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여성 갱년기 불면증, '꿀잠' 자고 싶다면?

    기상, 취침 시간 지켜 규칙적인 수면 패턴 유지 ‘제 2의 사춘기’라 불리는 여성의 갱년기에 흔히 호소하는 증상이 불면증이다. 숙면하기 위해서는 규칙적인 수면 패턴을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매일 비슷한 시각에 기상하고 잠들어야 정상적인 ...
    Date2019.11.23
    Read More
  2. 짜증 늘고 성욕 감소?...'남성 갱년기'

    무심코 넘기다 발기부전, 만성질환 불러 40대 이상 남성이 짜증나고 무기력 같은 기분 변화가 잦고 성욕이 줄었다면 남성 갱년기를 의심해야 한다. 남성 갱년기는 혈중 남성 호르몬(테스토스테론) 수치가 3.5ng/㎖ 미만으로 감소한 상태다. 주 증상은 ▲잦은 기...
    Date2019.11.23
    Read More
  3. 사과, 자몽…신체 해독에 좋은 식품들

    몸에 독성 물질이 쌓이면 건강에 여러 가지로 나쁜 영향이 미친다. 물을 마시면 어느 정도 씻어낼 수 있지만 한계가 있다. 전문가들은 “몸에 독성 물질이 쌓여도 과일, 채소, 유기농 식품 등을 먹으면 자연스럽게 해독할 수 있다”고 말한다. 우선...
    Date2019.11.23
    Read More
  4. 칫솔, 잘못 보관하면 세균 '득실'…관리는?

    매일 사용하는 칫솔을 잘못 보관하면 오히려 세균이 번식해 치주 질환을 유발하는 등 건강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 칫솔 관리 시 주의사항을 살펴봤다. ◇습기 적고 바람 잘 통하는 곳에 보관하기 칫솔을 보관할 때 집에서는 화장실, 회사에서는 서랍 안에 ...
    Date2019.11.23
    Read More
  5. "자기애 강한 사람, 우울증 위험 낮다"

    자기애가 강한 사람은 정신건강이 더 건강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퀸스대 연구팀은 754명의 의료기록을 바탕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 결과, 자기애적 성격이 강한 사람, 즉 '나르시시즘'이 있는 사람은 스트레스에 대한 탄력성이 높고, ...
    Date2019.11.23
    Read More
  6. 스마트폰이 병의 근원? 모낭염, 독감, 뇌종양까지…

    미국 애리조나대 연구에 따르면 휴대전화에서 발견되는 박테리아가 일반 변기보다 10배나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폰이 유발하는 질병과 예방법에 대해 알아봤다. ◇피부에 닿으면 여드름, 모낭염 유발 스마트폰 액정에는 설사를 유발하는 '대장균...
    Date2019.11.20
    Read More
  7. 추울 때 체온 높이는 방법 3가지

    기온이 평소보다 조금만 떨어져도 추위를 잘 느끼는 사람들은 평소 체온 높이는 생활습관을 실천하는 것이 좋다. 체온을 높이는 생활습관 3가지를 알아본다. ◇과식하지 않기 과식하면 체온이 급격히 떨어진다. 과식하면 체내로 들어온 많은 양의 음식을 소화...
    Date2019.11.20
    Read More
  8. 나이 들수록 눈 뻑뻑하다면…샤워할 때 '이것' 하세요

    안구건조증을 유발하는 주요 원인 중 하나가 '마이봄샘' 이상이다. 마이봄샘은 위아래 눈꺼풀 안쪽 결막에 있는 피지선이다. 눈에 지방 성분을 분비해 지방층을 형성하고 눈물이 과도하게 증발하는 것을 막는다. 그런데 마이봄샘은 40대부터 크게 줄...
    Date2019.11.20
    Read More
  9. 자신만 사랑하는 병 '자기애성 성격장애'

    40대 중반 A씨는 자신이 남들보다 매우 잘났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주변 사람에게 자신의 학력과 업무 능력을 자랑한다. 근무중인 회사도 자신이 다니기에 아깝다고 생각하고, 자기 의견이 항상 옳다고 여긴다. 최근에는 사내 회의에서 자신의 의견이 채택되...
    Date2019.11.20
    Read More
  10. 술 마시다가 드르렁? 입속 균 '드글드글'

    무심코 하는 습관 중 일부는 건강에 나쁜 영향을 준다. 치아와 턱관절 건강에 영향을 주는 작은 습관들을 고쳐야 한다. ◇술 취한 날 그냥 잠들면 안 돼 술 마시고 취하면 양치질을 안 하고 그냥 잠드는 사람이 많다. 그러면 입속엔 세균이 빠른 속도로 증식해...
    Date2019.11.20
    Read More
  11. 틀니 잘못 사용하면 잇몸뼈 퇴화 빨라져

    3~6개월마다 점검하고 위생 관리해야 한국의 틀니 사용자는 600만명으로 65세 이상 인구 2명 중 1명은 틀니를 이용하지만 잘못된 방법으로 사용하면 잇몸뼈 퇴화가 빨라질 수 있다. 치아를 20개 이상 가진 노년층은 50.5%에 불과하다. 치아가 없으면 음식을 씹...
    Date2019.11.20
    Read More
  12. '마음의 맷집' 키우고 싶다면 나쁜 일에도 긍정적 의미 찾아야

    어떤 좌절도 이겨내는 정신적 힘…긍정적인 사람, 회복탄력성 높아 스트레스 잘 풀고 우울감 덜 느껴… 취미 즐기고 인간관계 유지해야 힘든 일을 똑같이 겪어도 어떤 사람은 괴로워하지만 반대로 훌훌 털어내는 사람이 있다. 마음도 몸처럼 맷집...
    Date2019.11.20
    Read More
  13. 손 자꾸 찌릿찌릿?…생각지 못했던 '목디스크'가 원인

    손과 손목 저림이 심해진 한 주부는 손목에 무리가 간 것으로 생각해 금방 회복될 것으로 여기며 파스를 붙이면서 버텼지만 증상이 갈수록 악화돼 병원을 찾았다가 '목디스크' 때문이라는 뜻밖의 진단을 받았다. 목 디스크, 어깨, 팔, 손까지 통증 유...
    Date2019.11.17
    Read More
  14. 하기 쉬우면서도, 조기 사망을 예방하는 운동 5가지

    문턱은 낮고 효과는 확실한 운동, 어디 없을까? 영국 일간 ‘가디언’이 상대적으로 입문이 쉽고, 사망 위험을 낮추는데 도움이 되는 다섯 가지 운동을 소개했다. ▲ 달리기 호주의 빅토리아 대학, 시드니 대학 등의 연구진은 지난 주 발표한 논문을 ...
    Date2019.11.17
    Read More
  15. 겨울철, 적정 체온 사수해야 건강…'체온 올리는 법' 7가지

    운동 중요...체온 떨어지면 효소 작용 둔해져 입동이 지나면서 공기가 부쩍 차가워졌다. 이럴 때일수록 '체온' 유지에 신경 써야 한다. 우리 몸의 적정 체온은 36~37.5도 인데, 이보다 낮아지면 다양한 이상 증상이 발생한다. 추위 속에서 적정 체온 ...
    Date2019.11.17
    Read More
  16. TV, 스마트폰 많이 보는 10대들?

    설탕 및 카페인 섭취를 많이 하게 된다 TV나 스마트폰 등 전자기기를 많이 보는 10대가 설탕과 카페인 섭취량이 많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테솔대 연구팀에 따르면, TV를 하루에 1시간 이상 시청하는 학생은 TV를 1시간 미만으로 시청하는 학생보다 설...
    Date2019.11.17
    Read More
  17. 계속되는 추운 날씨…원기회복에 좋은 보양식은?

    추운 날씨가 계속되고 있다. 이럴때는 몸에 좋고 맛도 좋은 보양식으로 기력을 회복해서 건강한 겨울에 대비해야 한다. 건강한 겨울 나기를 위한, 원기회복에 좋은 가을 보양식 10선을 준비했다. 버섯 영지버섯, 표고버섯, 느타리버섯 등 버섯은 다양한 종류...
    Date2019.11.17
    Read More
  18. 엉덩이 단단해야, 상 하체 관절 건강…'이 운동' 반복할 것

    하체 근력이 강해야 몸 전체가 건강하다. 그 중에서도 핵심은 '엉덩이 근육'이다. 엉덩이 근육은 몸통과 하체를 연결하는 엉덩이 관절을 통해 하체 전체를 좌우한다. 실제로 엉덩이 근육을 어떻게 쓰느냐에 따라 허리, 하체 관절, 상체 관절 건강이 ...
    Date2019.11.12
    Read More
  19. 술, 피할 수 없다면…안주는 '똑똑하게' 골라서 먹자

    건강을 위해서는 술을 안 마시는 게 가장 좋다. 하지만 어쩔 수 없이 술을 마셔야 한다면 안주를 잘 고르는 게 해독에 도움이 된다. 술 종류에 따라 궁합이 잘 맞는 안주를 고르면 다음 날 숙취를 줄일 수도 있다. 내가 주로 마시는 술은 어떤 음식과 궁합이 ...
    Date2019.11.12
    Read More
  20. 구워 먹으면 몸에 좋은 '채소, 과일' 6가지

    과일은 날 것으로 먹어야 몸에 좋을 것이라고 생각하기 쉬운데,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다. 일부는 구웠을 때 영양소가 농축돼 적은 양으로 효율적인 섭취가 가능하고, 항산화 성분의 체내 흡수율이 높아지기도 한다. 구워 먹는 게 도움이 되는 채소, 과일을 ...
    Date2019.11.1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60 Next
/ 60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