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7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미국 연방상원은 우크라이나에 긴급 군사·인도적 지원을 위한 400억달러 추가 예산안을 통과시켰다. 올해 한국의 연간 국방예산에 버금가는 엄청난 금액이다. 미 의회는 지난 3월 이미 136억달러의 우크라이나 예산안을 통과시켰는데 이번에 3배 가까운 거액을 추가 지원키로 결정한 것이다. 특

이번 추가 예산안은 연방상원에서 찬성 86표 대 반대 11표의 초당파적 지지로 통과됐다. 총 100명의 상원의원 중 대부분이 찬성한 것이다. 

 

미 의회는 이번 지원안을 ‘전격작전’ 수행하듯 초스피드로 처리했다. 특히 하원은 지원 규모를 330억달러에서 400억달러로 크게 증액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美 5월 소비자물가 전년대비 8.6% 상승

    40년만에 닥친 최악의 인플레…휘발유값 사상 최고 휘발유 가격이 사상 최고치를 경신하면서 미국의 지난달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기 대비 8.6% 상승했다고 미 노동부가 발표했다. 이는 시장 전망치인 8.3% 상승을 0.3%p 상회하는 수치다. 미국...
    Read More
  2. 디즈니 왕국의 귀환…미래 밝다

    디즈니 테마파크, 디즈니플러스 호실적 발표 월트디즈니컴퍼니(디즈니) 주가는 최근 2년간 롤러코스터를 탔다. 2019년 86조 원에 달하는 사상 최대 매출을 내며 150달러까지 올랐던 주가가 2020년 3월 미국에 코로나19가 상륙하면서 절반 수준인 85달러로 곤...
    Read More
  3. 뉴저지의 미친 집값현상…매매, 렌트 매물 모두 없어

    모기지 금리 올라도…너도나도 매수 행렬…가격은 계속 오르고 주택은 가계 경제의 큰 비중…비정상적 주택시장, 인플레 주범 최근 이데일리 특파원이 뉴저지와 미국의 폭등하는 집값 현상을 보도했다. 그 내용을 간추리면 다음과 같다. 뉴...
    Read More
  4. 바이든, 대학 학자금 1만불 탕감 곧 발표

    주립·사립대 졸업자 포함…대출자 4,000만명 혜택 바이든 대통령이 1만달러 학자금 대출 탕감안을 확정하고 조만간 이같은 내용을 발표할 예정이다. 워싱턴포스트 보도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이 발표하게 될 학자금 대출 탕감안의 수혜 대상은 ...
    Read More
  5. 美주택값 급등한 최대 원인은 무엇?

    재택근무 확산으로…넓은 집 수요가 높아진 결과 최근 미국 주택가격 급등을 주도한 최대 요인은 코로나19에 따른 재택근무 확산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CNN에 따르면 팬데믹 기간 집값 상승분 중 절반 이상이 재택근무에 따른 것이라고 분석했다. ...
    Read More
  6. 美부동산 모기지 금리…갑자기 잠시 하락

    5.1%로 2년만에 최대폭 하락, 신청 줄자 은행들 조정한 듯 연초부터 급상승하던 모기지 금리가 최근 돌연 하향세로 돌아섰다. 단기간 너무 치솟아 신청 건수가 급감하자 금융기관들이 일부 조정에 나선 것으로 분석된다. 국책 모기지 전문기관 프레디맥에 따...
    Read More
  7. 美의회, 51조 우크라 지원안 통과… 한국 국방예산 수준

    미국 연방상원은 우크라이나에 긴급 군사·인도적 지원을 위한 400억달러 추가 예산안을 통과시켰다. 올해 한국의 연간 국방예산에 버금가는 엄청난 금액이다. 미 의회는 지난 3월 이미 136억달러의 우크라이나 예산안을 통과시켰는데 이번에 3배 가까...
    Read More
  8. 한국 가격만큼 비싸다?… 美 평균 휘발유값 사상 최고치

    미국의 휘발유 평균 가격이 19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전미자동차협회(AAA)는 전국 무연 휘발유 평균 가격이 갤런당 4.59달러를 기록하며 최고치를 경신했다고 보도했다. 또한 이번주 50개 주 전체 평균 가격은 사상 처음으로 갤런당 4달러 이상을 기록했...
    Read More
  9. 인플레 공포에 美소비 위축 우려…닷컴버블때보다 심각

    혹한기 다가오는 미국경제…월마트·코스트코·타깃… 유통공룡 주가도 폭락 인건비와 유류·물류비 급증…매출 늘었는데 이익 줄어…수요전망 계속 악화 “지금과 비교하면 2000년 닷컴버블은 낙원이었다.&rd...
    Read More
  10. 뉴욕시 아파트 렌트 9년래 최대폭 인상

    1년 계약시2~4%, 2년 계약시 4~6% 인상 잠정결정 뉴욕시 렌트안정 아파트의 렌트비가 9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오를 예정이다. 뉴욕시 렌트안정가이드라인위원회(RGB)는 렌트안정 아파트의 렌트 인상률 예비투표를 실시해 1년 계약시 2~4%, 2년 계약시 4~6%씩...
    Read More
  11. 美고용 큰 손IT 기업들, 직원 고용 축소

    페이스북, 트위터 등 대기업 선제적 움직임 미국 고용시장의 큰손이었던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채용 속도를 늦추고 있다. 페이스북의 모회사 메타는 실적 저하에 따라 채용을 대폭 줄이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일론 머스크의 인수 절차가 진행 중인 트위터도 ...
    Read More
  12. 美주정부마다 인플레 잡겠다며 또 현금 뿌려

    주정부마다 선거 앞두고 감세 추진…감세, 인플레 더 부추겨 40년 만에 최악의 인플레이션에 신음하는 미국 주정부들이 주민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감세 조치를 쏟아내고 있다. 치솟는 물가에 대응해 가계 가처분소득을 늘려주겠다는 취지다. 하지만 경...
    Read More
  13. 인플레·금리인상으로 가계 부채 더 늘어

    1.7% 늘어 16조 달러 육박…실질 임금은 하락 미국인들의 가계 부채가 사상 최고치로 증가했다. 40여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할 만큼 고공행진을 하고 있는 인플레이션과 연방준비제도의 기준금리 인상으로 가계 부채에 대한 이자부담이 더해지고 있기 때...
    Read More
  14. 인플레 여전…4월 소비자물가 8.3% 상승

    소비자물가 상승률, 시장 예상치보다 높아 미국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1년전보다 8.3% 상승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시장 예상치(8.1%)보다는 높지만, 3월(8.5%)보다는 낮아졌다. 전월 대비 소비자물가 상승률도 0.3%로, 3월(1.2%)보다 떨어졌다. 이에...
    Read More
  15. 하늘 뚫고 치솟은 美 집값…분노한 젊은층 '임비' 운동까지

    美집값, 팬데믹 기간 7조달러 증가…주택 소유한 사람들만 웃었다 美서민들, <내 집 마련> 어려워지자 ‘Yimby(임비)’ 운동에 부업까지 팬데믹 기간을 거친 불과 2년 사이에 미국 집값이 8000조원이 넘게 뛴 것으로 나타났다. 이 과정에서 집...
    Read More
  16. 미국 집값, 주택담보대출 금리 5%대로 올라도 계속 오르는 이유

    미국에서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10여 년 만에 처음으로 5%대로 치솟았지만, 여전히 집값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 주택 공급이 집을 사려는 수요를 따라가지 못해 고금리에도 집값이 계속 오르는 것이다. 미국 모기지은행협회에 따르면, 작년 12월 3.27%였던 30...
    Read More
  17. 경제 좋다고 생각하는 미국인, 23%에 불과

    CNN 여론 조사…바이든 국정 지지율 41% 미국 통화당국이 과열을 우려해 기준금리를 대폭 올리며 돈줄죄기와 인플레잡기에 나선 가운데 대다수 미국인은 경제 상황에 불만을 품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CNN 방송이 최근 미국인 1천7명을 대상...
    Read More
  18. 연준, 금리 0.5% 인상…2~3번 0.5% 인상 고려

    22년만 최대폭 올려…양적긴축도 내달부터 착수 40년만에 최악의 인플레이션에 직면한 미국이 가파른 금리인상을 단행했다. 연방준비제도(연준)은 현재 0.25~0.5%인 기준금리를 0.5%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미국 기준금리는 0.75~1.0% 수준으로 ...
    Read More
  19. 학자금융자 최소 1만불 탕감 8월전 발표

    바이든 대통령, 행정명령 서명으로 탕감계획 유력 바이든 대통령이 1인당 학자융자금을 최소 1만달러 탕감해주는 행정명령에 서명한 후 오는 8월 전에 이를 발표할 계획이라고 뉴욕타임스 등 미 주요언론들이 밝혔다. 그동안 연방의회 민주당 지도부는 바이든 ...
    Read More
  20. 주거비 없어…차-모텔서 자는 美대학생들

    버클리 대학은 주민 반대로 기숙사 건설 막히기도 누구나 부러워할 만한 미서부 명문 버클리 캘리포니아대(UC버클리)에 다니는 한 경영대 학생은 개강 3개월 전부터 캠퍼스 인근 집을 알아봤다. 그런데 샌프란시스코 베이에어리어 원룸 시세는 월 3700달러나 ...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3 Next
/ 83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