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비윤리 범죄 영주권자, 시민권 취득 어렵다"

"영주권 취득 후 시민권 선서까지 기준 강화"

 

121732.jpg

 

 

트럼프 행정부가 이민자들을 더욱 옥죄는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연방이민국은 트럼프 대통령 취임 이후 의회의 승인 없이도 추진할 수 있는 각종 이민억압정책들을 수립해 왔는데, 이번에는 이민자들의 미국 시민권 취득을 더욱 어렵게 만들려는 가이드라인을 발표, 이민자 사회를 분노하게 만들고 있다. 

중범 전과가 없더라도 비윤리적이거나 부도덕한 범죄에 연루된 이민자들은 앞으로 시민권 취득이 어렵게 됐다.

연방이민국은 그동안 2회 이상 음주운전 전력을 가진 이민자들에게 시민권 취득을 허용하지 않기로 했던 도덕 기준을 대폭 강화해 그 기준에 부합되지 않는 시민권 신청자에게는 귀화를 허용하지 않기로 한 가이드라인을 지난 13일 발표했다.

이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시민권 신청자들이 반드시 충족해야하는 ‘도덕적’ 기준 요건을 벗어나는 불법행위의 범위를 확대한다”며 “비윤리적인 문제나 비도덕적인 불법 행위로 인한 유죄판결이나 수감 전력을 가진 경우, 귀화 신청이 받아들여지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특히, USCIS는 시민권을 취득하기 전까지의 기간, 즉 영주권을 취득한 날부터 시민권 선서를 할 때까지 해당되는 기간 동안 이와 관련된 불법행위가 드러난 귀화 신청자들은 시민권 취득이 어렵게 된다고 지적했다.

즉, 시민권 신청 자격 취득에 요구되는 법적 의무기간에 해당되는 일반 영주권자의 최소 5년, 시민권자 배우자의 최소 3년이 이 ‘굿모럴’ 정책의 최소 충족기간이 된다. 연방이민국은 이번 정책 가이드라인을 통해 ‘굿모럴’ 총족요건에 벗어나는 관련 범죄를 구체적으로 적시했다.

USCIS가 이날 가이드라인에서 ‘굿모럴’ 불충족으로 시민권을 거부할 수 있는 관련 범죄에는 은행사기, 보험사기, 소셜시큐리티 사기, 불법 유권자등록, 불법투표, 성폭행, 기록위조, 시민권자 사칭, 사법방행, 불법적인 괴롭힘, 연방정부 금수조치 위반 등이다.

USCIS는 앞서 지난 10일 2회 이상 음주운전 전력이 있는 이민자들에 대해 영주권과 시민권 등 모든 이민 혜택을 거부할 수 있도록 한 새로운 지침을 발표한 바 있다. 이 지침에는 단순 음주운전이라도 2회 이상 적발된 경우, 영주권이나 시민권 신청이 거부될 수 있는 엄격한 가이드라인을 적용되고 있다.

한편 미시민단체들은 연방이민국의 이번 새 방침을 저지하기 위한 소송을 제기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21희망재단', 불우 한인가정 5곳에 총 1만달러 전달

    변종덕 전 뉴욕한인회장이 출연한 사재 200만 달러로 설립된 ‘21희망재단’이 경제형편이 어려운 한인가정 5곳에 각 2,000달러씩 총 1만달러를 전달했다. 변종덕 21희망재단 이사장은 기금 전달식에서 “내년부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려 ...
    Date2019.12.28 Views135
    Read More
  2. 베이사이드 거주 60대 한인남성 실종…제보 당부

    퀸즈 베이사이드에 거주하는 60대 한인 남성이 실종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1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6시 최 공(67•사진)씨가 자신이 살고 있는 베이사이드의 36-37 212St에서 마지막으로 모습을 보인 뒤 종적을 감추었다는 것. 경찰은 ...
    Date2019.12.28 Views122
    Read More
  3. 새해 트럼프가 직면할 최대 위기는 북한

    트럼프 대통령이 2020년 대통령 선거에서 재선 고지 점령에 나서면서 직면하게 될 최대 위기는 북한 문제가 될 것이라고 미국의 의회 전문지 ‘더 힐’이 보도했다. 이 매체는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를 포함한 도발을 재개하면 트...
    Date2019.12.28 Views94
    Read More
  4. 美서 가장 무례한 도시 1위는 뉴욕

    2위 LA와 10% 넘는 차이…3위 워싱턴DC 미국인들이 생각하는 미국 내에서 '가장 무례한(rudest)' 도시는 어디일까. 경제 전문 매체 비즈니스 인사이더의 최근 설문에 따르면 뉴욕이다. 지난 10월과 11월 두 달간 미 전역 성인 2092명에게 '...
    Date2019.12.28 Views118
    Read More
  5. 5천만불 복권 당첨 뒤늦게 발견

    복권 당첨을 뒤늦게 알아 5,000만 달러를 받은 남성이 화제다. 캐나다에 거주하는 조슈아 케인즈는 올해 8월30일 편의점에서 로또를 9달러 어치 샀다. 3개월동안 복권 구입 사실을 잊은 그는 캘거리에서 나온 1등 잭팟 티켓의 당첨자가 아직 나타나지 않았다...
    Date2019.12.28 Views78
    Read More
  6. 배달 나섰다가 록키산맥 눈 속에 갇힌 일가족, 하루만에 구조

    눈 덮인 미국 로키산맥의 평원에서 표류하던 한 가족이 24시간 만에 구조됐다. CBS 방송에 따르면, 30대 초반인 부부와 이들의 딸(12)은 콜로라도주 노우드로의 가구 배달을 위해 텍사스주 엘패소에서 출발했다. 엘패소부터 노우드까지의 거리는 약 600마일로...
    Date2019.12.28 Views84
    Read More
  7. 20대 한인, 아버지를 잔인하게 살해

    필라 인근 주택서…아들, 경찰에 살인 자백 아버지 폭행하며 "내가 격투기 선수같았다" 정신이상자도 아닌 20대 한인 남성이 자신의 아버지를 집에서 무차별 폭행하고 흉기로 잔인하게 살해하는 패륜을 저질렀다. 펜실베니아주 몽고메리카운티 검찰은 지...
    Date2019.12.28 Views214
    Read More
  8. 워싱턴 지역 한인 15만3천명…시카고 한인인구 넘어섰다

    연방센서스국 발표…버지니아주 8만9천명, 메릴랜드주 5만8천명 등 워싱턴D.C. 지역의 경우 총 한인 인구가 15만3,030명으로 버지니아 8만8976명, 메릴랜드 5만8,474명, 워싱턴 DC 3,721명, 웨스트버지니아 1,859명 순으로 한인이 거주해, 시카고 지역 ...
    Date2019.12.28 Views107
    Read More
  9. 미연방 국제형사 사법대사에 한인 단현명 교수 정식 부임

    노던 일리노이대학에서 법학과 교수로 재직 중인 한인교수가 연방 국무부 국제형사 사법대사로 정식 부임했다. 단현명 교수(미국명 모스 단, 사진)는 지난 4월 트럼프 대통령으로부터 국제형사 사법대사로 지명된 바 있으며, 미상원은 단 대사의 인준안을 표...
    Date2019.12.28 Views69
    Read More
  10. 아이 2명 태운, 포트리 40대 한인여성 음주운전 교통사고

    뉴저지 포트리에 거주하는 40대 한인 여성 정모씨(40)가 차량에 여성아이들 2명을 태운 채 음주운전을 하다가 교통사고까지 일으켰다. 해당 여성을 경찰서로 연행한 경찰은 음주운전 및 아동 위해 혐의도 적용했으며, 법원 출두를 조건으로 석방했다. 정(40)...
    Date2019.12.28 Views86
    Read More
  11. 연말 쇼핑매출 8,800억불로 3.4% 증가

    11~12월 온라인쇼핑 18.8% 증가, 오프라인은 제자리 연말 샤핑시즌의 온라인 매출이 올해 20% 가까이 급증했다고 월스트릿저널이 보도했다. 11월 1일부터 크리스마스이브인 지난 12월 24일까지 온라인 매출이 작년 동기 대비 18.8% 늘었으며, 백화점을 비롯한 ...
    Date2019.12.28 Views82
    Read More
  12. 소수 정예 '포트 오브 엔트리' 영어실력 쑥쑥올라

    퀸즈 보로 커뮤니티 칼리지 "빠른시가 안에 영어 실력을 쌓아 꿈을 이루세요" 퀸즈 보로 커뮤니티 칼리지(Queensborough Community College, ACC)가 비영어권 학생을 위한 영어 프로그램 '포트 오브 엔트리(Port of Entry)' 등록을 받고 있다 지난 198...
    Date2019.12.28 Views75
    Read More
  13. 美 플로리다 77세 남편, 26살 아내에 사기를 당한 것일까?

    결혼 직후 남편 계좌에서 100만불 현금 인출 안되자 67만불 수표 현금 바꿔 미국 플로리다 주에서 이스라엘 국적의 20대 여성이 돈을 목적으로 70대 남편과 결혼했다는 혐의를 받아 기소됐다. ABC뉴스 등 미국 현지 언론에 따르면, 린 헬레나 할폰(26)은 지난...
    Date2019.12.28 Views74
    Read More
  14. 미국 아이비리그 지원자 감소하면서 조기전형 명문대 합격률 상승

    하버드, 예일, 유펜 등 아이비리그 지원자 감소, 경쟁률 높아진 브라운 합격률 하락 아이비리그를 비롯 주요 사립 명문대학의 올 조기전형 합격자가 발표됐다. 이번 조기 전형의 특징이라면 학교별로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전반적으로 지난해에 비해 지원자가 ...
    Date2019.12.28 Views68
    Read More
  15. 10년간 모바일 최강앱은 '페이스북'…돈 많이 번 앱은 넷플릭스

    지난 10년간 전세계 모바일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다운로드한 애플리케이션은 페이스북인 것으로 나타났다. 모바일 앱 통계업체 앱애니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전세계 누적 다운로드수가 가장 많았던 앱으로 페이스북이 꼽혔다. 특히 페이스북 외에도 페이스북...
    Date2019.12.28 Views71
    Read More
  16. 뉴욕에 빈곤한 한인노인들 많다

    연방센서스국 통계…빈곤율 타지역보다 높아 13.5%는 65세 이상…뉴저지 12.4%보다 높아 뉴욕의 한인인구가 뉴저지나 타지역에 비해 고령층이 많고, 노인들의 빈곤율 또한 높아져 한인노인 5명 중 1명은 빈곤층에 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한...
    Date2019.12.24 Views123
    Read More
  17. 퀸즈 거주 50대 한인남성 실종 신고

    김형씨, 루즈벨트 아일랜드서 마지막 모습 퀸즈 아스토리아에 거주하는 50대 한인 남성이 실종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뉴욕시경찰국 114 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5일 김 형(55, 사진)씨가 루즈벨트 아일랜드 546 Main St의 아파트에서 마지막으로 모습을 ...
    Date2019.12.24 Views134
    Read More
  18. 한인학생이 명문대 졸업식 대표연설

    최한나양, 미서부 UC버클리 졸업식에서 미서부의 명문 UC 버클리 겨울 졸업식에서 한인 여학생이 졸업생 대표 연설을 해 화제가 되고 있다. UC 버클리 겨울 졸업식에서 한인학생 최한나(사진)양은 650명의 졸업생을 대표해 사회정의와 자신의 꿈에 대한 연설을...
    Date2019.12.24 Views108
    Read More
  19. 미주 한인여성이 사상 첫 미국 대사직에 임명됐다

    유리 김 알바니아 대사, 상원서 인준…20년간 국무부 주요 보직 거쳐 역사상 처음으로 한인 여성이 미국의 대사직을 맡게 됐다. 미 연방 상원 외교위원회는 청문회를 통해 유리 김(사진) 주 알바니아 미국대사 지명자에 대한 인준을 마쳤다. 이에 따라 ...
    Date2019.12.24 Views79
    Read More
  20. 플러싱 파슨스 블러바드 유대교 회당 3,750만불에 팔려

    중국계 투자가 매입…회당은 유지하고, 주차장에 12층 빌딩 신축 퀸즈 플러싱 파슨스 블러바드 38애비뉴 인근에 위치한 유대교 회당의 주차장 부지가 중국계 투자가에게 팔렸다. 부동산 전문 매체, 더리얼딜에 따르면 중국계 투자가인 슌 퀴안 리우는 플...
    Date2019.12.24 Views9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3 Next
/ 13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