터운 신임을 받으며 일찌감치 후계자감으로 꼽혀왔다. 그는 지난해 작고한 이학종 전 연세대 경영대 학장의 장남이다. 업계에서는 이규성씨가 향후 글렌 영킨을 제치고 단독 CEO로 오를 가능성이 높다고 예상하고 있다. 

 

죠셉 배 KKR 공동 대표

 

세계 2위 사모투자펀드 KKR의 공동사장에 임명된 조셉 배 사장(45)은 작년 연봉이 보너스 900만달러를 포함, 4500만달러에 달했다. 조셉 배 사장은 하버드대학을 졸업한 후 골드만삭스에서 일했으며 1996년 KKR에 합류했다. 

 

특히 아시아 지역 투자부문서 성과를 보이자 30대 초반에 아시아 투자 총괄을 맡았다. 실제 KKR은 OB맥주를 2009년 18억달러에 인수했다가 5년만에 AB인베브에 58억달러에 매각하는 높은 성과를 기록했다. 회사에 무려 40억달러의 이익을 안기면서 회사의 보배 같은 존재가 됐다.

 

배 사장은 같은 한인인 하버드대 동문이자 소설가인 재니스 리와 결혼했다. 제니스 리는 소설 ‘Piano teacher’를 19주동안 뉴욕타임즈 베스트셀러에 올렸다.

 

존 김 뉴욕라이프 사장

 

존 김(54)씨는 지난 2015년 5월 미국 최대의 생명보험회사인 뉴욕라이프의 사장에 임명됐다. 지난 한 김씨는 사내 최대 비즈니스 유닛인 보험·에이전시 그룹과 투자 그룹, 기업 테크놀러지 부문 등을 관리·감독한다. 

 

7세 때 도미한 1.5세인 김 사장은 미시간 대학에서 경영학을 전공한 뒤 코네티컷 대학에서 경영학 석사(MBA)를 취득했다. 2008년 뉴욕라이프에 입사하기 전까지 프루덴셜 연금사 대표, 애트나 생명보험사 대표 등을 지내며 능력을 인정받았다. 

 

뉴욕라이프는 1845년 설립된 생명보험회사로 자산규모가 5,380억달러에 달한다.

 

마이클 채 블랙스톤 CFO 

 

세계 최대 규모의 3,700억달러 자산을 운영하는 블랙스톤에서 마이클 채는 2015년 CFO(최고재무책임자)에 임명됐다. 마이클 채는 하버드대를 졸업하고 케임브리지대 국제관계학 석사와 예일대 법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뉴욕의 투자은행인 ‘딜런리드’에서 애널리스트로 일하다가 칼라일 그룹을 거쳐 1997년 블랙스톤에 합류했다. 2010년에 블랙스톤의 아시아 지역 총책임자로 임명될 당시 스티븐 슈워츠먼 블랙스톤 회장은 채씨가 “급속히 성장하고 있는 아시아 자본시장의 전략적 중요성과 성장을 감당할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미동부 구인구직 취업정보 알바 일자리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



  1. 해외이주 신고 안한 영주권자, 한국건강보험 악용 많다

    내국인과 똑같은 건강보험혜택....월 13불 내고 수만불 의료혜택 미국에서 영주권을 취득한 뒤 현지 재외공관에 해외이 주 신고를 하지 않은 상태에 서 한국 건강보험을 악용하 는 재외한인들의 의료비가 연간 2,500만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학 및...
    Date2019.05.26 file
    Read More
  2. No Image

    플러싱 한인, 자택 지하 차고서 식품 가공하다 벌금

    플러싱에 거주하는 한인 이 자신의 주택 지하 차고 에서 식품을 가공하다가 뉴 욕시 빌딩국에 적발됐다. 빌딩국에 따르면 플러싱 165St과 35Ave 인근에 위치한 한인 고모씨 소유 주 택이며, 이 주택 지하 차고 에서 상업용 식품을 가공하 다 당국에 적발된 것....
    Date2019.05.26
    Read More
  3. No Image

    플러싱 다운타운 식당들 폐업...임대료, 인건비 인상...경쟁

    최근 플러싱 다운타운 일대 중국계 식당들의 폐업이 줄을 잇고 있다. 중국어 언론 월드저널은 비싼 점포 임대료와 최 저임금 인상, 타업소와의 치열 한 경쟁 등의 부담으로 오랜 시간 자리를 지킨 식당들도 하나 둘 폐업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업주들에 따르면...
    Date2019.05.26
    Read More
  4. 재미 한인입양인들, DNA 검사로 한국내 혈육 찾는다

    어릴 적 미국에 건너온 한인 입양 인들이 유전자 검사를 통해 한국 내 에 혹시 있을지 모를 혈육을 찾는 프 로그램이 도입됐다. LA총영사관(김완중 총영사)은 서 울시 서대문경찰서의 도움을 받아 유전자 검사 키트를 마련해 한인 입양인들의 한국 내 부모,친...
    Date2019.05.25 file
    Read More
  5. 뉴욕 패션디자이너, 한국서 인기

    한인 유나 양, 골목 패션을 명품으로 사회적 기업 도우려 모국 귀국 결심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본점 2 층 매장. 이곳에서 뉴욕의 패션 디 자이너 유나 양(41)씨가 사회적 기업과 협업해 내놓은 제품을 팔고 있다. 조선일보는 “양씨는 생 존 경쟁이 치...
    Date2019.05.25 file
    Read More
  6. 한인 비지니스 오너들을 위한 빠르고 간단한 운영자금 융자

    QM은 미국에서 비지니스 를 운영하고 있는 한인 오너 들에게 사업운영에 필요한 운영 자금을 웅자해 주고 있 다. QM은 융자에 필요한 절 차가 빠르고 간단하며, 무척 우수한 양질의 서비스를 제 공하고 있다. QM에서 제공하는 프로그 램은 특히 비지니스 오너...
    Date2019.05.12 file
    Read More
  7. No Image

    한인운영 화장품 도매상 800만불 상표권 도용 피소

    퀸즈 칼리지포인트에서 한 인이 운영하는 화장품 도매 상이 800만 달러 규모의 상표 권 도용 피소를 당했다고 뉴 욕한국일보가 보도했다.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본 사를 두고 있는 제네바 랩스 사와 남아프리카공화국의 유 니온스위스사는 최근 퀸즈 칼리지포...
    Date2019.05.08
    Read More
  8. No Image

    스태튼아일랜드 뺑소니 사망 용의자 70대 한인남성 체포

    지난 주말 스태튼아일랜드 에서 뺑소니 운전으로 한 89 세 여성노인을 사망케 한 74 세 한인남성이 용의자로체포 됐다. 경찰은 스태튼아일랜드 익 스프레스웨이 11번 출구 인 근 교차로에서 토요다 시에 나 차량을 몰다가 횡단보도 를 건너던 여성 노인을 치고...
    Date2019.05.08
    Read More
  9. No Image

    뉴욕주에서 연봉 20만불 이상 고액 한인공무원 '18명'

    민병갑교수 15만7천불 포함 10만불 이상 연봉 한인공무원은 214명 지난해 뉴욕주에서 20만 달 러 이상의 고액 연봉을 받은 한인 공무원이 18명으로 나 타났다. 뉴욕한국일보가 비영리기 관 엠파이어센터가 발표한 '2018년 뉴욕주내 공무원 연 봉 현황'...
    Date2019.05.08
    Read More
  10. 美금융계 이끄는 한인 4명은 누구?

    이규성 칼라일 공동 대표 / 죠셉 배 KKR 공동 대표 존 김 뉴욕라이프 사장 / 마이클 채 블랙스톤 CFO 왼쪽부터 이규성, 조셉 배, 존 김, 마이클 채 올해 초 한인 이규성(52)씨가 세계 3대 사모펀드 중 하나인 칼라일 그룹의 공동 CEO(최고경영자)로 선임되자 ...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1. 고령 운전자들의 운전 조심해야…사망사고 낸 96세 운전

    얼마 전 서울에서 96세 노인이 몰던 차량에 치여 31세 보행자가 사망했다. 사고를 낸 노인은 지난해 고령 운전자 적성검사를 무난히 통과한 데다 음주 상태도 아니었다. 고령 운전자들이 일으키는 교통사고는 미주한인들은 물론 해외 유명인들도 자주 저지른...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2. 음주운전으로 한인 2명 사망케한 운전자 14년형

    지난 2017년 음주운전을 하다가 고속도로에서 역주행한 후 마주오던 차량과 충돌사고를 일으킨 음주운전자가 한인 모자를 사망케 한 혐의로 14년의 중형에 처해지게 됐다. 캘리포니아주 검찰에 따르면 지난 2017년 8월 애나하임 지역 프리웨이에서 심야 역주...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3. 美한인들, '힘 약화…위상만 상승'

    2017년 인구 106만명…7년간 오히려 3만명 감소 학력, 중간소득 평균보다 높지만…힘약한 소수민족 미국내 한인들은 106만 3000명으로 줄어들어 파워는 다소 약해지고 있으나 이미지와 위상은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인인구는 8년...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4. 미국국적 4만5천명, 한국서 치료 받아…역대 최고

    작년 외국인 환자 38만명…1위 중국인, 2위 미국인….내과·성형외과 순 지난해 미주 한인을 포함해 한국에서 치료를 받은 외국인 환자가 38만 명에 달해 역대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나타났다. 또한 지난 10년간 누적 환자 수가 200만 명을 ...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5. 낙태강요, 종말론 강조한 한인교회 피소됐다

    지역신문 레코드지, 하나님의 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 소송건 보도 뉴저지 릿지우드에 위치한 한인교회(World Mission Society Church of God)가 교인들에게 낙태 등을 강요당했다는 혐의로 잇따라 소송을 당했다. 뉴저지 일간 레코드 보도에 따르면 이 교회에 ...
    Date2019.04.19 file
    Read More
  16. 고문으로 몸과 마음 상했지만…

    "북한 원망 않는다"는 한인 전용수목사 빵, 국수공장 세웠지만 선교하다 체포돼 CVE에서 불법체류직원들을 체포되고 있다. 사진: Fox4뉴스 캡쳐 2010년 재미한인 전용수(66) 목사는 북한 노동자들에게 성경과 교재를 보내는 등 선교활동을 하다가 북한 보위부...
    Date2019.04.16 file
    Read More
  17. No Image

    미주 한인들이 보유한 한국 땅 15조원 규모

    전체 외국인의 절반 이상 차지…전체는 30조원 규모 지난해 외국인이 보유한 대한민국 땅은 30조원에 달했으며, 국적별로는 미국·중국·일본 순으로 많이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외국인이 보유한 국내 토지면적은 24...
    Date2019.04.16
    Read More
  18. 美유일한 공영방송 후원회…Ch.13한인후원회

    신임회장에 오선영씨…최영배 전 회장에 공로패 증정 미국내에서 유일한 소수민족 공영방송(PBS) 후원회인 <Ch.13 한인후원회>가 9일 플러싱 금강산 식당에서 전,현직 한인회장 및 임원진들이 모인 가운데 이취임식을 가졌다. 9대 신임회장으로 오선영회...
    Date2019.04.16 file
    Read More
  19. 뉴욕한인 120여명 무료 안과진료 혜택받아

    뉴욕한국라이온스클럽, 이훈안과서 '눈의 날' 행사 플러싱 이훈안과에서 열린 무료 안과진료 행사 (사진: 뉴욕한국일보) '눈의 날'을 맞아 뉴욕한국라이온스클럽(회장 서동천)이 퀸즈 플러싱에 위치한 이훈안과에서 올해도 무료 안과 진료를 ...
    Date2019.04.16 file
    Read More
  20. No Image

    "한국을 떠나자"…해외이주 7년만에 크게 늘어나

    지난해 6천3백명이 외국으로…미국이 51%로 가장 많아 저성장과 높은 실업률을 견디지 못해 미국 등 해외로 이민을 택하는 한국인이 크게 늘고 있다. 한국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한국인 해외이주자는 총 6,257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2017년의 1,443명과...
    Date2019.04.1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70 Next
/ 7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