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화.jpg

 

사람은 40대가 되면 노화가 더 빨리 진행된다. 이 시기부터는 적절한 영양소 공급과 운동을 하지 않으면 1년이 지날 때마다 6개월이 더 늙는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하지만 우리는 모두 젊어보이고 싶어 하지 않는가. 그렇다면 어떻게 노화 과정을 늦춰 조금이나마 더 젊어 보일 수 있을까. '올드스쿨뉴바디닷컴'에서 소개한 젊어지는 방법들을 살펴보자.
나이 탓 하지 않기
인간은 90대에도 단순한 근력 운동만 해도 근육이 일종의 수축 상태를 지속하는 일 즉, 근 긴장을 할 수 있다.
전문가들은 "25세부터 95세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사람에게서 근력 운동 등을 통해 체력을 변모시킨 사례를 볼 수 있다"고 말한다.
나이 탓을 하며 불평을 일삼는 사람들이 40세 이후에 급격하게 쇠락하면서 통증과 고통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다고 한다. 도전하는 것을 두려워 하지 않는 긍정적인 사람들과 함께 어울려보자. 도전하는 사람은 건강과 젊음을 유지할 수 있다.
적당한 운동
운동을 전혀 하지 않으면, 매년 근육 조직을 잃게 된다. 점점 살이 찌고 군살이 축 늘어진 몸매가 되는 것이다. 이를 방지하기 위해 덤벨이나 바벨 등을 이용한 저항력 훈련을 하는 게 좋다.
유산소 운동 또한 꾸준히 할 필요가 있다. 하지만 트레드밀 위에서 1시간 가까이 뛰는 등 운동에 많은 시간을 보내는 것 역시 좋지 않다. 헬스장이나 체육관에서 1시간 이상 오래 운동하는 것은 오히려 역효과를 낼 수 있다.
짧은 시간 내에 유산소와 근력 운동을 골고루 하는 게 좋다. 가능한 짧은 시간 내에 자신의 몸 상태에 맞게 적당하게 운동을 해야 한다.
저지방 다이어트는 그만
지방 섭취를 되도록 줄이는 다이어트 법이 수년간 유행을 이뤄왔다. 하지만 그 결과를 보면 사람들은 더 뚱뚱해지고 병에 더 많이 걸렸으며 설탕과 탄수화물에 더 중독됐다.
지방은 두려워해야 할 존재가 아니라 껴안아야 할 것이다. 지방은 신체가 '파워 호르몬'을 재생하는 데 도움을 준다.
예를 들어 '체력 호르몬'으로 불리는 테스토스테론은 콜레스테롤과 식이 지방을 섭취함으로써 생기는 직접적인 결과물이다. 콜레스테롤은 '더러운 것'이 아니다.
우리 신체는 필수 호르몬을 생산하기 위해 식이 지방과 콜레스테롤을 필요로 한다. 저지방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은 약해질 뿐만 아니라 자주 병에 걸리게 된다.
물 많이 마시기
물은 몸속의 나쁜 지방을 태우며 공복감을 억제하고 피부를 재생시킨다. 하루에 신선한 물 12온스만 마셔도 몇 주 안에 얼굴을 몇 년은 더 젊어보이게 할 것이다.
여기에 살을 뺄 수 있고, 에너지를 더 얻을 수 있으며, 만성적으로 혹사당하는 콩팥과 간을 보호할 수 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9 신체에 컴플랙스가 있어도 상관 없다! 체형별 스타일링으로 해결 file 벼룩시장01 2018.02.23 16
98 영원한 젊음은 없지만, 나이는 감출 수는 있다 file 벼룩시장01 2018.02.20 1
97 이탈리아에서 미국까지! 명품 쇼핑 저렴하게 즐기자 file 벼룩시장01 2018.02.13 109
96 '나잇살' 늘고 있다면, '다이어트 전략' 바꿔야 한다 file 벼룩시장01 2018.02.06 3
95 다이어트 실패, 잘못된 식습관이 원인일지도… file 벼룩시장01 2018.02.02 2
94 늘어나는 뱃살, 일상 속 작은 습관으로 해결하자 file 벼룩시장01 2018.01.26 2
» 노화 빨라지는 '40대', 나이 탓 그만하고 젊음 유지하자 file 벼룩시장01 2018.01.23 1
92 예쁜 다리라인 원한다면, 다리 꼬는 습관 버려야 한다 file 벼룩시장01 2018.01.17 1
91 건조한 피부, 촉촉하게 되살리자 file 벼룩시장01 2018.01.12 0
90 '얼굴을 더 작아 보이게' 풍성한 헤어 볼륨 만들기 file 벼룩시장01 2018.01.09 0
89 평범한 윈터 아우터가 지겨워졌다면… file 벼룩시장01 2018.01.05 0
88 보온과 스타일을 동시에, 자연스러운 머플러 스타일링 file 벼룩시장01 2018.01.05 2
87 건조한 겨울철, 피부관리 어떻게? file 벼룩시장01 2017.12.26 0
86 겨울 필수 아이템 '부츠'로 보온성·스타일을 동시에 벼룩시장01 2017.12.26 0
85 쇼트 헤어 스타일도 충분히 여성스러워 file 벼룩시장01 2017.12.22 0
84 과식·폭식 마음의 문제에서 비롯된다 file 벼룩시장01 2017.12.22 0
83 소재와 패턴만으로 올 겨울 핫하게 file 벼룩시장01 2017.12.19 0
82 성형을 결심했을 때, 알아봐야 할 것들 file 벼룩시장01 2017.12.19 0
81 올겨울 패션 한 끗은 발끝에서 나온다 file 벼룩시장01 2017.12.15 0
80 물만 마셔도 살이 찐다? 잘못된 다이어트 속설 바로잡기 file 벼룩시장01 2017.12.15 0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