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기자에서 660억원 자산가로…창업 관련사업으로 급성장
 

뉴원원.png

 

10일 중국의 선전증권거래소에서 뉴원원(51) 촹예헤이마 회장이 상장을 기념하는 종을 울렸다. 2008년 ‘창업자’란 잡지사 창간을 시작으로 창업 지원 비즈니스에 뛰어든 기자 출신의 뉴 회장이 이날 상장 행사의 주인공이었다. 
촹예헤이마 주가는 상장 첫날 공모가 보다 44% 오라, 뉴 회장이 보유한 지분 40.37%는 9년 전 창업 때 투입한 자금의 600배가 넘는 660억원 이상의 가치를 지니고 있다. 
회사 역시 창업가를 돕는 비즈니스로 약 1732억원의 기업가치로 커졌다. “촹예헤이마는 중국 증시에 상장한 1호 창업지원회사다”(중국 증권보). 올 상반기 하루 평균 1만6000개 기업이 창업하는 열풍에 올라탄 비즈니스로 자리를 잡은 기업이다. 19세기 미국 서부로 금을 찾는 행렬이 줄을 잇던 골드 러시 때 정작 돈을 돈 청바지 리바이스를 떠올리게 한다.
중국 인민대에서 경제학을 전공한 뉴 회장의 첫 직장은 중국 경제일보였다. 두차례 연속 중국기사상을 수여하는 등 기자로서 뛰어난 실력을 보인 그는 1999년 경제일보 산하 잡지인 ‘중국기업가’로 옮기고, 2000년 중국기업가 총편집이 되면서 중국 기업인들과의 인맥을 키웠다. 2015년 장강상학원에서 eMBA 과정을 거친 것도 기업 인맥을 구축하는데 도움을 줬다.  2008년 창업가란 잡지를 만들면서 홀로서기에 나섰다.이후 오프라인 잡지는 폐간했지만 잡지의 일부 사업이던 창업가 교육을 키워 창업액셀러레이터로 변신하게 된다. 2014년 ‘헤이마 학원’으로 성장한 교육사업을 통해 매출의 절반을 올리고 있다. 교육 사업은 지난해 매출의 55.15%를 차지하는 주력사업으로 발전했다. 
촹예헤이마를 통해 교육을 받은 창업가만 1만명이 넘는다. 2011년부터 헤이마 대회를 열어 창업가를 위한 자금 조달 플랫폼으로 만들었다. 2013년까지 3년간 스타트업이 헤이마 대회를 통해 유치한 투자와 융자액이 약 1조 8480억원에 달했다. 2014년엔 헤이마기금을 만들어 스타트업 투자에도 나서기 시작했다. 
2013년 창업가 협회를 만들어 창업가 교류 플랫폼까지 갖추게됐다. 지역 분회까지 만들어 1만개 이상의 창업가들을 회원으로 확보했다. 지난해 스타트업을 위한 홍보 대행 사업으로 매출의 38.46%인 115억원을 벌어들이는 등 촹예헤이마는 창업 종합서비스 플랫폼으로 자리를 잡아갔다. 
2012년 베이징의 실리콘밸리로 유명한 중관춘에서 처음 지정한 혁신형 창업 액셀러레이터 중 하나로 꼽혔고, 2015년에는 중국 과학기술부터로터 첫번째 대중창업 공간으로 인정받았다. 
2015년 촹예헤이마에 투자한 다천(達晨)창투의 푸중홍(傅忠) 파트너는 “촹예헤이마는 주요 수입원은 교육과 홍보지만 미래 성장동력은 더욱 풍부해질 것”이라며 “스타트업이 필요로하는 서비스는 모두 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다천창투는 올들어서만 투자기업 14개를 중국 안팎의 증시에 상장시켰다. 
뉴 회장은 상장 기념행사에서 “창업의 길은 힘들고 고독하고, 그건 기업인 스스로만 알 뿐이다. 촹예헤이마의 슬로건은 ‘창업자들이 다시는 고독에 빠지지 않게 하자, 차세대 스타 창업가를 배양하고 그들이 성공할 수 있는 확률을 높이자’는 것이다”고 말했다. 뉴 회장의 성공 비결은 중국의 거대한 창업 물결에 올라탄 것이다. 그는 6년전 내부회의에서 한 얘기를 회고하면서 감회를 밝혔다. 
“중국의 미래를 창업가가 만들고 혁신하는 것이라면, 그래서 창업가에 미래가 있다면, 창업가를 돕는 기구도 분명 가치가 있다. 창업자를 도울 수 있다는 건 매우 영광스러운 일이다. 촹예헤이마의 성장은 시대의 은혜를 입었다. 우리가 상장 종을 울린 건 중국 창업 서비스산업의 초보적인 성장이 이뤄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더 많은 창업서비스업체가 자본시장의 무대에 오르길 바란다.” 
촹예헤이마의 경쟁력은 미래 성장가능성이 있는 창업가를 찾아내 배양하는 데 있음을 보여준다. 촹예헤이마는 이번 기업공개(IPO)를 통해 조달한 300억원을 중국 전역의 도시로 창업 지원서비스를 확장하는 데 투입할 계획이다. 중국은 이미 창업 러시 시대에 진입했다. 
올 상반기 하루 평균 1만 6000개의 기업이 새로 생겨났다. 중국 정부가 창업 열풍을 북돋기 위해 2014년 3월 창업 절차를 간소화하는 개혁을 한 덕이 컸다. 공상총국에 따르면 2014년 3월 이전 하루 평균 6900개이던 신규 기업수가 2014년 1만개, 2015년 1만2000개, 2016년 1만 5000개로 급증하고 있다.
 

?

  1. 구글이 300억불에 인수하려던 스냅챗, 새 먹거리 모색 기업가치 180억불… 회사 생존 위해 '드론 촬영' 선택

        구글이 300억달러를 들여 인수하려고 시도 중인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기업이 밝혀졌다. 바로 ‘일정 시간이 지나면 사라지는 메시지’로 유명한 미국의 사진공유 소셜네트워크 스냅챗(Snapchat)이다. 구글은 지난해 5월 스냅챗 모기업인 ‘스냅’(Snap)에 ...
    Read More
  2. '편의점 왕국'에 등극한 한국…주인들은 한숨만

        최근 한국의 편의점 수가 급속히 늘어나며 인구당 편의점 점포 수가 ‘편의점 왕국’이라 불리는 일본을 추월한 것으로 조사됐다. 업계에 따르면 편의점 점포 수는 최근 3만7600여개에 이른다. 국내 인구 5125만명 기준으로 봤을 때 1365명당 편의점 1개가 ...
    Read More
  3. 美실리콘밸리 기업학교 Y Combinator

    세계적인 스타트업 Airbnb, Dropbox, Stripe는 알고 보면 ‘같은 학교’ 출신 동문이다. 스타트업의 성지, 미국 실리콘밸리에는 기업학교들이 있다. 될성부른 스타트업에 자금과 교육을 지원하고, 시장에 안착시키는 것이 이 학교의 역할이다. 그중에서도 에어비...
    Read More
  4. "샐러리맨은 더이상 싫어서…"

    가정간편식 사업 도전으로 성공 프랜차이즈 '국선생' 최성식 대표   가정간편식과 반찬 프랜차이즈 ‘국선생’의 최성식 대표(사진.51세). 그는 ‘90세까지 당당하게 세금 내면서 살고 싶어서 창업했다’며 50대, 60대들도 창업 성공에 도전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Read More
  5. 뉴원원 회장, 중국에서 창업돕는 비즈니스로 상장

    기자에서 660억원 자산가로…창업 관련사업으로 급성장     10일 중국의 선전증권거래소에서 뉴원원(51) 촹예헤이마 회장이 상장을 기념하는 종을 울렸다. 2008년 ‘창업자’란 잡지사 창간을 시작으로 창업 지원 비즈니스에 뛰어든 기자 출신의 뉴 회장이 이날 ...
    Read More
  6. '가우디' 배삼준대표가 정부와 10년째 싸우는 이유는?

    모피사업가부터 노무현 지지, 독도지킴이 운동까지…사회적 발언으로 유명     사회적 발언과 행동을 주저하지 않는 (주)가우디수산 배삼준(65) 대표는 말단 세무공무원을 그만두고 단돈 5만원으로 수백억원대 모피사업가가 됐다. 인터넷언론사 사장을 지내다가...
    Read More
  7. 맥도날드, 중국 중소도시로…5년내 중국매장 4500개 확대

      세계적인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가 향후 5년간 중국 내 점포를 2배로 확대한다. 파이낸셜 타임스에 따르면 맥도날드는 오는 2022년까지 중국 내 점포를 현재의 2천500개에서 4천500개로 늘리는 이른바 '비전2022 계획'을 발표했다. 맥도날드는 사업의 역...
    Read More
  8. 돼지장기의 인간 이식시대 개막 美 연구팀, 돼지 유전자 편집 성공

      미국 연구팀이 유전자편집기술을 이용해 인간에게 장기를 공급했을 경우 바이러스 감염 위험이 없는 돼지들을 만들어내는데 성공했다.  이번 연구 성과에 대해 장기이식 행태를 바꿔놓을 ‘게임 체인저’란 평가가 나오고 있다. “2년 내 돼지 장기의 인간 이...
    Read More
  9. 무한변신 김, 수출&생산 1위

    한국 김, 5천여 월마트에서 판매 발상의 전환…스낵,간식으로 변신     5000여개에 달하는 미국 내 모든 월마트에 오는 9월부터 한국산 김으로 만든 스낵이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이 스낵들은 충남 보령과 전남 장흥 앞바다에서 양식한 김을 보령과 미국의 공...
    Read More
  10. 잇단 '거품' 경고에도…미국주식 계속 오르는 5가지 이유

      뉴욕 증시가 연일 사상최고치를 경신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대표지수인 S&P500은 5일 사상 최고치에 1포인트 차이로 다가섰다. 나스닥종합지수는 지난 2003년 3월 대비 3배 이상 뛰었다. 월스트릿저널은 미국 주식 시장이 계속 오르는 여러 이유...
    Read More
  11. "10대의 꿈이 공무원인 나라는 미래가 어둡다"

    노량진 학원가까지 둘러본 짐 로저스 회장의 쓴소리     ‘투자의 귀재’로 불리는 짐 로저스 로저스홀딩스 회장(75.사진)은 “한국의 미래가 낙관적이지 않아 개별 기업 직접투자는 하지 않고 있다”며 “다만 대선 이후 주가가 오를 것 같아 한국 상장지수펀드(ET...
    Read More
  12. 환갑맞은 한국의 CEO들, 또 다른 도전에 나서다

    김덕용 KMW 회장, 기지국장비와 양대 축인 LED조명 분사 엄평용 유진테크 대표, 美업체 633억원에 인수…해외 진출 이바울 비엔디생활건강 회장, 친환경세재→화장품 '도전장'     1957년 출생으로 올해 환갑을 맞았지만 여전히 왕성한 경영 활동을 펼치는 3명의...
    Read More
  13. "한국 벤처, 전세계 과학자 1만명과 협업해야…"

    세계 최대 공유형 R&D社 '지노바' 김용성 아시아 대표     지노바는 전 세계 무려 1만명 이상의 과학자가 참여하는 공유형 연구개발(R&D) 업체다. 본사는 미국 시애틀에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대표를 역임한 김용성 지노바아시아 대표(55)는 현재 중국...
    Read More
  14. '알리바바' 마윈이 아프리카 간 이유?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기업 알리바바를 일군 마윈 회장(52)이 최근 38명의 중국 억만장자들과 함께 케냐와 르완다 등 아프리카를 방문했다. 돈을 벌려고 간 것이 아니라 그가 평소 꿈꾸어왔던 ‘큰 그림’을 발표하기 위해서다.  마 회장은 이번 아프리카 방문...
    Read More
  15. 식당 등 美외식업계에 위기감?

    외식업계, 점심 외식 매출 32억불 줄어 자동화 기기 설치, 배달 경쟁 더 치열     최근 미국 외식업계가 침체기에 빠졌다. 레스토랑에서 호화로운 점심식사를 하면서 사업 관련 논의를 하는 ‘파워 런치’ 시대가 저물고, 사무실에서 간단하게 한 끼를 때우는 경...
    Read More
  16. 인천공항 입국장 면세점 추진에…대한항공.아시아나 '비상'

    공항측 "중소기업에 사업권"…항공사들"귀국승객 면세품 판매수익 타격"      인천국제공항공사가 4년 만에 다시 입국장 면세점 설치를 추진하면서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등 항공사에 비상이 걸렸다. 귀국편 항공기에서 면세품을 판매하는 항공사는 입국장 면세...
    Read More
  17. 문재인 대통령 청와대 전세살이…가구 등 사비 구입

    생활용품은 '1000원숍'… 침대 구입 때 카드 한도 초과도     역대 대통령들은 개인적 식비 등 청와대 생활비를 관례적으로 ‘나랏돈’으로 충당했지만, 문재인 대통령은 사비로 충당하고 있다. 청와대 예산으로 대통령 부부의 생활용품이나 밥값을 대 온 관행은 ...
    Read More
  18. 지역항공사 1위 제주항공…인재양성.창의력 경영 성공

    설립 12년만에 직원수 2150명으로 55배…내년 매출 1조 기대     한국의 지역 항공사인 제주항공의 ‘고공비행’이 계속되고 있다. 제주항공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62억원을 기록했고, 매출액은 40.7% 늘어난 2280억원을 기록했다.  올해로 출범 13년째를 맞...
    Read More
  19. 매출 1조 '깨끗한나라' 최대주주는 25살 막내아들

    최병민 회장 세 자녀, 20.30대에 683억원 규모 주식 취득      종합제지회사 깨끗한나라가 2020년 매출 1조원 달성을 목표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병민(사진.65) 깨끗한나라 회장은 올 초 임직원들에게 투자 확대, 연구개발(R&D) 강화, 외국 신시...
    Read More
  20. 간편식 배달회사 'Blue Apron', 월 800만 박스 배달

    뉴욕시에서 첫 서비스 시작…2억불 투자유치…최대 회사로 성장     글로벌 시장조사 전문기관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세계 가정간편식 시장 규모는 930억달러에 달한다. 이 중 미국이 26%로, 가장 큰 시장이다.‘Blue Apron’은 미국 관련회사 중 가장 주목받는 기...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