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국ㆍ탕 국물음식 나트륨의 2/3 국물에 들어 있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 한국에서 발표됐다. 이는 국물음식의 건더기만 먹고

국물을 마시지 않으면 고혈압ㆍ위암ㆍ골다공증 등의 주요 원인으로 알려진 나트륨을 훨씬 섭취할 있다는 의미다.

 

연구 결과는 서울 시내 일부 가정식, 외식과 학교 급식의 국물음식 나트륨 함량을 비교했다.

 

나트륨 총량에서 국물이 차지하는 비율은 65.6%66.7%, 건더기의 2배였다.

 

연구팀은 논문에서국물을 많이 먹는 한국 국민의 식사 행태가 나트륨 과잉섭취의 원인으로 작용할 있다라면 국물의 평균

나트륨 함량은 라면 전체 나트륨 양의 절반에 달한다 지적했다.

 

국물의 평균 염도는 외식 1.0%, 가정식 0.9%, 급식 0.8%, 외식이 가장 높았다.

 

 Picture9.png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녹즙 VS. 과채주스 VS. 생 채소 중…건강 승자는?

    녹즙은 채소·과일에 든 영양 성분을 한꺼번에 많이 섭취하는 데는 가장 효과적이다. 녹즙 150mL에 케일은 170g(18~20장), 당근은 210g(3~4개)이나 들어 있다. 생 케일이나 당근을 음식으로 이 만큼 먹기는 쉽지 않다. 녹즙은 채소를 분쇄할 때 섬유질...
    Date2021.02.23
    Read More
  2. 갱년기에 여성은 콩을 먹어야 하고, 남성은 이것 먹어야 활력

    나이가 들면 몸속 호르몬 변화가 생겨 여러 신체 증상이 나타난다. 갱년기인데, 갱년기 때 신경써서 건강 관리를 해야 인생 후반기를 거뜬히 보낼 수 있다. 운동과 음식이 중요하다. 갱년기에 먹으면 좋은 음식을 알아봤다. 맛있지만 자주 섭취하면 빨리 죽는...
    Date2021.02.23
    Read More
  3. 키 크려면 우유 마셔라… 진짜일까?

    미국의 건강 전문 웹 미디어인 ‘헬스라인’은 ‘우유가 아이의 성장을 돕나’란 제목으로 우유와 어린이 성장 관련 연구 논문 2편을 소개했다. 이 중 한 편은 1928년 영국의학저널에 실린 논문은 우유와 어린 시절의 성장과의 관계를 분...
    Date2021.02.23
    Read More
  4. 나이 들면 살 빼는 법을 바꿔라

    나이가 들면 지방에 비해 근육량이 현저히 감소하는 근감소성 비만이 많다. 탄력 없이 축 늘어진 살은 근감소성 비만을 알려주는 지표다. 근육이 줄고, 지방이 많아지는 근감소성 비만은 심혈관 질환, 관절염, 허리디스크, 요실금, 만성통증, 대사성 질환 등...
    Date2021.02.23
    Read More
  5. 잠이 오지 올 때는 양말을 신어라?

    미국 의사가 온라인 동영상인 틱톡(tiktok)에 올린 초간단 숙면 비법이 화제다. 15초 남짓 동영상의내용은 간단하다. 잘 때 양말을 신으면 빨리 잠들 수 있다는 것이다. 동영상을 올린 이는 매사추세츠 대학교 의대 소아과 전공의 제시카 안드라데. 110만 팔...
    Date2021.02.23
    Read More
  6. 하루 5시간 자는 고령자, 치매 위험 2배

    하룻밤에 5시간이나 그 이하로 잠을 잔 고령자는 7~8시간 잠을 잔 동년배보다 치매에 걸릴 위험이 두 배에 달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대 브리검여성병원 연구진은 국가건강고령화추세연구(NHATS)에 참여한 미국 고령자의 건강 자료를 사용해 ...
    Date2021.02.23
    Read More
  7. 남녀 모두 대머리가 되기 싫다면 지켜야 할 5가지

    탈모는 유전이라는 얘기도 있지만, 생활습관을 관리하면 어느 정도 예방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이 사실이다. 탈모 예방을 위해 도움이 되는 생활습관 5가지를 소개한다. 무리한 다이어트 피하기 무리한 다이어트로 체내 영양소가 부족해지면 탈모가 생기거나 ...
    Date2021.02.23
    Read More
  8. 국물음식은 건더기만 먹는게 좋아…국물은 나트륨 덩어리

    국ㆍ탕 등 국물음식 속 나트륨의 2/3가 국물에 들어 있다는 연구 결과가 최근 한국에서 발표됐다. 이는 국물음식의 건더기만 먹고 국물을 마시지 않으면 고혈압ㆍ위암ㆍ골다공증 등의 주요 원인으로 알려진 나트륨을 훨씬 덜 섭취할 수 있다는 의미다. 이 연...
    Date2021.02.15
    Read More
  9. 햇빛을 계속 쬐는데…왜 비타민D 흡수는 잘 안될까?

    우리 몸이 비타민D를 충분히 흡수하는 것은 아주 중요하다. 그래야 칼슘도 흡수할 수 있고 감염과 싸울 수 있으며 신경계과 근육이 제 역할을 하도록 유지할 수 있기 때문이다. 비타민D를 얻는 가장 자연스러운 방법은 햇빛을 쬐는 것이지만, 햇빛만으로 비타...
    Date2021.02.15
    Read More
  10. 땅콩은 꼭 필요한 천연 건강식품

    오랫동안 땅콩을 꾸준히 먹으면 혈관 건강 유지에 효과를 낼 수 있다. 땅콩기름은 오메가-9 지방산으로 알려진 올레산이 풍부해 혈중 지질 개선에 좋아 심뇌혈관 질환 예방에 도움이 된다. 불포화지방산 효과로 콜레스테롤을 감소시켜주고 동맥경화 예방에 도...
    Date2021.02.15
    Read More
  11. 노화 현상 막는데 좋은 식품 4가지

    1. 토마토: 토마토에는 라이코펜이 풍부하게 들어있다. 라이코펜은 항산화 작용을 하는 식물성 영양소다. 이 성분은 수박, 자몽, 아스파라거스 등에도 들어있다. 2. 연어, 참치, 고등어… 등 푸른 생선: 연어에는 염증을 퇴치하는 오메가-3 지방산이 많...
    Date2021.02.15
    Read More
  12. 코로나 집콕시대 일생활로 가능한 다이어트…짧게 해도 효과

    다림질→구두닦기→화장실 청소…강도 점차 높일수록 감량 큰 도움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야외 활동이 더욱 어려워졌다. 평소 꾸준히 운동하던 사람도 집에 처박혀 있으니 운동 부족을 실감한다. 운동과 담을 쌓았던 사람은 더 심...
    Date2021.02.15
    Read More
  13. 소변 후 반드시 손 씻어야 하는 이유

    화장실에서 소변을 봤다면 당연히 손을 씻어야 한다. 이는 위생상 안 좋을 뿐 아니라, 건강에도 영향을 끼친다. 소변 자체는 깨끗하다. 다른 분비물인 눈물, 콧물, 침, 대변보다 깨끗하다. 90% 이상이 물로 구성돼있기 때문이다. 10% 안에 요산, 아미노산, 무...
    Date2021.02.15
    Read More
  14. "늦여름까지 모든 미국인 백신 접종"

    올여름이 끝날 무렵에는 미국에서 원하는 사람은 모두 코로나19 백신을 맞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이 전망했다. 로셸 월렌스키 CDC 국장은 14일 폭스뉴스에 출연해 "여름이 끝날 때쯤에는 우리가 자격 있는 미국 인구 전체에 백신...
    Date2021.02.15
    Read More
  15. 쌀이나 견과류 잘못 보관하면 발암물질 생긴다

    쌀, 콩류, 견과류 등 농산물을 잘못 보관하면 발암물질이 생길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곡류, 콩류, 견과류 등에 곰팡이가 피면 아플라톡신, 오크라톡신, 제랄레논 등 곰팡이 독소를 생성할 수 있다. 곰팡이 독소는 곰팡이류가 만들어내는 진균독의 일종이다....
    Date2021.02.08
    Read More
  16. 결심 후 드디어 시작한 운동…하루 했는데 온몸 아프다면?

    특히 등, 복부, 엉덩이, 골반을 연결해 주는 '코어 근육'은 신체 중심을 담당하고 신체 균형을 잡는 중요한 근육이다. 나이가 들면 코어 근육의 힘이 약해지면서 등이 휘고 구부정한 자세가 된다. 코어 근육을 강화하면 곧은 자세를 유지할 수 있고 ...
    Date2021.02.08
    Read More
  17. 발톱에 나타나는 건강 이상 신호들

    사실 발톱은 피부의 일부다. 피부의 각질층과 마찬가지로 발톱은 케라틴이라는 단백질로 구성되어 있다. 이런 발톱을 통해 전반적인 건강 상태는 물론 피부질환을 비롯한 다양한 질환을 알아 낼 수도 있다. 1. 하얗게 될 때: 주로 발톱 끝이 하얗게 되는 경우...
    Date2021.02.08
    Read More
  18. 봄으로 가는 환절기…2월에 좋은 음식

    1. 우엉: 채소류로는 우선 우엉이 꼽힌다. 우엉에는 당질의 일종인 이눌린이 들어 있어 신장(콩팥) 기능을 높여주고, 섬유소가 풍부해 배변을 촉진하여 다이어트에 효과적이다. 우엉은 특히 돼지고기와 잘 어울린다. 우엉은 산성식품인 돼지고기를 중화 시키...
    Date2021.02.08
    Read More
  19. 살빼고 싶다면…식전 운동? 식후 운동?

    살을 빼기 위해 무작정 식이조절이나 운동을 시작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운동 시간은 식전으로 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살 빼는 데 왜 식전 운동이 효과적일까? 공복에는 저혈당 상태이기 때문에, 이때 운동을 하면 탄수화물로 구성된 혈당이 아닌 체지방...
    Date2021.02.08
    Read More
  20. 배·엉덩이로 몰린 살… 의자 때문?

    오랜 시간 동안 앉아서 생활하는 사무직 종사자들은 '앉아서 생활하는 습관' 때문에 뱃살과 엉덩이살이 늘었다고들 말한다. 지방이 몸에 축적되는 이유는 움직임이 없거나 적기 때문이다. 배나 허리, 엉덩이, 넓적다리에 살이 찌는 것은 그 부위의 운...
    Date2021.02.0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9 Next
/ 69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