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27년 전 10대 여성 상대로…" 신고 따라 조사

 

Screen Shot 2018-06-17 at 10.17.39 PM.png

 

할리우드 유명배우 실베스터 스탤론(71)이 성폭행 혐의로 사법당국의 조사를 받게 됐다. 

 

LA 검찰은 “스탤론이 연루된 사건이 오늘 산타모니카 경찰서로부터 송치됐다”면서 “현재 성범죄 전담반에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산타모니카 경찰은 스탤론이 지난 1990년 당시 10대였던 한 여성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됨에 따라 관련 수사를 진행해왔다.

 

스탤론은 이 같은 신고 사실이 보도됐을 땐 변호사를 통해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었지만, 사건이 검찰로 송치된 뒤엔 아직 공식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스탤론은 1970~80년대 영화 ‘록키’와 ‘람보’ 시리즈 등으로 명성을 떨친 할리우드의 대표적인 액션배우다. 할리우드에선 지난해 영화제작자 하비 와인스타인의 성추행·성폭행 폭로를 시작으로 케빈 스페이시, 모건 프리먼 등 유명 인사들의 성추문이 끊이지 않고 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멜라니아, 트럼프 이민정책 비판

    남편의 '밀입국 부모-자녀 격리' 정책 비판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사진)가 트럼프 행정부의 '밀입국자 부모-자녀 격리 정책'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냈다. 멜라니아 여사의 대변인실은 성명을 통해 "멜라니아 여사는 아이들을 그들의 부모와 ...
    Date2018.06.19 Views220
    Read More
  2. 범죄기록 없는 불체자 단속 급증

    LA서만 체포자 3배 늘어난 8,419명 LA타임스는 범죄기록이 없는 무전과 불법이민자에 대한 체포 증가율이 LA주변에서 작년에 12%에 달해 전년에 비해 3배나 높아졌다고 보도했다. 이민국은 특히 이미 영주권을 취득한 이민자들도 과거 전과기록을 찾아내 추방...
    Date2018.06.19 Views157
    Read More
  3. 이민국에 취업비자 정보 공개 소송

    美이민변호사협회, "적정임금 기준 알리지 않아" 미 이민변호사협회가 연방이민당국을 상대로 "취업비자 거부와 보충서류 요구에 대한 근거를 공개하라"고 정보공개 소송을 제기됐다. 미 이민변호사협회는 연방이민국과 국토안보부를 상대로 제기한 소송에서 "...
    Date2018.06.19 Views164
    Read More
  4. 5살 아들, 조형물 넘어뜨렸는데…

    미주리주 전시관측, 12만불 청구서 보내 커뮤니티센터 CCTV 부주의한 5살 아이의 실수로 전시된 조형물이 쓰러졌고, 부모는 12만달러의 피해청구서를 받게 됐다. 미주리주 캔자스시티에 사는 한 부부가 아들을 데리고 지역 커뮤니티센터에서 열린 한 결혼식에 ...
    Date2018.06.19 Views203
    Read More
  5. "180만 드리머에 시민권 부여" 법안

    공화당 하원 지도부, DACA구제 합의안 상정 연방하원 공화당 지도부가 불법체류청소년 추방유예(DACA) 수혜자 등 180만 드리머들에게 시민권 취득자격을 부여하는 대신 가족 이민을 대폭 축소하고 국경장벽 건설 예산을 추가 지원하는 내용의 이민개혁 합의안...
    Date2018.06.17 Views281
    Read More
  6. 백악관은 '캐나다 막말 포격'…미국인들은 '고마워요 캐나다!' 운동

    트럼프 대통령과 백악관 참모들이 최고 동맹국인 캐나다의 트뤼도 총리에게 막발과 비난을 퍼붇자 오히려 미국인들이 동맹을 달래기 위해 소셜미디어에서 '#고마워요캐나다(#ThankCanada)'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미국과 가장 가까운 캐나다는 미국에...
    Date2018.06.17 Views298
    Read More
  7. "선거 패배 인정 안하는 로툰도시장 사퇴해야"

    300여 주민들 항의시위 이어 일간 레코드지 "즉시 사퇴해야" 최근 뉴저지 팰리세이즈파크 민주당 예비선거에서 패배한 제임스 로툰도 현 시장이 여전히 선거 패배를 인정하지 않고 있다. 더구나 그의 어머니가 페이스북에 한국인에 대한 인종차별 및 비하 글을...
    Date2018.06.17 Views244
    Read More
  8. 10세 누나, 어린 동생 보호하려 대신 총맞아

    가족과 함께 뜻밖의 총격전에 휘말린 네바다주의 한 10세 소녀 잉그램(10)이 대신 총에 맞아 어린 남동생을 구해냈다고 FOX5 뉴스가 보도했다. 잉그램양은 엄마와 생후 18개월인 남동생 아드리안, 15개월된 사촌동생과 함께 월마트 주차장에 있었는데, 엄마의...
    Date2018.06.17 Views355
    Read More
  9. 뉴욕시 저소득 흑인.히스패닉 학생들 '황제 교육' 논란

    드블라지오 뉴욕시장이 인종적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한 명목으로 특목고 입학시험을 폐지하려는 가운데, 뉴욕포스트지는 “뉴욕시에서 선별된 1,500여명의 흑인과 히스패닉 학생들이 수만 달러에 달하는 황제 교육을 거의 무료로 받고 있는 사실을 언급...
    Date2018.06.17 Views244
    Read More
  10. 美 주요 도시 살인율 전반적 감소

    시카고 229명 피살…라스베이거스·보스턴 급증 지난해 미국내 주요 도시 살인율이 전반적인 감소세를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전문 '포브스'는 뉴욕대 법학전문대학원 산하 '브레넌 정의 센터'(BCJ)가 최근 공개한 '2017...
    Date2018.06.17 Views189
    Read More
  11. 추첨되고도 취업비자 거부 속출

    이민기관, 이민국 상대로 '정보공개' 소송 취업비자의 추첨 관문을 통과했음에도 구체적인 사유를 알지 못한 채 ‘추가서류요구’(RFE) 통보를 받고, 비자거부를 당하는 사례가 갈수록 늘고 있다. 반면 이민국은 새로 적용하고 있는 달라진 ...
    Date2018.06.17 Views225
    Read More
  12. 연방 교도소에 이민자 26% 수감돼

    외국 국적 5만8천명…불법체류자거 2/3 차지해 연방정부가 운영하는 교도소 및 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수감자 중 26%인 약 5만8천명이 외국국적 이민자들로 나타났다. 이민연구센터(CIS)의 통계자료에 따르면 이들 5만8천명 중 66%는 불법체류 신분인 것...
    Date2018.06.17 Views391
    Read More
  13. 가정폭력·갱폭력 피해자 망명 불허

    美법무장관 "사적 이유 No"…중남미 이민자들 피해 트럼프 행정부가 가정폭력 피해 여성과 갱폭력 피해자의 ‘망명’을 더 이상 허용하지 않기로 결정해 망명 신청을 한 뒤 이민 법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중남미 이민자들의 피해가 우려되...
    Date2018.06.17 Views164
    Read More
  14. 약먹고 자전거 팀에 트럭 돌진

    5명 죽게 한 美운전사 징역 40년형 받아 진통제등 여러 약물에 취해서 자전거 팀을 트럭으로 치어 5명을 죽게 한 남성 미시간주 법정에서 40년 형을 선고 받았다. 피고 찰스 피켓(52)은 2년 전 2차선 시골 도로를 달리다가 자전거를 타러 나온 팀 9명을 트럭으...
    Date2018.06.17 Views159
    Read More
  15. 검찰, 유명배우 스탤론, 성폭행 수사

    "27년 전 10대 여성 상대로…" 신고 따라 조사 할리우드 유명배우 실베스터 스탤론(71)이 성폭행 혐의로 사법당국의 조사를 받게 됐다. LA 검찰은 “스탤론이 연루된 사건이 오늘 산타모니카 경찰서로부터 송치됐다”면서 “현재 성범죄 ...
    Date2018.06.17 Views326
    Read More
  16. "택시 안에서 화장하면 사고위험"

    가벼운 사고에도 눈에 아이라이너 박혀 택시 뒷좌석에서 눈화장을 하던 여성 승객이 가벼운 충돌사고에도 불구하고 화장용 연필인 아이라이너가 눈에 깊숙이 박히는 사고를 당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태국 방콕에서 한 택시가 앞서가던 픽업트럭...
    Date2018.06.17 Views483
    Read More
  17. 미국인 자살률 증가 '심각'

    한인 자살율도 아시안 중 가장 높아 매년 45,000명 자살…3대 사망 요인 미 전역에서 지난 10여년간 자살률이 꾸준히 증가해 자살이 미국의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 질병통제예방센터에 따르면 미국인의 자살률은 10여년전에 비해 약 25%가 증가했...
    Date2018.06.12 Views170
    Read More
  18. 미국, 유명인 2명의 자살로 충격에 빠져

    음식평론가 앤서니 보댕…가방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 우울증 가장 위험…도움 요청하고…주변에선 관심 가져야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음식 평론가 중 하나이자 방송인 앤서니 보댕(61), 그리고 자신의 이름을 딴 브랜드 '케이트 스페...
    Date2018.06.12 Views528
    Read More
  19. 죄없는 10세 흑인소년 수갑 채워

    인종차별 전력있는 '시카고 경찰', 또 차별 무력 남용 및 인종 차별 관행으로 전국적 논란을 불러일으켰던 미국 시카고 경찰이 이번엔 죄없는 10세 흑인 소년에게 수갑을 채우고 취조한 사실이 드러나 또다시 여론의 질타를 받고 있다. 시카고 남부에 ...
    Date2018.06.12 Views386
    Read More
  20. 플로리다 악어, 여성 끌고들어가…위장서 신체발견

    애견과 산책 중이던 40대 여성 희생…수색작업 진행 중 플로리다주에서 40대 여성을 습격한 악어. (데이비 카운티 경찰 홈페이지) 미국 플로리다주에서 산책 중 악어에게 습격당해 물속으로 끌려들어간 피해자의 것으로 보이는 신체 일부가 악어의 위장...
    Date2018.06.12 Views36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69 70 71 72 73 74 75 76 77 78 ... 121 Next
/ 12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