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소비심리 최상…한인사회는?

by 벼룩시장 posted Nov 2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신규 고용 25만명, 최고 호황…실업률 최저

내년부터는 경기 냉각…한인사회 대처 절실

 

Screen Shot 2018-11-24 at 2.39.03 PM.png

플러싱 한인타운 유니온 상가

 

결론부터 말하면 미국경기는 연말까지 좋았다가 내년부터는 서서히 냉각될 것으로 예상되고, 한인사회는 현재 경기가 계속 안좋았으며, 연말까지는 물론 내년부터 더 어려워질지 모른다는 것이 뉴욕, LA, 워싱턴DC, 휴스턴 등 대도시 한인사회의 현재 분위기다.  

 

미국은 경기호조로 임금 상승세에 불이 붙은 가운데 ‘블랙프라이데이’, 즉 추수감사절 다음날인 금요일을 맞이한 미국은 연말까지 사상 최대의 호황이 예고되고 있다. 소비심리가 18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고 임금 상승률이 10년 만에 가장 높은 3%대로 올라서는 등 역대 최장기 호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최대 대목을 맞게 된 미 소매업계는 블랙프라이데이를 중심으로 11월, 12월 두달 동안의 매출이 사상 최초로 1조달러를 돌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미국의 연말 쇼핑시즌은 11월 23일 블랙프라이데이에 이어 26일 사이버먼데이, 다음달 25일 성탄절과 다음날 박싱데이까지 이어진다.  

 

그러나 뉴욕과 LA등 주요 도시의 한인사회는 예년보다 오히려 썰렁한 느낌이다. 퀸즈 플러싱과 뉴저지 펠리세이드 파크 브로드 애비뉴에는 빈 상점이 늘고 있고, 많은 한인업체들의 매상이 예년보다 못한 상황으로 나타났다.

 

심지어 그동안 경제 호황을 누려왔던 텍사스주 휴스턴시의 한인사회는 유일한 한인수퍼마켓인 H마트에서 한인고객들이 줄어들고 있다는 소리가 들려오고 있다. 연말임에도 최근에는 장바구니도 가벼워졌다는 이야기도 나오고 있다.

 

현지 한인언론 코메리카포스트가 텍사스주 회계국의 자료를 분석, 휴스턴의 19개 한식당과 술집들의 술매상을 조사한 결과 2014년 최고 정점을 찍은 후 매년 감소했다. 더구나 한식당과 술집의 숫자는 2013년에는 17개였고, 2017년에는 23개로 증가했음에도 전체 매상은 줄어든 것이다. 

 

한식당과 술집이 더 많이 생겨났음에도 불구하고 술매상은 줄었다는 것은 그만큼 휴스턴 한타운의 경기가 좋지 않다는 것을 입증하고 있다. 이유는 국제 유가가 계속 하락했기 때문에 텍사스주 자체의 경제가 영향을 입었기 때문으로 풀이되고 있다. 

 

뉴욕, 뉴저지의 경우 정확한 한인식당 및 술집의 주류판매통계는 집계되지 않고 있지만, 한인수퍼마켓 관계자들에 따르면 한인고객 이용율이 갈수록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대표적인 한인상권인 플러싱 노던블러바드 선상에는 최근 비어있는 점포가 늘어났다. 대부분 경기 하락 및 임대료가 원인이다. 노던블러바드 선상의 임대료는 Sq당 70달러가 넘는다. 

 

맨해튼 32가 한인타운은 말할 것도 없다. 다행히 고객의 대부분이 미국인 및 외국인들이서 렌트비는 엄청나게 비싸지만 한인업소 대부분 운영을 잘 해나가고 있다. 

 

매출은 예전과 비슷하거나 감소하고 있는데 인건비와 임대료는 늘고 있기 때문에 특히 소매업 종사 한인업주들은 “정말 사업하기 힘든 상황”이라고 울상이다. 

 

그리고 내년 초부터 미국의 경기또한 꺾일 것이라는 전망이 속속 나오고 있다. JP모건과 골드만삭스 등은 내년 하반기 성장률이 1%대로 주저앉을 것으로 예상했다 2020년에는 미국 경기가 침체될 가능성을 제기했다.

 

Screen Shot 2018-11-24 at 2.39.19 PM.png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주한 미국상공회의소 한인 2세 회장, 한국 공정위원회 강력 비판

    "공정위 조사할때 기업인을 범죄자 취급" 제임스 김 회장 작심 발언 "다른 나라와 달리 한국 공정거래위원회는 기업을 조사할 때 조사대상 기업인 모두를 범죄자로 취급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재미한인 2세 출신으로 야후 코리아, 한국 GM 대표이사를 역임한 ...
    Date2018.11.30 file
    Read More
  2. 남편살해 혐의 유미선씨 16년~종신형 선고…항소 예정

    배심원단은 이미 2급 살인혐의 유죄평결…16년후 가석방 가능 LA 한인타운 아파트에서 남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한인 여성 유미선(28)씨가 16년~종신형을 선고받았다. 유씨는 배심원 재판에서 유죄평결을 받았고, 판사의 선고재판에서 이같이 중형을...
    Date2018.11.30 file
    Read More
  3. 미 고교 영어판 한국사 교육 자료집 첫 발간

    보다 체계적인 한국사 교육 가능해 질 것 미국 고등학교에서 한국 현대사를 가르치는 교사들을 위한 '영어판 한국사 교육 자료집'이 처음 발간됐다. 이는 지난해 미 고교 AP 세계사 교과과정에 한국 현대사가 처음 포함된 데 따른 후속조치로, 교사들...
    Date2018.11.30 file
    Read More
  4. 美군부 이끄는 한인장성들은?①

    美해병대 특수작전사령부 다니엘 유 소장, 마이클 김 공군 소장 등 한인장성 총 8명 미군 현역 수는 현재 총 143만명으로 이 중 별을 단 장성은 불과 886명이다. 전체 미군의 0.06%만이 별을 달았다. 이중에서 별을 단 한인장성은 다니엘 유 소장을 포함, 총 8...
    Date2018.11.27 file
    Read More
  5. 메릴랜드주 한인 1.5세, 美육군 대령 진급

    메릴랜드주 출신 한인 1.5세가 미 육군 대령으로 진급했다. 존 이(49·한국명 이광원.사진)씨는 버지니아주 포트 벨보어에서 열린 진급식에서 가족과 친지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대령 계급장을 달았다. 이 대령은 올해 미 육군에서 대령으로 진급한 42명...
    Date2018.11.27 file
    Read More
  6. No Image

    NJ 한인식당들, 'BYOB' 광고 허용된다

    연방법원, 광고허용 판결…한인식당 영업에 숨통 뉴저지에서 ‘Bring Your Own Bottle’법(BYOB), 즉 고객이 업소에 직접 주류를 가져와 먹어도 되는 법적 조치를, 연방법원이 지역언론이나 방송에 광고를 할 수 있도록 허용됐다. 연방법원 뉴...
    Date2018.11.27
    Read More
  7. 美소비심리 최상…한인사회는?

    신규 고용 25만명, 최고 호황…실업률 최저 내년부터는 경기 냉각…한인사회 대처 절실 플러싱 한인타운 유니온 상가 결론부터 말하면 미국경기는 연말까지 좋았다가 내년부터는 서서히 냉각될 것으로 예상되고, 한인사회는 현재 경기가 계속 안좋...
    Date2018.11.24 file
    Read More
  8. No Image

    같은 한인끼리…이런 한인업체들은 그만!

    계획적 파산으로 한인들 울리는 파렴치한 증가 “파산 신청하기 전에 업체는 이미 파산을 준비하고 있었다” 최근 피해를 입은 한인업체 대표의 말은 미주 한인상권의 대체적인 분위기를 보여준다. 미국에서는 비즈니스 운영자들에게 두가지 유리한 ...
    Date2018.11.24
    Read More
  9. 한인여성, 주하원 5선 당선기록

    세계한인정치인협의회 회장 신디 류 주의원 워싱턴주 하원…'한인여성 최초 美시장'기록 신디 류(한국명 김신희.61) 워싱턴주 하원의원에게는 ‘한인 여성 최초’라는 말이 따라다닌다. 2005년 워싱턴주 쇼어라인 시의원에 당선되며 2...
    Date2018.11.24 file
    Read More
  10. "오뚝이처럼 다시 일어날 것"

    연방하원선거서 1.6%차로 패한 영 김 “지난 중간선거에서 한인여성으론 첫 연방 하원의원(캘리포니아 제39선거구)에 도전했다가 초접전 끝에 낙선한 영 김 공화당 후보(56사진)는 자신이 오뚝이라며 “잠깐 쓰러진 것 같지만 다시 벌떡 일어나 다시...
    Date2018.11.24 file
    Read More
  11. 한국인 첫 인터폴 총재 당선…美지지 업고 푸틴측근 제쳐

    사진=김종양 전 경기지방경찰청장이 총재로 당선됐다. / 경찰청 제공 전 세계 경찰 공조를 총괄하는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 수장으로 김종양 전 경기지방경찰청장이 선출됐다.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이다.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제87차 총회에서 김 ...
    Date2018.11.24 file
    Read More
  12. 'DACA' 출신 하버드 생 로즈 장학생 선정

    분자생물학 전공하는 박진규 씨 엘리트 대학생들에게 최고의 영예로 꼽히는 로즈 장학생에 처음으로 '불법체류청년 추방유예 제도'(DACA) 수혜자가 선정됐다고 비즈니스인사이더가 보도했다. 한국에서 태어나 하버드대에서 분자생물학을 전공한 박진규...
    Date2018.11.24 file
    Read More
  13. '시애틀 거주 한인여성 출산 중 사망'…병원 소송

    "제왕절개 중 과다출혈이 원인"…남편이 소송 제기 사진=시애틀 로컬 미국방송 채널 7 Kiro가 방송한 장씨 부부의 사진 워싱턴주 시애틀에 거주하는 한인 산모가 지난해 병원에서 출산을 하는 과정에서 과다출혈로 사망한 사건이 산모의 남편이 병원 측...
    Date2018.11.24 file
    Read More
  14. “미국온지 4년 미만 학생들만 입학 가능해”

    영어 미숙해 느끼는 소외감 극복 도와 뉴욕한인학부모협회는 기자회견을 갖고 빌 게이츠의 스몰스쿨 건립 계획으로 건립된 플러싱 인터내셔널고교에 대해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윤희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은 이날 “한국에서 온 지 얼마 안 된 학생...
    Date2018.11.20 file
    Read More
  15. 세계적 그래피티 작가로 우뚝

    심찬양씨…한복입은 흑인여성 1억 목회자 집안…아프리카 선교 계획 미국 정부로부터 O-1비자(특수재능비자인 O-1비자를 받은 후 건물벽에 그림을 그리는 그래피티 작가로 명성을 떨치는 한인이 있다. 심찬양(30)씨가 바로 화제의 인물이다. 그를 ...
    Date2018.11.20 file
    Read More
  16. 메릴랜드주 고위 한인공무원이 670만불 횡령혐의 체포

    방병일 전 몽고메리카운티 경제개발국장…6년간 정부 돈 빼돌려 충청북도 창업펀드사 만든 후 돈 빼돌 도박으로 탕진…유죄 인정 메릴랜드주에서 고위직으로 근무하던 한인공무원이 카운티 정부 공금을 횡령해 도박자금 등에 사용했다가 경찰에 체...
    Date2018.11.20 file
    Read More
  17. "한인식품업소 1,500개로 줄어"

    뉴욕한인식품협회 임시 이사회 열고 각종 세미나 개최 박광민 회장은 “구군서 회장 당시 한인식품업소가 4000-5000개였는데 지금은 1500여개 정도이며 2세들은 식품업에 참여하지 않는 추세다. 현재 담배 공동 구매는 잘 되고 있다.”며, “협...
    Date2018.11.20 file
    Read More
  18. 샌프란시스코 한인임원, 회사대표 살해혐의로 체포돼

    휠체어 액세서리 개발회사 대니얼 김씨…횡령 등 범행동기 집중수사 샌프란시스코의 한 휠체어 액세서리 개발회사에서 간부로 일하는 한인이 회사 CEO를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이곳 지역 신문인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은 ‘리오 모빌리티’...
    Date2018.11.20 file
    Read More
  19. 타코마 한인회장이 입주자 학생들 몰카촬영하다 체포돼

    자신의 집을 렌트한 한인 등 아시안계 학생들의 사생활을 몰래 촬영한 혐의로 체포된 용의자가 워싱턴주에 있는 타코마 한인회장 출신으로 밝혀졌다. 현지 한인언론에 따르면 체포된 송진의(52·미국명 진 베이커)씨는 타코마 한인회장과 워싱턴주 한인...
    Date2018.11.20 file
    Read More
  20. 캘리포니아 영 김 美하원 공화당후보, 3,495표 차로 패배

    연방하원 캘리포니아 39지구 선거에서 초접전의 개표전을 치렀던 영 김(공화당) 후보가 결국 우편투표에서 역전을 당하면서 끝내 하원 입성에 실패했다. 영 김 후보는 합계 10만9,580표(49.2%)를 획득한 반면, 길 시스네로스 후보는 11만3,075표(50.8%)에 달...
    Date2018.11.2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57 58 59 60 61 62 63 64 65 66 ... 112 Next
/ 11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