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png

 

익명의 구글 직원이 쓴 글이 실리콘밸리에서 파문을 일으키고 있다. 구글이 ‘다양성 추구’라는 명분 아래 엄연히 존재하는 남녀 간 차이를 인정하지 않는다고 주장한 이 글은 여성이 유전적으로 기술직종에 적합하지 않다는 성차별적 내용을 담고 있다. 회사 측은 일개 직원의 그릇된 인식일 뿐이라며 수습에 나섰지만 우버 등 정보기술 기업들에서 잇달아 성 추문이 불거지는 가운데 나온 이번 사건에 실리콘밸리 여성 근로자들의 분노는 최고조에 이르고 있다. 
논란의 발단은 구글의 한 중견 엔지니어가 구글포럼에 게재한 ‘구글의 이상적인 생태계’라는 제목의 글이다. 온라인 매체를 통해 외부로 알려진 10쪽 분량의 이 문서는 기술직종에서 남녀 간 임금격차는 여성에 대한 편견이 아니라 부분적으로 생물학적 차이에 따른 것이며 여성이 회사의 기술 및 리더십 직책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것이 “유전적 차이” 때문이라는 주장을 담고 있다. 
여성은 창의적 아이디어보다 단순히 미적인 것에 관심이 많고 인내가 부족해 기술직에 적합하지 않으며 신경질적이고 스트레스에 취약하다는 등의 여성혐오적 표현도 들어 있다. 문서 작성자는 “구글의 다양성을 위한 노력이 반대 의견을 침묵시켜 정치적으로 ‘올바른’ 단일문화를 만들어냈다”며 구글은 보수주의자를 따돌리는 기업문화를 없애야 한다고 주장하기도 했다.
다니엘 브라운 구글 부사장은 이에 대해 “성 차이에 대한 교정되지 않은 인식을 담고 있다. 우리 회사가 인정하고 사내에서 북돋우려는 관점과는 거리가 멀다”고 일축했다. 구글 내부에서도 “다양성을 부정하는 경직된 엔지니어의 주장은 생각할 가치조차 없다”는 비판적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8 중국내 북한식당 종업원들 추방 줄이어 file 벼룩시장01 2017.08.29 1
57 중국에 '신부'로 팔려가는 동남아 소녀들 file 벼룩시장01 2017.08.29 2
56 독일 '악마의 간호사' 환자 86명 살해 file 벼룩시장01 2017.08.29 0
55 멕시코서 트레일러에 갇힌 불법 이민자 178명 구조돼 file 벼룩시장01 2017.08.22 2
54 테러 차량 몸으로 막아 아이들 살린 살신성인 아빠의 감동 file 벼룩시장01 2017.08.22 2
53 중국 모바일 앱 전성시대 네티즌 수 7억5,000만명 file 벼룩시장01 2017.08.22 1
52 美언론들 "선제타격? 어떤 방법도 서울에 많은 희생자 초래" 북한 미사일 함대 공격…북한 미사일 격추 등 시나리오 공개 findallny@gmail.com 2017.08.15 30
51 "남한과 북한이 전쟁하면 승리자는 누가 될까?" 비즈니스 인사이더, "북한, 초반 우위 점하지만 결국 패배" findallny@gmail.com 2017.08.15 1
50 "북한 ICBM 화성-14형, 대기권 재진입 실패" 공동 결론 file findallny@gmail.com 2017.08.15 0
49 104세 어머니에 우유 먹이는 아들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0
48 매일 바나나 20개 먹으며 칼로리 80% 섭취한 영국청년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1
47 중국, "북한이 괌 포위사격 후 미국이 보복하면 중립" file 벼룩시장01 2017.08.12 0
46 캐나다 1인 가구 28.2%…역대 처음으로 가구 유형 1위 벼룩시장01 2017.08.08 7
45 영국 모델, 납치돼 성노예로 팔릴 뻔...6일만에 풀려나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8
44 유럽 관광객들, 폭염, 테러, 공항심사 강화로 지옥관광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7
43 틸러슨 美 국무장관, 일정기간 '미사일 발사중단' 제시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42 美법무부, 피난처 도시 예산 지원 중단 시카고, 美 연방정부 상대로 제소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3
41 '트럼프 카지노' 상표 등록 신청, 마카오 영업권 노려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 구글, "여성은 기술직.리더에 부적합"... 익명 직원이 쓴 글 파문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39 푸틴 러시아 대통령, 내년 선거 출마 요청에 "생각해보겠다" file 벼룩시장01 2017.08.08 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