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0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LA소방국 18명이 20만불 이상…LA시만 4억7천만불

 

110924.jpg

 

미국의 대도시 공무원들의 오버타임이 지나치게 많다는 비난이 거세지고 있다. 뉴욕과 LA 등 대도시 경찰국, 소방국, 청소국 등 소속 공무원들의 오버타임 수당이 연봉보다 훨씬 많음은 물론, 이들 오버타임이 정당한 것인지에 대한 의혹도 강해지고 있는 것. 

일례로 LA시의 경우 시정부가 공무원들에게 총 4억7,030만 달러가 초과근무 수당으로 지급됐으며, 이는 전년도의 4억4,690만 달러에서 5.2% 증가한 액수다.

지난 회계년도 가장 많이 받은 공무원은 무려 5,616시간 초과근무한 소방관으로, 초과근무 수당으로 36만달러를 받았다. 또한 그를 포함해 18명의 소방국 소속이 20만 달러 이상을 받았다. 이 외에도 교통국에서 17만4,348달러, 건물안전국에서 15만2,163달러를 받은 공무원도 눈에 띄었다고 감사관은 언급했다.

소방국과 경찰국에선 91% 이상이, 평균 2만7,737달러의 초과근무 수당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대해 감사국은 이번 보고서에서 지급 절차는 일단 적절하게 이뤄진 것으로 보이지만, 더 나은 감독 및 규제의 필요성이 분명히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근무량을 적절히 나눌 수 있을 만큼 충분히 인력을 고용하고, 초과근무의 필요성과 특정 근로자에게 몰리는 일정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감독해야한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공무원들의 ‘오버타임’이 발생하는 것은 피할 수 없는 일이지만, 시민들의 혈세가 최대한 유용하게 쓰이도록 감시를 철저히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미국내 스몰 비즈니스에 총 4,800억달러 추가지원 확정

    연방의회 통과...급여보호 대출(PPP)에 3,100억불, 재난대출(EIDL)에 600억불 배정 연방 의회가 23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중소기업과 스몰비즈니스 구제 기금을 대폭 확대하는 4,840억 달러 규모의 4단계 예산 지원 법안을 최종 통과시켰다. 연방 하원은 지...
    Date2020.04.24 Views241
    Read More
  2. “문을 열긴 열지만…” 영업 재개 앞두고 심경 복잡한 미국의 사업주들

    조지아주는 이미 금요일부터 미용실 등서 제한적 재개 …환영과 감염 우려 교차 조지아, 테네시, 사우스캐롤라이나 등 공화당 소속 주지사들 경제정상화 앞장서 이번 주부터 미국의 일부 주에서 제한적으로 영업 재개가 시작되면서 자영업자들 사이에 ...
    Date2020.04.24 Views243
    Read More
  3. No Image

    "사랑해 딸, 곧 갈게" 코로나 투병 의사의 마지막 문자

    美 뉴욕 병원 응급실 의사, 코로나 확진 열흘 만에 숨져 병원, 3월 중순까지도 마스크 미착용 권고 NYT "최전선 의료진 방역 장비 부족 사태 심각" “엄마, 안녕? 새로운 날이 밝았어. 아직 엄마가 집에 무사히 오게 해 달라고 기도 중이야. 엄마가 필요...
    Date2020.04.24 Views218
    Read More
  4. 美건강보험이 코로나 재앙 키운다

    “아파도 병원 못 가…건강보험 없는 인구 2천8백만 기본 보험 가입돼 있어도 대부분은 환자 본인 부담 코로나19 확진자가 3000명에 육박한 미국이 차별적인 건강보험 체계로 인해 아시아나 유럽 국가들보다 더 큰 피해를 입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
    Date2020.04.13 Views660
    Read More
  5. “자녀들 부담도 덜고…마지막 길 사회에 기여” 시신기증 서약 증가

    ▶ 작년 222명 2년새 50%↑, 소망소사이어티 접수 ▶ 시신기증 서약 한인들 는다 20일 비영리단체 ‘소망 소사이어티’를 찾은 한 한인이 시신기증 서약을 하고 있다. [한형석 기자] #80대 한인 A씨는 최근 자신의 사망 후 시신을 기증하기로 결정...
    Date2020.04.13 Views520
    Read More
  6. No Image

    뉴저지주 소득세 신고 마감일 7월15일로 연장

    뉴저지주 소득세 신고 마감일이 오는 4월 15일에서 7월15일로 연장된다. 필 머피 뉴저지주지사는 “코로나19 확산 사태로 주 소득세 신고에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을 위해 이렇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미 연방 소득세 및 뉴욕 소득세 신고 마감은 ...
    Date2020.04.13 Views235
    Read More
  7. No Image

    뉴저지 식료품매장 입장시 마스크 의무화

    ▶ 필 머피 주지사 행정명령 앞으로 뉴저지에 있는 수퍼마켓 등 식료품 매장에 입장할 때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8일 필 머피 주지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내 모든 식료품 매장을 대상으로 고객들은 의무적으...
    Date2020.04.13 Views250
    Read More
  8. 美 코로나19 대처 모범사례 메릴랜드주 비결은 '한국의 사위 덕?'

    코로나19 확산이 급증하는 미국에서도 대처를 잘 하고 있는 주로 꼽히는 메릴랜드가 '한국의 사위' 덕을 톡톡히 본 것으로 알려지면서 관심을 끌고 있다. 메릴랜드 주지사가 한국계 부인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초기부터 한국의 진단키트 생산업체에 ...
    Date2020.04.13 Views279
    Read More
  9. 코로나 사태로 새로운 예배 방식 주목받아

    자동차 극장(드라이브 인 예배)과 같은 방식 인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미국의 일부 주와 시 정부가 단체 모임 금지령을 내린 가운데, 사회적 거리 두기를 실천하면서도 예배에 참석할 방법이 등장했다. 워싱턴주 메리즈빌의 그로브교회는 최근 차를 벗어나지...
    Date2020.04.13 Views219
    Read More
  10. 美 실직자 3주 연속 급등, 2000만명…대량 실업 전방위 확산

    코로나19 사태로 미국의 실업자가 3주 연속 급증해 1600만 명을 넘어섰고, 4월 10일 기준 총 2000만명이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미 노동부는 3월 다섯째 주(3월 29일~4월 4일) 신규 실업급여 청구가 660만6000건 접수됐다고 밝혔다. 3월 셋째 주(15~21일)와...
    Date2020.04.13 Views222
    Read More
  11. No Image

    1000만불까지 0.5% 금리로 2년간 대출

    SBA 급여보호 가이드라인 3일부터 본격 지원 시작 평균 월 급여의 2.5배 기준 75% 이상 임금 주면 탕감 연방중소기업청(SBA)이 코로나19 여파로 재정난에 직면한 기업지원책인 급여보호프로그램(PPP)에 대한 구체적인 가이드라인을 내놨다. SBA는 PPP 프로그램...
    Date2020.04.13 Views225
    Read More
  12. 알파세대가 온다...스마트폰만 붙들고 있는 요즘 어린 아이들

    스마트 기기에 빠진 아이를 걱정하는 ‘알파 세대(2010~2024년 출생)’ 부모가 늘고 있다. 알파 세대는 아이패드가 출시된 2010년 이후 태어났다. 기저귀를 찰 때부터 손안에 쥐는 스마트 기기를 접했기 때문에 미디어 환경에 유아기부터 노출돼 있...
    Date2020.04.13 Views853
    Read More
  13. No Image

    "미 경제 코로나 이전 회복 어려워"

    빌 게이츠, “우리의 삶, 코로나 이후 완전히 바꿔”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가 “사람들이 일터로 복귀하기 시작해도 당장 미국 경제가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 이전 상태로 돌아가지는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코로나 사태 이후...
    Date2020.04.13 Views225
    Read More
  14. 13억 인도가 멈추자... 히말라야, 이런 모습 처음이야

    인도 북부의 한 마을에서 찍은 히말라야 산맥의 모습. 사진: 트위터 인도는 최근 13억 명의 모든 국민에게 “집 밖으로 나가는 것을 완전히 금지한다”는 강한 지침을 내렸다. 자동차 공장을 비롯한 각종 생산 공장이 몰려있는 인도는 중국과 함께 ...
    Date2020.04.13 Views214
    Read More
  15. 더워지면 바이러스 잠잠해진다?

    미 국립과학원, 트럼프 기대에 “No” “날씨가 더워지면 코로나바이러스가 잠잠해질까” 전문가들의 대답은 ‘No’다. 코로나19 대응 전략을 짤 때 따뜻한 날씨에 큰 기대를 걸어서는 안 된다고 미국 국립과학원(NAS) 소속 과...
    Date2020.04.13 Views203
    Read More
  16. 자녀 양육과 부모 간병 짊어진 미국 ‘샌드위치 세대’

    코로나19 사태로 직격탄...고령화 속 샌드위치 세대 증가 미국에 자녀 양육과 부모나 배우자 간병을 동시에 책임지는 중장년 ‘샌드위치 세대’ 인구가 늘고 있다. 특히 고령화와 만혼으로 과거보다 부모를 돌봐야 하는 기간이 길어지고 결혼 및 출...
    Date2020.04.13 Views1164
    Read More
  17. 20편 - 성공으로 이끄는 시스템

    어떤 일에는 반드시 실패하는 것이 있고, 반드시 성공하는 일이 있게 마련입니다. 실패에는 자의에 의한 경우도 있고, 타의에 의한 경우도 있습니다. 성공도 그렇습니다. 자신의 노력으로 이루어 내는 경우도 있고, 타인의 도움으로 이루어 지는 경우도 있습...
    Date2020.04.13 Views207
    Read More
  18. No Image

    검사·치료비 정부가 낸다…무보험 환자 의료비용

    연방기금에서 지급 추진 경기부양책 1000억불 배정 무보험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 및 치료 비용을 지원받게 될 전망이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2일 백악관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 기자회견에서 1000억 달러 규모의 연방 병원기금 ...
    Date2020.04.13 Views196
    Read More
  19. No Image

    “미국 코로나19 의료시스템 붕괴 수준…병원이 진원지되고 있어”

    ▶ 미 간호사노조 조직실장 인터뷰… “병원 다녀간 경찰·소방관 등 감염 속출” ▶ 한국계 로이 홍 “응급실 간호사에 마스크도 지급 안돼”… “공격적 격리가 중요” 미국 전국간호사연합(NNU) 조직실장인...
    Date2020.04.13 Views198
    Read More
  20. No Image

    뉴욕 한인 의사 "냉동 트럭에 시신…9·11보다 더해요"

    "앞으로 2주간 더 많은 사망자 나올 것" 김수형 기자 sean@sbs.co.kr 코로나19, 지금 상황이 가장 심각한 나라는 미국입니다. 확진자가 30만 명을 넘었는데 120만 명이 넘는 전 세계 확진자의 4분의 1에 달하는 수치입니다. 움직임을 보면요, 지난달 19일에 1...
    Date2020.04.10 Views109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4 Next
/ 14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