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png

 

미국의 치과의사가 수년간 자신의 환자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됐다. 뉴욕포스트지 등에 따르면 LA 지역 치과의사 에마드 모아와드(남·50) 2013년부터 2018년까지 무려 5년간 9명의 여성 환자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됐다. 피해자들의 연령대는 27~73세까지 다양했다.
 

모아와드의 범행은 피해자 명이 지난 2017년과 2018 마취 상태에서 그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소송을 제기하면서 알려지게 됐다. 2019 제기된 해당 소송에 따르면 모아와드는 치료를 받는 피해자의 가슴이나 음부를 만지는 성폭행을 저질렀다.
5
년간 이어진 그의 만행은 2018 12, 함께 근무했던 치과 보조원이 그의 범행 현장을 영상으로 촬영해 증거로 남기면서 중단됐다. 현재 모아와드는 13건의 성범죄 혐의로 기소된 상태다.
 
LA
카운티 검찰청은 "이번 사건은 피해자들이 두려움 때문에 범죄 사실을 알릴 가능성이 낮은 저소득층과 이민자라는 점에서 특히 우려스러운 "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델타 변이가 지배종 됐다, 美 확진자 일주일만에 11% 급증

    델타 변이 확진자들은 대부분 백신 미접종자…실내 마스크, 거리두기 조치 부활 예상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일주일 만에 빠른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 미국에서도 이른바 ‘델타 변이'가 지배종이 됐다는 것이란 분석이 나오고 있다. 이로 인해...
    Date2021.07.11 Views220
    Read More
  2. 나이는 숫자에 불과… 87살 美의원, 43살차 후배의원과 푸시업 대결

    사진: 폭스뉴스 87세의 미국 상원의원이 참전 용사 자살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40대 동료 의원과 팔굽혀펴기 대결을 펼쳤다. 2일 현지 언론 보도에 따르면 척 그래슬리(87·아이오와주) 상원의원은 지난달 29일 저녁 아이오와주 수 센터에서 ...
    Date2021.07.11 Views251
    Read More
  3. 美 워싱턴 인근 성경모임…<몽키 킹>이 이끌던 무장단체였다

    연방검찰, 지난 1월 미 의회 의사당 난입 혐의로 무장단체 리더 베트남계 미국인 기소 미 수사당국의 공소당에 담긴 복면 사진 미 수도 워싱턴DC 근교의 버지니아주 알렉산드리아의 한 주택가에서 있었던 ‘성경 공부 모임'이 미국으로부터의 분리 ...
    Date2021.07.11 Views261
    Read More
  4. 美 보이스카우트, 성추행 피해 8만 4천명에 1조 배상

    미국 보이스카우트가 수십 년 간 아동 단원들에게 성적 학대를 저지른 문제로 약 1조 원에 가까운 배상금을 지불하게 됐다. 미국 보이스카우트는 8억5000만 달러의 현금과 자산을 지급하기로 피해자 단체와 합의했다. 배상이 이뤄질 경우 역대 미국 성범죄 배...
    Date2021.07.11 Views217
    Read More
  5. 美 코르다, KPMG 우승…고진영 제치고 세계 1위 등극

    올림픽 가는 한국 여성골프 4총사, KPMG 우승한 코르다 경계해야 도쿄올림픽 여자 골프 경기가 오는 8월 4~7일 일본 가스미가세키 컨트리클럽에서 열린다. 한국을 대표할 선수 4명이 오랜 기간 치열한 경쟁 끝에 확정됐다. 고진영(26)과 박인비(33), 김세영(2...
    Date2021.06.30 Views584
    Read More
  6. 마리화나 합법화 때문에…곳곳마다 냄새 진동

    뉴욕주 등 코로나로 재정 어렵게 되자 주정부마다 세금 경쟁 뉴욕시 곳곳마다 거리마다 마리화나 냄새가 진동하고 있다. 이는건 뉴욕주가 지난 3월부터 성인용 기호용 마리화나를 합법화했기 때문이다. 시내 번화가에서든 동네 주택가에서든 담배 사듯 살 수 ...
    Date2021.06.30 Views681
    Read More
  7. 뉴저지 중산층, 저소득층 학생들에 공립대 무상교육 제공 가능성

    연소득 6만5천달러 미만 학생 4년간 수업료 면제…주정부 예산안에 포함 뉴저지주 저소득·중산층 학생들을 위한 공립대 무상 교육이 실현될 것으로 보인다. 뉴저지주의회에 상정된 2021~2022회계연도 주정부 예산안에 따르면 공립대 학생 무상 ...
    Date2021.06.30 Views610
    Read More
  8. 코로나 19 사태 이후 가장 살기 좋은 주로 뉴저지가 뽑혔다

    금융정보 사이트 월렛 허브, 5개 항목 조사…뉴저지, 안전 평가 1위 등 종합 1위 뉴저지주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살기 좋은 주’ 평가에서 종합 1위를 차지했다. 금융정보 사이트 월렛 허브 바룦에 따르면 전국 50개주 가운데 가장 살기 좋...
    Date2021.06.30 Views576
    Read More
  9. 마이애미 아파트 붕괴 인근 교회들, 기도와 봉사 나서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아파트가 붕괴된 이후 인근 교회들이 한 명의 생존자가 더 나오기를 기도하며, 다양한 봉사활동에 나서고 있다고 크리스채너티투데이가 보도했다. 붕괴 사고로 현재 9명이 숨졌고 159명은 실종 상태다. 아파트 주변 교회들은 사고 직후 ...
    Date2021.06.29 Views613
    Read More
  10. 매일 17마일 걸어서 출퇴근…지각 한번 안 한 美청년, 뜻밖의 선물 받아

    “자동차 구입해서 타라… 네티즌들, 4만 7천달러 모금해 주고 최신 자전거 선물도 미국 오클라호마주에서 매일 6시간씩 걸어 출퇴근하던 남성이 주위 시민들의 도움으로 차를 살 수 있는 돈과 최신형 자전거를 기부받게 됐다. 미 폭스뉴스는 오클...
    Date2021.06.29 Views754
    Read More
  11. 美정보국, “UFO는 존재한다…국가 안보에 위협” 보고서 발표

    미국 정부가 미확인 비행물체(UFO)는 물리적으로 존재하는 현상이라며 ‘국가 안보의 위협’이 되고 있다는 정보 당국의 조사 보고서를 발표했다. 미 국가 기관이 UFO가 존재한다는 것을 공식 보고서를 통해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다만 보고...
    Date2021.06.29 Views616
    Read More
  12. 코로나 등 바이러스 치료제 개발 32억불 지원

    미국정부, 빠르면 연말까지 먹는 코로나 치료제 개발 전망 미연방정부가 코로나19 백신에 이어 '경구용 치료제'(먹는 치료제) 개발을 위한 지원 강화에 나섰다. 앤서니 파우치 연방국립앨러지·전염병연구소(NIAID) 소장은 백악관 브리핑에서 ...
    Date2021.06.22 Views498
    Read More
  13. 어떻게 하면 한국가서 격리면제 받나…美영사관 전화통 불났다

    뉴욕총영사관, 문의전화에 업무 마비…가족방문에 형제자매 불포함 등 불명확한 지침 혼란 정부가 해외에서 백신 접종을 완료한 사람도 한국인이든 외국인이든 7월 1일부터는 직계가족 방문 등 목적의 입국 시 격리 기간을 거치지 않아도 된다고 발표한...
    Date2021.06.22 Views531
    Read More
  14. “영주권자에게도 선거 참정권 부여하라”

    민권센터·뉴욕이민자연맹, 100만 목소리를 위한 집회 개최 뉴욕시 영주권자에게도 선거 참정권을 부여해야한다는 여론이 거세지고 있다. 민권센터와 뉴욕이민자연맹은 퀸즈 코로나 플라자에서 뉴욕시 영주권자 선거 참정권 확대를 위한 ‘100만의...
    Date2021.06.22 Views444
    Read More
  15. NJ 야외 승강장·버스 정류장 마스크 해제

    NJ트랜짓,“실내 탑승 시는 계속 착용해야” 앞으로 뉴저지주의 야외 대중교통 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하지않아도 된다. 뉴저지트랜짓은 야외에 있는 열차 승강장과 버스 정류장 등에서 승객 대상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해제한다고 발표했다. 하지...
    Date2021.06.22 Views503
    Read More
  16. 뉴저지 아시안 학생 학력, 타인종 압도

    뉴저지주 교육국 학력 임시 평가 보고서 결과 뉴저지 아시안 학생들의 학력 수준이 타인종 학생보다 월등히 뛰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뉴저지주 교육국 발표에 따르면 뉴저지 초·중·고교생 학력 임시 평가 보고서(Interim Assessment Data)에서 ...
    Date2021.06.22 Views436
    Read More
  17. 뉴저지 성인 70%, 백신 접종 끝냈다

    집단 면역 기준치 도달…미국서 3번째 주 뉴저지주의 성인 인구 70%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끝냈다. 미국 50개주에서 성인 인구의 70% 이상이 백신 접종을 완료한 주는 버몬트주와 매사추세츠주이며 뉴저지주는 세번째 주가 됐다. 주정부 통계에 ...
    Date2021.06.22 Views525
    Read More
  18. 최고금액 8200억원 당첨자 누굴까? 美 폐광촌 뒤흔든 복권 소동

    메릴랜드주에선 익명으로 당첨금 수령 가능…너도나도 도와달라고 북새통 미국 메릴랜드주의 한 폐광마을에서 8000억원이 넘는 거액의 복권 당첨자가 나왔다. 지역 주민들은 낙후된 도시를 살리기 위해 당첨자가 복권 당첨금 일부를 기부해 달라고 요청...
    Date2021.06.22 Views532
    Read More
  19. 보호 조치 6월 종료…美 세입자 퇴거·차압 대란, 14% 1천만명 퇴거 우려

    렌트비 미납에 따른 퇴거 유예와 모기지 미상환으로 주택 차압을 금지하는 조치들의 해제일이 가까워지면서 렌트비 내지 못한 세입자와 모기지를 상환하지 못한 주택 소유주들이 보금자리를 잃고 길거리에 나 앉을 수도 있는 위험 상황으로 내몰리고 있다. 당...
    Date2021.06.22 Views549
    Read More
  20. 5년간 환자 마취 후 성폭행한 미국의사 체포…73세 할머니까지

    미국의 한 치과의사가 수년간 자신의 환자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됐다. 뉴욕포스트지 등에 따르면 LA 지역 치과의사 에마드 모아와드(남·50)는 2013년부터 2018년까지 무려 5년간 9명의 여성 환자들을 성폭행한 혐의로 체포됐다. 피해자들의 연령대...
    Date2021.06.22 Views42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7 Next
/ 167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