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1.png
facebook.png
전체
  •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 1년만에 최저치…추가 완화 계획 발표

    뉴저지의 코로나19 전염률이 지난해 5월 이후 1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뉴저지주정부에 따르면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은 0.63으로 하루 전인 0.72보다 크게 낮아졌다. 코로나19 지표가 크게 개선되면서 주정부는 추가로 경제 제재 완화 조치를 발표할 예정이다. 주정부에 따르면 이날 기준 뉴저지에서 420만 명 이상이...

  • 한인 美시민권자들, 이젠 한국에 그냥 무비자 입국 안 된다

    한국정부, 오는 9월부터 본격적인 전자여행허가(K-ETA) 시행 5월 3일부터 한국의 전자여행허가(K-ETA) 제도가 시범시행에 들어갔다. 이에 따라 미국내 한인 시민권자들이 한국 무비자 방문 더 번거로워진다. 지금까지는 90일 무비자 입국을 위해서는 그냥 미국 여권만 들고 가면 됐지만, 앞으로는 사전에 K-ETA 허가를 신청...

한인사회
  • 한인 美시민권자들, 이젠 한국에 그냥 무비자 입국 안 된다

    한국정부, 오는 9월부터 본격적인 전자여행허가(K-ETA) 시행 5월 3일부터 한국의 전자여행허가(K-ETA) 제도가 시범시행에 들어갔다. 이에 따라 미국내 한인 시민권자들이 한국 무비자 방문 더 번거로워진다. 지금까지는 90일 무비자 입국을 위해서는 그냥 미국 여권만 들고 가면 됐지만, 앞으로는 사전에 K-ETA 허가를 신청...

  • ‘자유조선’ 크리스토퍼 안, 생사 달린 문제…최대 24년 징역 위기

    북한 암살 우려와 스페인 송환 재판…크리스토퍼 안이 털어 놓는 심경 2017년 열렸던 크리스토퍼 안의 결혼식 모습(왼쪽)과 2019년 2월 스페인 마드리드 주재 북한대사관 안으로 들어가는 장면(오른쪽). 크리스토퍼 안 변호인단·AP뉴시스 [출처] 한국계 미국인 크리스토퍼 안(41)은 지금 스페인으로 송환될 위...

미국사회
  •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 1년만에 최저치…추가 완화 계획 발표

    뉴저지의 코로나19 전염률이 지난해 5월 이후 1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뉴저지주정부에 따르면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은 0.63으로 하루 전인 0.72보다 크게 낮아졌다. 코로나19 지표가 크게 개선되면서 주정부는 추가로 경제 제재 완화 조치를 발표할 예정이다. 주정부에 따르면 이날 기준 뉴저지에서 420만 명 이상이...

  • 백신 남는 미국…”우리 주에는 안줘도 된다”는 요청 크게 늘어

    아이오와-미시시피 등 연방정부에 공급중단 요청 늘어…맞으면 100불 주기도 코로나19 백신 생산량이 많은 미국에서는 주정부가 연방정부에 백신 공급을 중지해 달라고 요청하는 일까지 벌어졌다. 백신 접종을 완료한 인구가 1억 명을 넘어선 뒤로 추가 신규 접종자가 많지 않은 상황에서 백신 물량이 계속 공급되자 ...

한인경제
  • 5G폰 선구자 삼성, 2년만에 4위로 하락

    애플은 물론 오포·비보 등 중국업체에도 밀려 세계 최초로 5G 스마트폰을 출시한 삼성전자가 지난 1분기 글로벌 5G 스마트폰 시장서 애플과 중국 업체에 밀려 4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는 지난 1분기 글로벌 5G 스마트폰 시장에서 1천700만대 출하량으로 점유율 4위(12.7%)를 기록했다. 지난해 자사 ...

  • 대한민국 40대가 사는 법…월 468만원 벌어 생활비·교육비에 73% 사용

    대도시에 거주하는 40대 소득자들의 지난해 평균 세후 소득은 468만원으로, 이 중 73%를 교육비 등으로 소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대상의 평균 세후 소득은 468만원으로, 소비지출이 343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자녀 교육비가 61만원(13%), 그 외 지출이 282만원(60%)이었다. 저축과 투자에 쓴 돈은 126만원(27%)에 ...

미국경제
  • 모기지 유예 종료되는 9월, 대규모 주택 압류사태 재현될 가능성?

    코로나19 사태로 주택 시장 위기가 우려됐지만 다행히 우려됐던 일은 발생하지 않았다. 실직과 소득 감소로 모기지 납부가 힘든 주택 소유주들이 압류로 집을 잃을 뻔했지만 정부가 재빨리 모기지 유예 프로그램을 시행하면서 위기를 잘 넘겼다. 지난해 초 1차 유예 프로그램을 신청한 주택 소유주들은 이미 프로그램이 끝...

  • 바이든, 자본이득세 최고세율 2배 인상 추진…증시 일제 급락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자본이득세의 최고 세율을 현재의 두 배 수준으로 올리는 방안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자본이득세는 주식 등을 매매해 생긴 투자이익에 일정 세율로 과세하는 것을 말한다. 따라서 이 세율이 올라가면 주식 투자가 위축돼 증시에 악재로 작용할 수 있다. 블룸버그통신은 바이든 행정부가 금...

국제사회
  • 실직·폐업으로 중산층은 무너지는데…

    슈퍼카, 명품 쓸어담는 한국과 세계의 부유층 저소득·빈곤층이 늘어나는 동시에 금융·부동산 자산이 있는 이들의 부가 팬데믹 기간 급증하면서 국가 내 경제적 격차도 벌어졌다. 미국은 올해 가장 빠른 경제회복세가 예상되는 국가 중 하나지만 이 회복의 수혜는 모두에게 돌아가지 않는다. 미 연방준비제도...

  • 코드 몇줄만 알면 가상화폐 코인 제조 뚝딱… 15분에 1개꼴

    전 세계의 가상 화폐 거래소에 상장된 가상 화폐 개수는 23일 현재 9450개에 달한다. 15분에 한 개꼴로 새로운 가상 화폐가 생겨난다. ◇가상 화폐, 왜 이리 많을까 가상 화폐가 이처럼 무더기로 생겨나는 건 만들기 쉽기 때문이다. 최근 쏟아지는 가상 화폐는 대부분 대표적인 가상 화폐인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복제하는 ...

칼럼/오피니언
  • 이미지 없음

    자랑하려거든...바울의 경고, 자랑

    자랑, 바울이 끊임없이 경고한 것들 가운데 하나인 이것을 우리는 너무 성급하게 무시한다. 올해는 자랑에 대하여 생각하기 딱 좋은 해이다. 올해가 종교개혁 500주년이 되는 해이다. 마르틴 루터에게, 이 종교개혁은 공로를 자랑하지 말고 오로지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자랑하라는 교회를 향한 부르짖음이었다. 신학적으로는...

  • 우울에서 분노로...사회 위협하는 코로나 분노 다스리는 법

    코로나19 유행이 장기화되고 언제 끝날지 모르는 싸움이 계속되면서 사회 전반에 ‘분노’의 감정이 싹트고 있다. 코로나 블루에서 코로나 레드로 코로나19 초기에는 질병에 대한 ‘공포’ ‘불안’ ‘우울’이 주요한 감정이었다면, 최근에는 ‘분노’의 감정이 앞서고...

사람/인물
  • 27년전 입양된 아기가 어엿한 실리콘밸리 전문직 여성으로

    학생 땐 농구부서 활발히 활동…백인동네서 정체성혼란 겪기도 대학서 K-Pop 등 한국에 눈뜨고…입양 당당히 밝히며 사회생활 ▲입양 직후 색동 한복 차림과 가톨릭 교회에서 영성체를 받는 장면, 초등학교 6학년 때 농구팀 활동, 대학 졸업식에서 학사모를 쓴 채 환하게 웃는 모습. 사라 피셔 제공 1993년 6월 ...

  • 한국계 엘리엇 강, 美국무부 차관보 지명

    한국계 차관보로는 美 법무부 토드 김 이어 두 번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국무부 국제안보·비확산 담당 차관보에 한인 C. S. 엘리엇 강(한국명 강주순·59)을 지명했다. 바이든 정부 들어 차관보급에 지명된 한국계 인사로는 법무부 환경 및 천연자원 업무 담당 차관보로 지명된토드 김에 이어 이번이 두 ...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