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어떻게 병에 안 걸리고 오래 살까?…쉬운 실천법 6가지

    질환에 걸리지 않고 건강하게 오래 살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 무병장수의 비결 6가지를 알아보자. 1. 걸어라 걷기는 누구에게나 좋은 운동이다. 중요한 건 속도. 숨이 가쁘고 땀이 날 정도로 빨리 걷는 게 좋다. 하루 30분이면 몸은 물론 두뇌를 최선의 상태...
    Date2020.10.05
    Read More
  2. 운동의 놀라운 효과…코로나도 억제?

    근육 호르몬 <이리신>의 다양한 효능은 놀라울 정도 운동했을 때 분비되는 호르몬 ‘이리신(Irisin)’이 코로나 바이러스를 억제한다는 연구가 나왔다. 연구에 따르면 이리신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신체에서 복제되는 것을 막는 ‘TRIB3 유전...
    Date2020.09.28
    Read More
  3. 커피, 대장암 환자 생존기간 늘린다

    하루 한잔 커피 마시는 환자, 생존율 11% 높아져 대장암에 걸린 사람이 커피를 마시면 병의 진전 속도는 떨어지고 생존 기간은 늘어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대장은 크게 결장, 직장의 두 부분으로 나뉜다. 악성 종양이 결장에 생기면 결장암, 직장에 생기...
    Date2020.09.28
    Read More
  4. 혈관 지키는 생마늘…먹을 땐 '으깨서'

    익힌 마늘 먹으려면 굽는 것보다 삶는 것이 훨씬 좋아 환절기의 큰 일교차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느 때보다 건강이 중요한 요즘, 마늘은 면역력을 키우는 대표 식품이다. 그런데 마늘의 영양가는 먹는 방법에 따라 늘어나거나 줄어든다. 자신의 몸 상태에 따...
    Date2020.09.28
    Read More
  5. 아직 젊은데 고혈압 쯤은...방치하면 심혈관질환 위험 3배

    중국 광저우의대 연구팀, 450만명 추적 관찰한 결과 젊다고 고혈압을 무시해선 안된다. 이른 나이부터 고혈압이 있으면 나이 들어서 심장마비에 걸릴 확률이 3배 이상 증가하기 때문이다. 중국 광저우의대 심장혈관연구소가 450만 명을 15년 동안 추적 관찰한...
    Date2020.09.28
    Read More
  6. No Image

    눈에 필요한 비타민 A와 오메가-3

    비타민A는 눈을 위한 비타민이라고 불릴 정도로 눈 건강을 위한 가장 최적의 영양소로 꼽힌다. 비타민A는 각막 표면과 시력을 보호해주는 역할을 하는데, 부족하면 안구건조증, 야맹증, 시력 감퇴는 물론 겨울철에 발생할 수 있는 결막염 등 각종 안질환을 유...
    Date2020.09.21
    Read More
  7. 쾌청한 가을 날씨가 눈 건강을 위협…가을이 여름보다 자외선 양 많아

    코로나에서 벗어나, 사람이 드문 한적한 곳에서 쾌청한 가을 날씨를 즐기고 싶다면 마스크뿐 아니라 ‘선글라스’도 챙기자. 가을철 햇빛은 보기보다 강해 눈 건강에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눈도 자외선에 그대로 노출되며, 수정체·망막까...
    Date2020.09.21
    Read More
  8. 갑자기 흰머리가 늘었다면 건강 적신호…5가지 조심해야

    1. 당뇨: 근본적으로 흰머리는 모발에 색소를 공급하는 멜라닌 세포의 기능이 떨어져 생기게 된다. 이 멜라닌 세포는 체내 모든 호르몬을 조절하는 중추기관인 뇌하수체의 영향을 받는데, 당뇨병으로 뇌하수체 기능이 떨어지면 멜라닌 색소 합성 기능도 덩달...
    Date2020.09.21
    Read More
  9. 방귀에 신경을 써야 하는 까닭은?

    냄새도 그렇거니와, 때로 예상을 한참 벗어나는 음량과 음색 때문이다. 그러나 방귀는 건강과 관련한 신호를 주기도 한다. 건강한 사람이라면 하루에 10~25회, 대략 2L의 방귀를 배출한다. 횟수와 양이 현저하게 부족하다면 장내 박테리아 생태계에 문제가 생...
    Date2020.09.21
    Read More
  10. 초기 증상이 없는 암…징후 9가지

    1. 체중 감소 = 모든 암의 증상은 체중 감소가 뒤따른다. 갑자기 이유 없이 체중이 줄면 암을 의심해야 한다. 2. 속쓰림과 복통 = 한국인1위 위암의 증상이다. 다른 위장 질환과 구분하기가 어려워 무심코 넘기는 경우가 많다. 3. 배변습관의 변화, 변이 남은...
    Date2020.09.21
    Read More
  11. 여성 얼굴이 말해주는 건강상태들

    여성들은 폐경기에 들어가면 안면홍조와 함께 피로감, 불안감, 우울, 기억력 장애 등이 동반되기도 하고 수면장애를 겪기도 한다. 하지만 이런 노화에 따른 증상 뿐만 아니라 영양소 결핍 등으로 인해 나타나는 증상이 있다. ◆눈가의 잔주름=비타민B2 결핍이 ...
    Date2020.09.21
    Read More
  12. 가을에 일어나는 몸의 변화 3가지

    쌀쌀해지는 가을이다. 기온이 변화하면 우리 몸에는 생각보다 많은 변화가 생긴다. 1. 혈압 상승: 기온이 낮아지면 몸속의 열을 보호하기 위해 혈관이 수축되며 이로 인해 혈압이 상승한다. 고혈압을 앓고 있다면 이는 조심해야 할 상황이다. 연구에 따르면, ...
    Date2020.09.21
    Read More
  13. 운동 중 '잠깐' 쉬면 기억력 높아져

    유산소 운동을 중강도 혹은 고강도로 지속하다가 잠깐 쉬면 기억력 등의 인지 기능이 오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옌세핑 병원 연구팀은 18~35세를 대상으로 관련 연구 13건을 분석해 걷기, 달리기, 자전거 운동이 뇌에 미치는 영향을 연구했다. 그 ...
    Date2020.09.21
    Read More
  14. 하루 15분 운동이 당신을 3년 더 오래 살게 한다.

    대부분의 전문가들은 건강한 생활을 위해 하루에 30분, 한주 150분의 시간을 운동에 할애할 것을 권한다. 그러나 바쁜 현대인의 생활을 감안할 때 이는 실천하기가 힘든 것 중 하나로 꼽힌다. 그렇다면 짬을 내서 운동을 한다면 어느 정도를 해야 효과를 볼 ...
    Date2020.09.14
    Read More
  15. 퀴퀴한 ‘노인 냄새’ 왜 나는 걸까?

    나이 들면 몸에서 퀴퀴한 냄새가 나는 경우가 있다. 흔히 ‘노인 냄새’라고 부르는데, 몸에서 불쾌한 냄새가 나면 자신감이 위축되고 다른 사람의 눈치를 보는 등 생활이 불편할 수 있다. 나이 들면서 몸에서 냄새가 나는 이유는 ‘노넨알데...
    Date2020.09.14
    Read More
  16. 힘을 불끈 솟게 하는…체력 증강시키는 파워푸드 7가지

    체력은 육체적 활동을 할 수 있는 몸의 힘, 또는 질병이나 추위 따위에 대한 몸의 저항 능력을 말한다. 이런 체력을 향상시키는데에는 운동뿐만 아니라 음식이 큰 도움이 된다. 탄수화물, 단백질, 오메가-3 지방산, 섬유질, 비타민 등과 같은 영양소는 에너지...
    Date2020.09.14
    Read More
  17. 무증상 어린이들, 코로나 전염성 높아

    어린이들은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돼도 무증상으로 전염성이 높고, 감염 후 항체가 생성돼도 코로나 바이러스가 동시에 검출되는 사례가 많다는 새로운 연구결과가 소아과 저널에 발표됐다. 논문에 따르면 코로나 19에 감염된 어린이들의 대다수가 무증상이...
    Date2020.09.07
    Read More
  18. 살 빼는데 도움이 되는 대표적인 식품 2가지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지방은 몸속 남은 영양분을 중성지방 형태로 저장한 백색지방이다. 이와 달리 '갈색지방'이라는 게 있는데, 갈색지방은 백색지방을 태워 비만을 예방한다. 살을 빼는 데에는 운동이 효과적이지만 도움이 되는 식품을 먹는 것도 ...
    Date2020.09.07
    Read More
  19. 장 건강에 좋은 식품 10가지는?

    1. 요구르트: 요구르트에는 프로바이오틱스가 풍부해 장내 좋은 세균들의 생산과 활동성을 증강시킨다. 이 때문에 소화 작용에도 큰 도움이 된다. 단 당분 함량이 많은 제품은 피해야 한다. 2. 양파: 장내에 살고 있는 좋은 세균, 즉 유익균을 더 번성시키려...
    Date2020.09.07
    Read More
  20. 두피 건강에 나쁜 가을…탈모 주의보

    일교차가 많이 나는 가을철에는 두피의 유분과 수분 균형이 무너지기 쉽다. 이는 모발 건강을 해쳐 탈모를 유발할 수 있다. 특히 환경이나 스트레스, 영양 불균형 등이 원인이 되는 여성 탈모의 경우에는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여성형 탈모도 나이가 들면 ...
    Date2020.09.0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71 Next
/ 7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