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6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美이민적체 심각...서류지연, 기각급등

영주권신청, 노동허가 등 수속기간 거의 절반 늦어져

취업비자 당첨자 절반은 보충서류 요구, 기각률 32% 

2019-07-20_14h01_56.png

 

연방이민국의 까다로운 이민심사로 이민적체가 갈수록 악화되면서 지연사태가 확대되고 있고, 기각도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영주권신청서(I-485) 등 주요 이민신청서들의 수속기간은 트럼프 행정부가 들어선 이후 무려 46% 나 길어졌다. 또 H-1B 전문직 취업비자의 기각률은 32%까지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민주당이 다수당인 연 방하원에서는 이민국에 대한 호된 비판과 추궁이 뒤따랐다 연방하원 법사위원회 이민소위 원회는 청문회를 열어 갈수록 악화되고 있는 이민적체와 이에따른 지연 사태, 기각급등을 성토했다 이번 하원 청문회에서 미 이민변 호사 협회(AILA)는 트럼프 행정부 출범이래 주요 이민신청서들의 수속 기간이 2년간 46%나 길 어지는 지연사태를 빚고 있다고 지적했다 트럼프 행정부는 취업이민 신청 자들에 대해 대면인터뷰를 의무 화 함으로써, 수속기간이 1.5배나 길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영주권 수속의 마지막 단계에서 제출하는 이민신분조정 I-485(일명 영주권신청서)의 경우 지역별로 최장 수속기간이 38 개월 내지 44개월이나 걸리고 있다 최근에는 영주권 신청서(I-485) 를 접수하면서 동시에 제출해 대면 인터뷰와 그린카드를 최종 승인받기 전에 발급받았던 워크퍼 밋카드(I-765) 조차 5개월 이상으 로 늦어지고 있다 하원 이민소위원회는 “미국대학 과 대학원을 졸업하고 일시 취업 하는 유학 졸업생들에게 발급하는 OPT 노동허가마저 5개월이상 지체되고 있어 이들의 미국체 류와 취업에 심각한 차질을 빚게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까다로운 이민 심사로 가장 큰 직격탄을 맞은 외국인들은 H-1B 전문직 취업비자 신청자들로 나타났다. 컴퓨터 추첨에 당첨되고도 H-1B 전문직 취업비자 신청자 들은 절반정도는 보충서류를 제 출토록 요구받는 추가서류요청 (RFE)를 받고 있어 수개월씩 지연되고 있다. 특히 H-1B 비자의 기각률이 급 등해 전문직 취업길이 매우 좁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H-1B 전문직 취업비자의 기각률은 오바마 시절인 2016년에는 10%였으나 트럼프 첫해인 2017 년에는 13%로 올랐고 둘째해인 2018년에는 24%로 급등한데 이어 현재의 2019년엔 32%까지 올라갔다. 컴퓨터 추첨에서 당첨되더라도 3명중 1명이나 마지막 순간 미국취업을 거부당한다는 의미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럿거스대 수업료 전년대비 2.9% 인상

    럿거스대 수업료 전년대비 2.9% 인상 뉴저지의 대표적 주립대인 럿거스대의 연간 수업료가 1만5,000달러를 넘어서게 됐 다. 럿거스대 이사회는 2019~2020학년도 뉴브런스 윅 캠퍼스의 거주민 학생기 준 수업료와 수수료를 1만 5,407달러로 확정했다. 이는 전년...
    Date2019.07.27 Views195
    Read More
  2. 전미복음주의협회, 어려운 목회자 돕기 캠페인 시작

    전미복음주의협회, 어려운 목회자 돕기 캠페인 시작 미국 크리스천포스트는 전미복음주 의협회(NAE)가 경제적 압박에 직 면한 목회자들을 돕기 위한 100만 달 러 캠페인을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한 데이터에 따르면, 미국의 목회자 중 절반 이상이 일주일에 50...
    Date2019.07.27 Views158
    Read More
  3. 美연방정부 미전역에서 사형집행 재개

    美연방정부 미전역에서 사형집행 재개 싱가포르 정상회담 이후 영변 핵시설 활동도 포착 미 연방법무부가 16년 만에 연방 정부 차원에서 사형 집행을 재개하기로 결정했다. 미국에선 14 개 주에서 사형을 집행하고 있지만, 연방 정부 차 원의 사형 집행은 2003...
    Date2019.07.27 Views222
    Read More
  4. 美 시카고대학병원 의료과실 인정...260만불 배상 합의

    美 시카고대학병원 의료과실 인정...260만불 배상 합의 시카고대학병원이 의료 과실로 인 해 환자가 사망했음을 인정하고 260 만 달러의 배상금을 지급하기로 했 다. 시카고대학병원은 지난 2014년 심장 정기검진 도중 동맥 파열로 사 망한 시카고 주민 크레이...
    Date2019.07.27 Views207
    Read More
  5. '달 착륙' 암스트롱 유가족, 부실치료 병원 합의금 600만불 받아

    '달 착륙' 암스트롱 유가족, 부실치료 병원 합의금 600만불 받아 암스트롱, 7년 전 심장수술 2주 후 사망....유가족 "병원의 부실"주장 두아들이 520만불...형제, 손주 60만불 받아...두번째 부인은 안 받아 50여년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달을 밟은 지...
    Date2019.07.27 Views210
    Read More
  6. 워터파크 수영장서 '뇌파먹는 아메바' 사망

    워터파크 수영장서 '뇌파먹는 아메바' 사망 美남성, 노스캐롤라이나서...미국서 총 145명 감염 사망 워터파크에서 물놀이를 즐 긴 남성이 '뇌 파먹는 아메바' 에 감염돼 숨졌다. 노스캐롤 라이나 지역언론에 따르면 컴 벌랜드 카운티 워터파크...
    Date2019.07.27 Views294
    Read More
  7. "미국내 아스피린 복용자 수백만명, 심장마비 대비 재고해야"

    "미국내 아스피린 복용자 수백만명, 심장마비 대비 재고해야" 하버드대학교 연구진 "아스피린 복용 중단 또는 양 줄일 것" 권고 아스피린 복용자 가운데 수 백만 명은 심장마비를 막기 위해 이 약 의 복용을 재고해야한다는 연구 결 과가 하버드대 연구팀에 의...
    Date2019.07.27 Views169
    Read More
  8. 11개주, 마리화나를 합법화했더니…美암시장만 커졌다

    11개주, 마리화나를 합법화했더니…美암시장만 커졌다 캘리포니아주, 매사추세츠주 마리화나 80%가 암시장 생산… 불법인 주에 밀수출 기호용 마리화나를 합법화한 미국이 오히려 암시장이 커지면서 곤욕을 치 르고 있다. 당초 암시장을 양지로 끌...
    Date2019.07.27 Views253
    Read More
  9. 그래함 목사 "평등법 통과되면 기독교인에 재앙"

    그래함 목사 "평등법 통과되면 기독교인에 재앙"   그래함 목사가 ‘성적 지향’과 ‘성 정체성’을 연방에서 인정하는 시민권으 로 분류하여 보호하는 ‘평등법'이 통 과될 경우, 기독교인과 교회에 재앙 이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크리스천포스트에 따르면, 그래...
    Date2019.07.23 Views170
    Read More
  10. 트럼프 대통령, 종교 박해 생존자 백악관 초대

    트럼프 대통령, 종교 박해 생존자 백악관 초대    트럼프 대통령이 종교로 인해 박해를 받은 생존자들을 만나 박해에 관한 증언을 듣고, 종교자유에 대한 강력한 지지를 밝 혔다고 미국의소리(VOA)가보도했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전 세계 17개 국의 종...
    Date2019.07.23 Views283
    Read More
  11. 미국 시민권 시험 개정 확정...시험내용 까다로워진다

    미국 시민권 시험 개정 확정...시험내용 까다로워진다     미국 시민권 시험이 개정돼 앞으로 시험내용이 더욱 까다로워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연방이민국은 올 가을부터 미국 시민권 시험을 시범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며, 시험 문제 및 내용도 달라질 것이...
    Date2019.07.23 Views199
    Read More
  12. 美 플로리다 해변서 8명 벼락 맞아

    美 플로리다 해변서 8명 벼락 맞아    미국 플로리다주 클리어워터 시의 해변에서 8명이 벼락에 맞아 다쳤다고 CNN 방송이 보도했다. 클리어워터시에 따르면 사고 당 시 해변 일대는 기상이 악화하면서 해변 구조요원들도 감시탑에서 철수한 상태였다. 구조요...
    Date2019.07.23 Views153
    Read More
  13. 뉴저지 공립교, 아시안인 이유로 왕따당해

    뉴저지 공립교, 아시안인 이유로 왕따당해   뉴저지 공립교에서 아시안 왕따 피해자 10명 중 4명은 단지 ‘아시안’이라는 이유로 왕 따 피해를 당하는 것으로 나타나 우려를 사고 있다. 최근 주교육국이 발표한 ‘2017~2018학년도 학교 안전 보고서’를 분석한 결...
    Date2019.07.20 Views297
    Read More
  14. 국무부, 종교자유 위한 장관급 회의 개최

    국무부, 종교자유 위한 장관급 회의 개최   미국무부가 워싱턴 DC 청사에서 개최한 ‘종교자유 증진을 위한 장관급 회의’ 에 전세계 80여 개국에서 1,000여 명이 참석했다고 미국의소리(VOA)가 보도 했다. 이에 따르면 이날 행사에서 개막 연설 을 맡은 폼페이...
    Date2019.07.20 Views196
    Read More
  15. 케네스 배 "북한정권은 종교가 가장 큰 위협"

    케네스 배 "북한정권은 종교가 가장 큰 위협"      미국의소리(VOA)는 국무부가 주최한 ‘ 제2회 종교자유 증진을 위한 장관급 회의’ 에 참석한 케네스 배 선교사가 자신이 북한 억류 중 경험한 종교자유의 실태를 고발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배 선교...
    Date2019.07.20 Views143
    Read More
  16. 직장인 행복 느낄때 중요도 '일 35%, 월급 20%'

    직장인 행복 느낄때 중요도 '일 35%, 월급 20%'  CNBC 8천여명 대상으로 한 온라인 조사 결과   미국 직장인 10명 중 4명 가까이는 자신이 맡고 있는 일에서 가장 큰 행복감을 느낀다고 답했다. 자신의 일이 급여 인상이나 승진 요소보다 행복감이 더 높게 나...
    Date2019.07.20 Views153
    Read More
  17. No Image

    美인구 60%인 2억명 '폭염 영향권'…뉴욕,뉴저지 비상

    美인구 60%인 2억명 '폭염 영향권'…뉴욕,뉴저지 비상 미국 인구의 60%인 약 2억명이 거주하는 지역에 폭염주의보 또는 폭염 경보가 내려 졌다. CNN은 미국과 캐나다 사이 국경 바로 아래인 북위 48도 이남의 절반 이상 지역이 화씨 95도(섭씨 35도) 이상의 폭...
    Date2019.07.20 Views161
    Read More
  18. 美이민적체 심각...서류지연, 기각급등

    美이민적체 심각...서류지연, 기각급등 영주권신청, 노동허가 등 수속기간 거의 절반 늦어져 취업비자 당첨자 절반은 보충서류 요구, 기각률 32%    연방이민국의 까다로운 이민심사로 이민적체가 갈수록 악화되면서 지연사태가 확대되고 있고, 기각도 급등한 ...
    Date2019.07.20 Views166
    Read More
  19. No Image

    뉴욕 55개 가정, 대법원에 제소 "종교적 이유로 백신접종 거부"

    뉴욕 55개 가정, 대법원에 제소 "종교적 이유로 백신접종 거부"  유대인, 기독교인, 무슬림 2만6천여 가정에 큰 타격...수정헌법1조 권리 침해받아   종교적 이유로 백신접종을 거부해서는 안된다는 지시를 받은 뉴욕 거주 55개 가정이 뉴욕주 대법원에 소송을...
    Date2019.07.20 Views159
    Read More
  20. 총격당해 순직한 신시내티 한인경관 아들, 소방대원 됐다

    총격당해 순직한 신시내티 한인경관 아들, 소방대원 됐다  지역언론, 지역주민들 안전위해 경찰관,소방관 된 한인 부자 조명     오하이오주의 한 도시에 근무 도중 총에 맞아 순직했던 한인 경찰관의 아들이 그 지역의 소방대원이 되어 지역 언론에 크게 보도...
    Date2019.07.20 Views20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125 Next
/ 125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