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NEW

    성적 높이는 수면법, 과학적 근거 있다…MIT 연구진 발표

    중학교는 오전 8시 이후, 고교는 오전 8시30분 이후 수업 시작해야 캘리포니아주가 공립학교의 등교 시간을 의무적으로 늦추도록 하는 법률을 제정했다고 LA타임스가 보도했다. 뉴섬 캘리포니아 주지사는 이날 이런 내용의 법률에 서명했다. 등교 시간을 늦추...
    Date2019.10.15
    Read More
  2. NEW

    노년기, '근지구력'도 중요…횟수 쪼개서 운동해야

    근지구력 약하면 갑자기 힘 풀려… 운동 목표 가볍게 해야 오래 지속 노년층에게 근력 유지가 강조되지만 꾸준히 움직일 수 있는 힘인 '근지구력' 또한 중요하다. 근지구력을 기를 때는 운동 횟수를 쪼개는 '분할법'이 좋다. ◇근력만큼 ...
    Date2019.10.15
    Read More
  3. NEW

    나이 들어 깜빡깜빡 한다? 치매보다 우울증 의심하세요

    건망증 나타나 치매 초기로 착각…운동, 사회활동해야 증상 호전 기억력 나빴다 좋았다 반복하고 식욕 부진까지 동반되면 '우울증' 김모(68)씨는 요즘 무엇을 가지러 냉장고 앞에 왔는지 기억이 나지 않아 한참을 제자리에 서 있다. 낮에는 집에...
    Date2019.10.15
    Read More
  4. NEW

    목 디스크 초기 증상, 목과 어깨가 '뻣뻣'

    목 디스크 초기 증상이 네티즌의 관심을 받고 있다.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의 전자기기 사용이 급증한 가운데 잘못된 자세로 인해 목 디스크를 호소하는 사람이 많기 때문이다. 목 디스크 초기에는 뒷목이 뻣뻣하고 어깨가 무거운듯한 증상이 나타난다. 그러...
    Date2019.10.15
    Read More
  5. NEW

    틈날 때마다 목 젖히고 눈감은 채 휴식

    척추 건강의 시작점인 목을 위해 평소 올바른 자세는 기본이고 다음 생활수칙을 지키면 좋다. ▷눈 감고 쉬기=시간이 날 때마다 눈을 감는 습관이 권장된다. 무언가를 보기 위해 목을 돌리고, 집중해서 관찰하기 위해 목을 내미는 등 시각과 목은 연관성이 있...
    Date2019.10.15
    Read More
  6. NEW

    "손 세균 제거 효과는 비누가 가장 탁월"

    손을 씻는 데 사용되는 위생용품 중 '비누'의 세균 제거 효과가 가장 탁월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시중에 유통 중인 '손 위생용품'의 종류별 세균 제거 효과를 조사해 비교했다. 이번 조사는 고체비누, 액체비누,...
    Date2019.10.15
    Read More
  7. NEW

    어두운 데서 책 보면 시력 떨어진다…사실일까?

    눈에 대한 잘못된 상식 5가지를 바로잡을 필요 있다. 눈에 대한 잘못된 상식들이 많다. 특히 '시력은 유전이다'라는 말이 있는데, 사실은 그렇지 않다. 극소수만 유전으로 인한 근시가 나타난다. 다만, 유전으로 인한 안과 질환은 상당수 존재하기 때...
    Date2019.10.15
    Read More
  8. NEW

    "텀블러는 꼭 솔로 문질러 닦아야"

    美 전문가, 대충 닦으면 세균들 필름막 형성 텀블러 등 물병을 제대로 닦지 않으면 세균을 배양하는 이른바 ‘페트리 접시’가 될 수 있다고 미국의 한 전문가가 경고하고 나섰다. 뉴욕대(NYU) 랭건의료센터의 병리,미생물학과 교수 필립 티에노 박...
    Date2019.10.15
    Read More
  9. 성적 높이는 수면법, 과학적 근거 있다…MIT 연구진 발표

    시험을 잘 치려면 푹 자야 한다. 과학적 근거가 있다. 미국 MIT 대학교 연구진은 꾸준히 숙면을 취한 학생들이 학점을 잘 받는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연구진은 공대 학생 100명을 대상으로 수면 습관과 학업 성취도 사이의 연관 관계를 살폈다. 그 결과 몇 가...
    Date2019.10.12
    Read More
  10. 20, 30대 여성의 근육 건강 '빨간불'…60대와 비슷

    젊은 여성 근육,뼈 건강 문제…부적절한 다이어트 및 운동 부족이 원인 20대 여성 악력, 60대보다 약간 높을 뿐…골밀도 40대보다 낮거나 비슷 따라서 청년기부터 노쇠의 주요 요인인 근육과 뼈 건강을 지키는 것이 중요한데, 20~30대 여성의 근육...
    Date2019.10.12
    Read More
  11. 친밀한 가정에서 자란 사람, 우울증 위험 낮다"

    친밀한 가정에서 자란 사람은 우울증 위험이 낮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UCLA 의과대 연구팀은 평균 15세의 청소년 18,185명이 32~43세가 될 때까지 관찰했다. 참가자들은 주기적으로 가족 관계와 우울증 증상에 대한 설문에 답했다. 설문 내용에는 가...
    Date2019.10.12
    Read More
  12. 관절염 있어도 하루 10분만 걸으면

    매주 한시간 빠르게 걸으면, 증상 완화 도움 골관절염이 있는 사람이라면 주당 1시간, 즉 하루 10분씩만 걸어도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노스웨스턴대 예방의학과 연구팀은 골관절염을 앓고 있는 성인 환자 1500명 이상의 건강 데...
    Date2019.10.12
    Read More
  13. 의자에 앉으면 무릎에 부담없다?

    천만의 말씀~젊은 층도 연골연화증 많아 발목불안정증은 20대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 발목질환이다. 발목을 접질렀을 때 발생하는 염좌를 방치할 경우 손상된 인대가 느슨한 상태로 아물어 발목 불안정증으로 이어진다. 자료에 따르면 발목 불안정증으로 병원...
    Date2019.10.12
    Read More
  14. 감정 숨기는 서비스직, 우울증 위험 2배

    서비스나 판매직 근로자의 감정노동이 우울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고대의대 연구팀은 근로자 2055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서비스, 판매직 근로자의 14%가 우울증상을 경험했다. 또한 전체 근로자의 42.8%(879명)가 감정노동을 경험했다...
    Date2019.10.12
    Read More
  15. 가을인데…냉장고에 두면 안되는 식품

    1. 양파: 양파는 껍질을 벗기지 않은 상태에서 통풍이 잘 드는 서늘한 곳에 놓는 것이 올바른 보관법이다. 영국양파협회에 따르면, 양파를 냉장 보관해야 하는 경우는 껍질을 벗기고 다 썰어진 상태일 때이다. 2. 토마토: 토마토를 냉장고에 넣으면 숙성되는 ...
    Date2019.10.12
    Read More
  16. 와인은 맥주보다 건강에 좋을까?

    와인 한 두 잔을 반주로 곁들이는 건 지중해 지방의 식습관이기도 하다. 역시 심장 질환 위험이 낮은 지역이다. 1992년에 와인 등 알코올을 적당량 섭취하면 동맥경화를 예방한다는 연구가 나왔고, 비슷한 시기 다른 연구는 맥주를 먹는 이보다 와인을 먹는 ...
    Date2019.10.12
    Read More
  17. 푸른투어와 함께 떠나는 "가을 단풍여행"

    10월 단풍…절정의 부쉬킬폭포, 기차, 애플피킹 당일여행! 푸른투어가 당일여행으로 오는 10월 19일(토) 하루 단풍여행을 준비했다. 펜실베니아주의 나이아가라로 불리우는 "부쉬킬폭포" 트래킹 및 특별한 행사프로그램인 "옥수수 미로"도 함께 체험한다...
    Date2019.10.12
    Read More
  18. 행복한 사람이 더 오래 산다…주요 질병 위험 35% 낮아

    행복하면 더 오래 사는데 도움이 된다고 미국 CNN방송이 최근 보도했다. 약 1만명 정도의 영국인들을 대상으로 한 분석에 따르면, 일상적인 날에 만족하고 행복을 느끼는 사람들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에 비해 일찍 죽을 확률이 35%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
    Date2019.10.08
    Read More
  19. 무릎서 '사각사각' 소리 나면 골연골염…삐걱대는 느낌 들면?

    무릎 건강이 중요하다…무릎 관련 질환이나 증세 다양해 평소 관심 가져야 사진: MBN - 매일경제 무릎에는 다양한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증상에 따라 어떤 질환이 생겼는지 추정해볼 수 있어, 자신의 증상을 자세히 살피는 게 도움이 된다. 대수롭지 ...
    Date2019.10.08
    Read More
  20. 전립선 질환 젊은 층도 늘어…환자 43%는 '발기부전' 동반

    전립선질환은 중장년 남성은 물론 최근 젊은 층에서도 발병률이 커지고 있다. 그중 3가지 대표 질환을 조심해야 한다. ◇전립선염…발기부전 영향 전립선염은 통증과 배뇨 증상으로 알아차릴 수 있다. 전립선염에 걸리면 주로 고환과 음경, 회음부, 허리...
    Date2019.10.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3 Next
/ 4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