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美 90년대 중반~200대 초반 출생  1700만명 본격적인 노동시장 진입 

재정적 보상 열망, 우울·불안감…음주·섹스·운전면허 발급은 뒤로 미뤄

 

술 대신.jpg

 

"이들은 경기 침체와 금융위기, 전쟁, 테러 위협, 학교 내 총기 난사, 기술·사회관계망서비스(SNS)의 발전 속에서 살아왔다." 1990년대 중반에서 2000년대 초반에 출생한 'Z세대'가 본격적인 사회진출을 시작하면서 이들의 특성을 파악하는 것이 사회적 과제로 떠오르고 있다고 미 월스트릿저널이 전했다. 

 

미국의 주요 기업과 고용주들은 이전의 '밀레니얼 세대'(Y세대·1980~1995년생)와는 다른 Z세대를 처음으로 맞고 있다. Z세대 중 성인이 된 1700만명이 미국 노동시장에 진입하기 시작한 것이다. 전체 Z세대는 약 6700만명으로 추산된다.  

 

미국 노동시장에서 Z세대는 퇴직·실업 중인 베이비붐세대(1946~1965년생)의 자리를 메워야 한다. 태어나자 마자 금융위기를 겪어야 했던 Z세대는 지난 세대보다 부자가 되는 것을 갈망한다. UCLA 조사에 따르면 Z세대 대학신입생 들은 전체의 82%가 '부유해지는 것을 우선순위로 두고 있다'고 답했다. 이는 1966년 조사가 시작된 이후로 가장 높은 수치다. 가장 낮은 수치는 1970년 36%였다.  

 

재정적 보상에 대한 열망은 업무 태도에서도 드러났다. 미시간대 연례조사에 따르면 Z세대들은 삶의 중심을 일에 두는 경향이 두드러졌다. 초과근무도 Y세대보다 더 잘 받아들였다. 

 

자영업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적었다. 미시간대가 지난 2016년 대입을 준비하는 12학년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30%만 자영업을 원한다고 답했다. 이전 세대들과 비교해 가장 낮은 수준이다. 실패를 두려워하는 분위기가 강해진 것으로 해석된다. 

 

또 Z세대는 이전 밀레니얼 세대가 학자금 부채에 시달리는 것을 보고 그 뒤를 따르지 않으려고 노력하는 모습도 보였다. UCLA 조사에 따르면 대학 학자금 대출 이용 신입생 비율은 지난 2009년 53%로 정점을 찍은 뒤 매년 줄어 2016년에는 47%를 기록했다. 

 

Z세대들은 성인이 되기 위한 '통과의례'로 여겨졌던 음주, 성행위, 운전면허증 발급 등을 이전 세대보다 덜 중요시했다. 대신 높은 수준의 불안과 우울감을 드러냈다. UCLA의 2016년 조사에서 대학 신입생 8명 중 1명은 자주 우울해진다고 답했다. 이는 조사가 진행된 30년 간 가장 높은 수치다. 이 외에 미국 역사상 가장 다양한 인종 구성을 이룬다는 것도 Z세대의 주요 특징이었다.  

?

  1. 아내가 말다툼하던 남편 총격 살해

    양육권 문제로 언쟁 도중 자녀 앞에서 총쏴 미국 루이지애나주의 월마트 주차장에서 남편과 양육권 문제로 언쟁을 하던 31세 여성이 총격을 가해 남편을 살해했다. 세 자녀가 지켜보는 앞에서 이런 끔찍한 짓을 벌여 충격을 더하고 있다. 현지 경찰은 아내 카...
    Date2018.09.16 Views7
    Read More
  2. 취업 2순위, 3순위 다시 오픈

    비성직자투자이민은 영주권 일시 중단 취업이민 2~3순위 영주권 문호가 다시 오픈됐다. 연방국무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달 크게 후퇴했던 취업 2순위와 취업 3순위 숙련직과 비숙련직 영주권 판정 우선일자(Final action date)가 원상 복귀하면서 전면 오픈됐다...
    Date2018.09.15 Views4
    Read More
  3. 정치 후원금 요청 사기 많아

    출마후보 캠페인 관계자 사칭해 요구 오는 11월 선거를 앞두고 선거 캠페인 관계자로 가장해 돈을 갈취하는 사기가 미전역에서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은 최근 크레딧 카드로 후원금을 요청하는 경우가 사기전화가 늘고 있다고 주의를 요청했다. ...
    Date2018.09.15 Views3
    Read More
  4. LA 총격 용의자 포함해 6명 사망

    아내 쏜 후 돌아다니며 총격도주 중 자살 캘리포니아주 베이커스필드에서 한 총격범이 아내를 포함해 주민 5명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용의자는 한 트럭 회사에서 아내와 함께 있던 남성을 먼저 쏜 후 아내를 쏴 숨지게 한 뒤 현장에...
    Date2018.09.15 Views4
    Read More
  5. 트럼프 행정부, 메탄가스 규제 완화

    메탄가스 온난화 촉발하는 효과는 가장 커 트럼프 행정부가 지구온난화의 주범으로 꼽히는 메탄가스 배출 규제를 대폭 완화하기로 해 환경단체의 반발을 사고 있다. 뉴욕타임즈에 따르면 환경보호청(EPA)은 에너지기업들이 원유나 천연가스를 채굴하는 유정이...
    Date2018.09.15 Views2
    Read More
  6. "술 대신 일, 섹스보다 돈을 좋아하는 美'Z세대', 사회진출

    美 90년대 중반~200대 초반 출생 1700만명 본격적인 노동시장 진입 재정적 보상 열망, 우울·불안감…음주·섹스·운전면허 발급은 뒤로 미뤄 "이들은 경기 침체와 금융위기, 전쟁, 테러 위협, 학교 내 총기 난사, 기술·사회관...
    Date2018.09.11 Views7
    Read More
  7. 트럼프…포드 중국아닌 미국서 생산할것

    포드 자동차 공식 성명 통해 트럼프 대통령 공식 부인 트럼프 대통령이 미중 무역전쟁 관세로 인해 포드 자동차가 중국에서 생산하던 소형차를 미국에서 만들게 될 것으로 자랑했지만, 포드 자동차는 이를 공식 부인했다. 포드자동차는 중국에서 생산되는 소형...
    Date2018.09.11 Views7
    Read More
  8. 트럼프 "애플 제품도 미국서 만들라" 트윗

    애플 무역대표부에 서신 소비자가 피해볼것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산 제품에 대한 높은 관세 부과 정책에 우려를 표한 애플에 "중국 대신 미국에서 제품을 생산하라"고 트위터에 글을 남겼다.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중국에 부과하는 막대한 관세로 ...
    Date2018.09.11 Views4
    Read More
  9. 트럼프 대통령 NFL시청률 10년래 최저

    NFL 무릎꿇기 시위 다시 재게 NFL 선수들이 인종 차별에 항의하는 '무릎꿇기' 시위를 재개했다. 앞서 무릎꿇기 시위에 참가한 선수들을 "개자식들"이라고 비난했던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즉각 NFL 시청률이 10년중 최저수준이라며 이들을 비꼬았다. NF...
    Date2018.09.11 Views7
    Read More
  10. 트럼프 취임후 추방 이민자 40만명

    계속 급증 추세…전과 없는 단순 불체자 46% 트럼프 행정부가 강제 추방한 이민자가 4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1월 트럼프 대통령이 취임한 이후 강도 높은 이민단속이 지속되면서 매 분기마다 평균 4만명 이상의 이민자들이 추방되고 ...
    Date2018.09.11 Views9
    Read More
  11. 영주권신청(I-485) 인도계가 대다수

    영주권 적체건수는 3만건 이하로 감소돼 취업이민 영주권 적체현상이 대폭 해소되면서 영주권신청서(I-485) 적체건수가 3만 건 이하로 나타났다. 또, 계류 중인 영주권 신청의 대부분은 2순위 취업이민을 신청한 인도계 이민자들로 나타났다. 연방이민국의 I-4...
    Date2018.09.11 Views5
    Read More
  12. 신시네티 은행 건물서 총격사건

    시민 3명 사망… 총격범 현장에서 사망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의 한 은행 건물에서 무장한 총격범이 총기를 발사해 시민 3명이 숨지는 일이 벌어졌다. 총격범도 현장에서 사망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총격은 신시내티 시내의 30층 짜리 피프스 서드 은행 건...
    Date2018.09.11 Views0
    Read More
  13. 美태권도 명문 집안 성추문 불명예

    형 코치에 이어 동생도 성폭행 혐의로 제명 미국 태권도 명문 집안의 명성이 성 추문으로 얼룩졌다. 미국 태권도 대표팀 코치로 올림픽에 네 차례나 참가했던 장남 진 로페스에 이어 올림픽에서 두 차례 금메달을 딴 차남 스티븐 로페스도 성범죄로 태권도계에...
    Date2018.09.11 Views1
    Read More
  14. 美여성경관, 남의 집을 자기집으로 착각해 주인을 총격살해

    텍사스주 달라스의 한 여성 경찰관이 엉뚱한 아파트를 자기 집으로 착각하고 들어간 뒤 집주인을 침입자로 오인해 사살하는 어처구니 없는 사건이 벌어졌다. 현지 경찰에 따르면 달라스 에서 근무를 마치고 제복 차림으로 퇴근한 이 여성 경관은 26세 남성 보...
    Date2018.09.11 Views1
    Read More
  15. 임신한 여자 친구 살해범, 첫 재판 앞두고 감옥에서 자살

    임신한 여자 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미국 메릴랜드 남자가 그의 감옥에서 죽은 채 발견됐다. 재판을 불과 몇 시간 앞두고 벌어진 일이다. 타일러 테셔(33)는 지난해 교사인 여자친구 로라 웰런를 총으로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당시 웰런이 출근하지 ...
    Date2018.09.11 Views1
    Read More
  16. 9월11일부터 이민서류 완벽하지 않으면 '거부'

    '서류 보충할 기회' 안줘서류 접수할 때 더욱 신중해야 영주권 신청서 등 이민서류를 제출하는 이민자들과 담당변호사들은 오는 9월 11일부터 서류준비에 더욱 완벽을 기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이제까지는 서류가 모두 구비가 되지 않았어도 우선 접...
    Date2018.09.09 Views9
    Read More
  17. 美히스패닉계 다시 뭉친다

    "투표로 美이민정책 바꿔야" 대대적 '유권자 등록캠페인' 트럼프 행정부의 이민정책 변화를 이끌기 위해 히스패닉 운동 단체들이 한데 뭉쳤다. 이들이 선택한 변화 동력은 '투표'다. NBC방송은 비영리 단체 '보토 라티노'(Voto Latino...
    Date2018.09.09 Views3
    Read More
  18. 뉴욕시 운전자 45% 운전중 휴대전화 사용

    교통사고의 31%, 휴대전화 사용 등 운전 부주의 뉴욕시 운전자 2명 중 1명은 운전 중 휴대전화를 사용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뉴욕 포스트는 뉴욕시내 운전자들이 운전 시간 중 45%는 휴대 전화를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운전자의 절반은 운전 중...
    Date2018.09.09 Views8
    Read More
  19. 책 한권에 발칵 뒤집힌 백악관과 트럼프

    밥 우드워드 신간 공개돼월 선거 파장 우려 '워터게이트' 특종기자인 밥 우드워드(사진)가 트럼프 대통령 집권 이후 백악관 내부의 혼란상을 폭로한 책 내용이 공개되자 백악관이 그야말로 발칵 뒤집혔다. 워싱턴포스트와 CNN 등 미 언론은 워싱턴포스...
    Date2018.09.09 Views1
    Read More
  20. 트위터 "트럼프도 사용규칙 어기면 퇴출"

    정치적 개입 아냐, 트럼프 잇단 막말에 대한 경고 트위터가 적극적으로 정치 활동을 하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을 향해 경고장을 날렸다. 인종차별 등 트럼프 대통령의 각종 막말이 트위터가 규정한 이용약관을 위배할 경우 퇴출 조치를 취할 수 있다는 것이다. ...
    Date2018.09.09 Views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72 Next
/ 72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