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미국인들 학자금 부채 총액 1조 7천억불

    “뉴욕 5명 등 총 24명 연방의원, 아직 학자금 갚는 중” 바이든 행정부가 1만 달러 학자금 부채 탕감책을 추진 중인 가운데 뉴욕주 연방의원 5명도 아직 학자금 빚을 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더닷컴(Insider.com)이 최근 공개한 자료에 ...
    Read More
  2. 재산세 환급액, 2025년까지 1,150불로 확대

    뉴저지주, 180만가구 대상 재산세 경감내용 발표 뉴저지주정부가 연소득 25만달러 이하 주택 소유주 및 연소득 10만달러 이하의 세입자 등 총 180만가구들에게 재산세를 환급해주는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이 프로그램에 따르면 올해부터 주택 소유주에게 평균...
    Read More
  3. 美정부 가상화폐 규제 우려 완화에…비트코인 10% 가까이 급등

    비트코인을 형상화한 이미지 컷. /트위터 캡처 미 행정부의 가상화폐 규제 우려가 다소 완화되면서 비트코인 가격이 전일 대비 10% 내외로 뛰었다. 가상화폐 대장주 격인 비트코인은 10일 현재 전일 대비 7% 이상 오른 4만2천달러 이상으로 거래되고 있다. 이...
    Read More
  4. 미국 소비자물가 7.9% 급등, 40년 만에 최대…시장예상치도 상회

    미국의 2월 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 같은 달보다 7.9% 급등했다고 미 노동부가 밝혔다. 지난 1982년 1월 이후 가장 큰 폭이다. 올해 1월 세운 40년 만의 최대폭 상승 기록을 한 달 만에 갈아치웠다. 월스트리트저널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 7.8%도 상회했다. ...
    Read More
  5. 1만 달러까지 학비융자 부채 탕감…바이든정부, 현재 심의 중

    CNBC, 바이든정부가 학자금 대출 탕감 5월 발표 고심 중…대선공약” 조 바이든 대통령이 개인당 1만 달러까지의 학자금 대출 탕감 조치를 오는 5월에 발표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바이든 대통령이 최근 연방의회에서 행한 취임 후 첫 국정연...
    Read More
  6. 뉴저지, 재산세 가구당 평균 700불 환급

    180만 주택소유주 수혜…세입자도 250불 환급혜택 뉴저지주가 내년에 주택소유주는 가구당 평균 700달러의 재산세를, 세입자들은 렌트비 보조금 250달러를 환급해주는 프로그램’ANCHOR’를 시행한다. 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는 “뉴저지...
    Read More
  7. 아마존, 오프라인 서점 모두 문 닫아…코로나 여파 수요 부진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서점 ‘아마존 북스’ 등 오프라인 매장을 대거 폐점한다. 아마존은 미국과 영국에 있는 68개의 아마존 북스, 아마존 4스타, 아마존 팝업스토어 매장 등을 폐쇄하기로 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수요 감소 때문이...
    Read More
  8. 밑 빠진 독에 물 붓기…넷플릭스 등 OTT 업계, 137조 출혈경쟁

    드라마 ‘오징어게임’의 성공으로 작년 10월 최고치를 찍었던 넷플릭스 구독자 수는 이후 월 30만명씩 빠르게 줄어들었다. 그리고 올해 1월 528만명으로 다시 반등했다. 넷플릭스가 올 초 공개한 드라마 ‘지금 우리 학교는’의 효과다....
    Read More
  9. 럿거스 뉴저지 주립대, 가을학기부터 학비 면제, 감면해준다

    가정 연소득 6만5천불 이하면 무료…6만5천불~8만불이면 수업료 연간 3천불 럿거스 뉴저지 주립대가 연소득 6만5,000달러 이하 대학생들에게 수업료를 면제해 줄 방침이다. 럿거스대는 올 가을부터 뉴브런스윅 캠퍼스에 등록하는 1~2학년 학부생에게 연...
    Read More
  10. 뉴욕, 뉴저지 전기료, 하늘과 땅 차이…탈원전 뉴욕, 전기료 3배 폭등

    뉴욕, 1kWh당 40센트로 인상…뉴저지 1kWh당 13센트…뉴저지 주민들 반대로 원전 3기 가동 뉴욕에 거주하는 지역주민들은 최근 전기료 급등으로 분노감을 표출하고 있다. 전기료가 지난 12월~1월보다 최소 2배, 많게는 3~4배씩 올랐기 때문이다. ...
    Read More
  11. 실업수당 청구 22만3천건…연속 감소

    계속 실업수당을 청구하는 건수도 1만건 줄어 새해 들어 증가세를 보였던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3주 연속 감소세로 전환했다. 연방노동부에 따르면 1월 30∼2월 5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2만3천 건으로 집계됐다. 전주보다 1만6천 건 줄어 3...
    Read More
  12. 아마존, 연봉 상한선 2배로 파격적 인상

    구인난에 상한선을 16만달러→35만달러로 상향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구인난에 사무직 직원의 기본급 상한선을 35만달러로 올리기로 했다. 아마존은 모든 사무직 직원의 기본급 상한을 종전의 16만달러에서 35만달러로 두 배 이상으로 상향...
    Read More
  13. 인플레이션 탓에 가구 월지출 250달러 늘어…중산층 큰 피해

    40년 만에 최대폭을 기록할 정도로 급격하게 상승하는 물가 때문에 평균적인 미국 가구의 월 지출이 추가로 250달러 늘어날 것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중산층이 느끼는 물가 상승률은 6.7%로 다른 계층보다 0.5%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미국 중산층 ...
    Read More
  14. 연방국세청(IRS) 업무적체 현상 심각

    걸려온 전화 2억8,200만통 중 11%만 통화돼 지난해 납세자들이 연방 국세청(IRS)이 개설한 세금환불 진척상황 체크 웹사이트에 무려 6억3,200만번이나 접속한 것으로 나타났다. IRS에 따르면 공식 웹사이트(www.IRS.gov)의 경우 조회수가 20억건을 넘었다. 또...
    Read More
  15. 미국 전역 주택 렌트비 상승세 계속돼

    캘리포니아주 리버사이드 28.5% 1위…뉴욕도 상승세 리얼터닷컴의 월간 보고서에 따르면 렌트가 미국 전역에서 계속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렌트는 2020년보다 평균 10.1% 상승해 5배 더 빠른 것으로 집계됐다. 또한 12월까지 전국 임...
    Read More
  16. 코로나 19 사태동안 美 비대면-디지털 창업 사상 최대…작년 111조원

    팬데믹 위기가 스타트업 기회… 美창업 55% 급증…원격근무 등으로 창업 러시 청년 2명이 창업한 테이크아웃 커피점 블랭크스트리트의 한 점포. 인스타그램 미국에서 팬데믹 시대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창업 붐이 일어나고 있다. 미국 뉴욕 기반의...
    Read More
  17. 5G 탓에 착륙 못하는 美항공업계 불만…95조 쓴 통신업계는 발끈

    대형 통신회사들, “5세대 이동통신 런칭 미뤄달라”는 연방교통장관의 요청도 거절 5G(5세대 이동통신)의 서비스 개시를 둘러싸고 미국 통신업계와 항공업계가 연초부터 충돌하고 있다. 미국 대형통신사 버라이즌과 AT&T가 지난 5일부터 3.7~4...
    Read More
  18. No Image

    미국인들, 작년 집 사느라 1천900조원 빌렸다…역대 최대 규모

    Read More
  19. 美 부유한 젊은 층, “내년엔 주식, 부동산 매각”

    90%의 밀레니얼 세대 백만장자, 자산 매각 계획 미국의 밀레니얼(1980~2000년대 초 출생) 세대 백만장자 10명 중 9명이 2022년에는 주식이나 부동산 등 자산 매각을 계획하고 있다고 답했다. CNBC방송이 젊은 백만장자들을 상대로 진행하는 ‘밀리어네어...
    Read More
  20. 美신규주택 판매 12.4% 상승…지난 4월 이후 최고, 가격도 14% 올라

    기존주택 판매가 3개월 연속 상승하면서 지난 1월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데 이어 신규주택 판매도 11월에 크게 상승했다. 23일 연방 상무부에 따르면 11월 신규주택 판매는 74만4,000채(연율 기준)를 기록, 전년 대비 12.4%나 증가했다. 이는 지난 4월 이후 최...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94 Next
/ 9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