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1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항우울제 부작용일수도…

 

살찌는.jpg

 

많이 먹고 운동을 잘하지 않는다면 살찌는 게 당연할 것이다. 하지만 그렇지 않아도 체중계 바늘이 계속 올라가면 살이 찌는 다른 이유가 있을 수가 있다. ‘웹 엠디’ 등의 자료애서 체중을 증가시키는 숨어 있는 요인을 소개했다.

 

1. 수면 부족-연구에 의하면, 수면 시간이 짧아지면 비만도가 높아지는 것으로 밝혀졌다. 잠을 잘 못자면 살찌는 이유에는 두 가지로 풀이된다. 첫번째로 늦게까지 깨어 있으면 야식을 먹게 되면 섭취 열량이 늘어나게 된다.

 

또한, 잠이 부족하면 지방을 없애는 렙틴 호르몬은 줄어들며, 배고픔을 느끼게 하는 그렐린 호르몬은 늘어나게 된다. 이런 경우 지방은 분해가 안 되며, 배고픔을 느끼는 상태가 되어 뭔가를 자주 먹게 된다는 것이다.

 

2. 스트레스-스트레스를 받게되면 몸은 살아남기 위해서 생존 모드에 들어간다. 연구에 의하면, 스트레스를 받으면 코르티솔 호르몬 분비가 촉진되어 식욕이 늘며 복부 지방이 축적되게 된다.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사람은 허벅지살과 비교해 뱃살이 많이 찌고, 코르티솔 농도가 더 높은 모습을 보였다.

 

3. 폐경기-40~50대에 접어든 갱년기 여성이 살이 찌는 데에 호르몬 변화 탓만이 아니다. 나이가 들면서

신진대사 능력이 떨어지고 섭취한 열량을 덜 태우며 생활습관도 변해 운동을 덜 하는 것이 체중에 영향을 미치게 된다.

하지만 어느 부위에 살이 찌는지는 폐경과 관계가 있다. 폐경이 오면 엉덩이나 허벅지 주변이 아니라 허리에 지방이 쌓이게 된다.

 

4. 항우울제-항우울제의 부작용 가운데 하나는 살이 찌는 것으로 항우울제를 오랫동안 복용했던 사람의 25% 정도가 체중 증가를 겪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약물 치료를 받고 살이 찐 우울증 환자 가운데 일부는 기분이 나아지면서 식욕이 돌아왔기 때문인 경우가 있다.

 

5. 코르티코스테로이드- 스테로이드 성 항염증 약은 체중 증가와 연관이 있다. 이들 약이 대사 작용을 억제하며 식욕을 당기게 한다. 이 약물이 몸에 얼마나 강하게 작용하고 또는 얼마나 오래 복용했는지에 따라서 살찌는 부작용의 심각성이 좌우하게 된다.

 

6. 갑상선 기능 저하증- 갑상선이 제 기능을 못해 갑상선 호르몬을 충분히 분비하지 않게되면 피곤함을 느끼고 감기에 걸린 듯 비실거리게 되며 살도 찔 수가 있다. 갑상선 호르몬이 충분하지 않다면 신진대사가 느려져 더 쉽게 살이 찌게 된다.

 

7. 쿠싱증후군- 비정상적으로 코르티솔 호르몬을 과다 분비하는 쿠싱증후군의 대표적 증세가 체중 증가이다. 특히 얼굴이 달덩이처럼 둥그레지며 목 뒤와 배에 지방이 축적이 일어난다.

 

쿠싱증후군은 천식, 관절염, 낭창 등의 질환 치료를 위해 코르티코스테로이드를 복용하거나 부신피질 자극 호르몬이 과다 분비될 경우 발병할 수가 있다.

 

8. 다낭성 난소증후군- 다낭성 난소증후군은 가임기 여성에게 나타날 수가 있는 호르몬 질환으로, 작은 낭종이 난소에 자라는 질환이다. 발병하게되면 인슐린 작용을 방해해 체중 증가를 유발할 수가 있다.

 

특히 심장 질환 위험을 높이는 복부에 집중적으로 살이 찌게된다. 또한 이 질환은 호르몬 불균형을 초래해서 월경 주기에 영향을 끼치며 체모와 여드름을 증가시킬 수가 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땅콩 속껍질, 간 보호에 효과 있다

    땅콩 속껍질, 산화 스트레스 줄인다 버려지는 땅콩 속껍질 속에 의외의 효능이 있다고 확인됐다. 국제학술지 '플로스원(Plos One)'에 따르면 미국 노스캐롤라이나대학교 린지 그리스만 연구진은 땅콩 속껍질의 폴리페놀 성분이 혈당 조절 및 산화 스트...
    Date2019.04.09
    Read More
  2. 염증 줄여주는 7가지 식품

    고등어 속 비타민 D, 뼈를 튼튼하게 만든다 염증은 우리 몸이 질병과 싸울 때 나타나는 자연스러운 현상이지만 자칫 잘못되면 만성이 되어 자가 면역 질환부터 암에 이르기까지, 심각한 문제가 될 수 있다. 염증이 있을 때, 설탕이나 포화 지방이 많이 든 식품...
    Date2019.04.09
    Read More
  3. '식이섬유' 섭취량 늘리는 4가지 팁

    식이 섬유를 섭취하게 되면 심장병뿐만 아니라 대장암에 걸릴 위험이 줄어들게 된다. 하지만 식이 섬유를 충분할 정도로 먹는 사람은 별로 없을 것이다. 어떻게 하면 식이 섬유 섭취량을 늘릴 수 있는지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다섯 가지 방법을 소개했다. 함...
    Date2019.04.09
    Read More
  4. 실내 미세먼지 줄여주는 5가지 식물

    실내에 식물을 두게 되면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식물 중에는 파키라, 백량금, 멕시코소철, 박쥐란, 율마 등의 효과가 컸다. 지난 26일 농촌진흥청은 4년 동안 여러 종의 실내식물을 대상으로 진행하여 식물이 실내 미세먼지를 줄이...
    Date2019.04.07
    Read More
  5. No Image

    10분 운동이 우리 인생에 미치는 영향

    하루 10분만 내더라도 꾸준하게 운동하게 되면 신체는 물론이고 정신 건강에도 놀라운 변화가 나타날 수 있다. 너무 짧다고 여겨 운동을 아예 안 한다면 일단 몸을 움직이면 된다고 '파이낸셜뉴스'에서 전했다 관절염 신체기능 장애 막는다 무릎이나 ...
    Date2019.04.07
    Read More
  6. 안압, 고혈압·당뇨·비만 등 심혈관대사질환 일으킨다

    실명도 부를 수 있는 안압의 원인 안압은 안구 내부의 일정한 압력을 일컫는 '안내압'을 말한다. 안압 상승은 녹내장성 시신경 손상에 가장 위험한 요소 중 하나인데, 안압이 정상수치보다 높아지게되면 시야 장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지게다. 따라...
    Date2019.04.07
    Read More
  7. 숙면 중 화장실 자주 가면 고혈압 징후일 수도…

    식생활 조절로 개선 가능 밤 중에 화장실에 가기 위해서 자주 잠이 깨는 증상이 있다면 고혈압의 징후일 수도 있다고 한 연구 결과가 나타났다. 지난 31일 일본 요코하마에서 열린 일본순학학회(JCS 2019) 연례회의에서 일본 도호쿠 로사이 병원 고혈압 전문의...
    Date2019.04.07
    Read More
  8. 술에 덜 취하는 10가지 방법

    술은 취하고 싶어 먹는 사람들이 마시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만약 취하고 실수를 저지르는 사람의 경우 어려운 술자리가 생긴다면 안 마시거나 건네주는 술잔도 거절할 수 없는 어려운 상황이 생긴다면 최대한 현명히 극복해야 한다. 받아주는 술을 다 받아 ...
    Date2019.04.02
    Read More
  9. 우리가 모르는 살찌는 8가지 원인

    항우울제 부작용일수도… 많이 먹고 운동을 잘하지 않는다면 살찌는 게 당연할 것이다. 하지만 그렇지 않아도 체중계 바늘이 계속 올라가면 살이 찌는 다른 이유가 있을 수가 있다. ‘웹 엠디’ 등의 자료애서 체중을 증가시키는 숨어 있는 요...
    Date2019.04.02
    Read More
  10. 양배추가 위염, 대장암 예방에 도움이 되는 이유

    위 건강을 위해서 아침에 양배추를 먹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양배추가 위장병 치료에 도움이 된다고 널리 알려져 있다. 이는 세계 각국의 의학 논문을 통해서 확인된 사실이기도 하다. 위의 점막이 헐어서 상처가 나는 궤양의 치료에 양배추 섭취가 도움이...
    Date2019.04.02
    Read More
  11. 감기랑 비슷한 급성 후두염&기관염에 관하여…

    급성 후두염&기관염의 원인과 증상 환절기가 다가오면 오전과 오후의 급격한 일교차 탓으로 많은 사람들이 호흡기 질환에 노출될 수가 있다. 호흡기 질환 중에서도 급성 후두염 및 기관염은 바이러스나 세균 등에 의해서 급성으로 후두와 그 주변 조직의 ...
    Date2019.04.02
    Read More
  12. 짜게 먹는다면 비트 섭취해야

    비트, 고혈압 예방에 도움된다 칼륨은 예전부터 고혈압의 천연 해독제로 사용되었다. 하지만 이보다 더 좋은 해결책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타났다. 짠 음식을 먹을 경우 비트나 혹은 식이 질산염을 같이 섭취하게되면 혈압을 정상 수치로 유지하는데 도움이 ...
    Date2019.04.02
    Read More
  13. 브로콜리, 치매, 암 예방에 도움된다

    브로콜리는 ‘세계 10대 슈퍼푸드'로 선정할만큼 우리 몸에 각종 이로운 효과를 볼 수 있다. 미국 국립암연구소에서 선정한 최고의 암예방 식품 중 하나로 꼽한 브로콜리 속 다양한 효능을 알아보자. ■뇌 속 치매 유발물질 제거... 치매 예방 브로콜...
    Date2019.03.31
    Read More
  14. 운동, 관절염에 도움된다

    메디컬 익스프레스, 메리런던 대학 연구결과 발표 운동이 퇴행성 관절염으로 인하여 연골 손상을 막는 데 도움이 된다는 과학적 이유가 밝혀졌다. 메디컬 익스프레스는 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퀸 메리 런던 대학의 마틴 나이트 기계생물학(mechanobiology) ...
    Date2019.03.31
    Read More
  15. 레드비트, 혈관 청소, 먼역력 향상에 좋다

    혈관청소부로 비트효능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저하시키며 고혈압 증상에 완화에 도움이을 준다. 또한, 비트효과는 세포 손상을 저하시키며, 면역력 향상에 좋다. 또한. 항산화 작용까지 가능해 폐렴 등을 예방해주어 폐렴에 좋은 음식이다. 비트에 함유된 베타...
    Date2019.03.31
    Read More
  16. 어깨 돌리기가 힘들다면…오십견 일수도

    오십견의 원인과 증상 전 인구 중 약 2%에서 겪고 있는 오십견은 별 다른 외상이 없어도 지속적으로 어깨가 아프거나 팔 관절 운동이 제한되는 질환을 이야기 한다. 흔히 50세 이후에 특별한 원인이 없이도 유발되는 특성을 안고 있어서 ‘오십견'이...
    Date2019.03.31
    Read More
  17. 매운 음식, 이것만 먹으면 해결

    매운맛을 잡아주는 4가지 음식 중독적인 맛 때문에 끊을 수 없게 하는 매운 음식, 멈추지 않고 매운맛을 계속해서 즐기고 싶다면 매운맛을 중화해주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그렇다면 매운 음식을 중화해줄 음식 4가지 중 하나에 어떤것들이 있는지 알아보자....
    Date2019.03.26
    Read More
  18. 꽉끼는 옷, 가려움증의 원인 된다

    가려움증을 해결하는 3가지 방법 소양감은 가려움증을 의미하는 여러 피부 질환의 두드러진 증상을 말한다. 일반적으로 외부 자극과 무관하게 일어날 수 있으며 외부 물질과의 접촉, 실내 습도, 온도 변화 등에 의해서도 발생한다. 피부가려움증의 해결책으로 ...
    Date2019.03.26
    Read More
  19. 변비 탈출, 커피로 해결하자

    커피를 마시면 변비를 해소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화학학회(American Chemical Society)에 의하면, 커피 속 폴리페놀 화합물의 일종인 클로로겐산(Chlorogenic acid)의 작용으로 장의 연동운동이 활발해지면서 배변활동이 원활해 질 수가 있다....
    Date2019.03.26
    Read More
  20. 오이, 암 세포 제거 돕는다

    항산화제가 풍부하다 항산화제는 암 발병과 연관성이 있는 유해산소를 조절하는데 도움이 된다. 오이에는 쿠쿠르비타신, 글루코사이드, 리그난, 아피제닌 등 생체 활성 화합물이 들어있다. 파이어스틴으로 불리는 플라보놀이 함유돼 있어 DNA와 세포를 산화 ...
    Date2019.03.2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52 Next
/ 5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