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새해에 더 젊어지는 법…고민하고, 움직이고, 깊이 자라!

    ◇뇌 기능 지키려면 지속해서 자극해야 무언가 ‘고민’할 때 뇌의 회로는 자극받는다. 뇌의 노화를 멈추고 싶다면 공부는 필수다. 외국어, 악기, 그림, 수학 등 분야는 상관없다. 새로운 정보를 접할 수 있으면 된다. ‘너무 쉽다’고 느...
    Date2021.01.19
    Read More
  2. No Image

    손톱을 어떻게 깎아야 좋을까?

    손톱을 바짝 자르는 사람도, 둥글게 자르는 사람도, 일자로 자르는 사람도 있다. 손톱은 어떻게 자르는 게 가장 좋을까? 손톱을 잘 깎는 방법은 양끝을 먼저 자르고, 가운데 부분을 잇는다는 느낌으로 자르는 것이다. 너무 짧거나 둥글어지지 않도록 한다. 손...
    Date2021.01.19
    Read More
  3. 손톱에 흰 가로줄이 생겼다면?

    다친 것도 아닌데 손톱에 흰 반점이나 가로 방향의 흰 줄이 보인다면 '아연' 결핍 때문일 수 있다. 손톱은 단백질로 이뤄졌는데, 아연은 체내 단백질 합성 능력과 세포 생성을 높이는 역할을 해 손톱 단백질을 안정화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
    Date2021.01.19
    Read More
  4. 트로트 가수 임영웅도 걸린 장염, 겨울에도 위협적인 이유

    한국의 유명 트로트 가수 임영웅(30)도 장염에 걸려 고생했다는 사실이 최근 공개됐는데, 장염이 여름에 걸리기 쉽다고 생각하지만, 겨울에도 잘 생긴다. 실제로 감염성 장염 환자가 가장 많은 계절은 여름 다음 겨울이다. 월별로는 8월, 7월, 9월 순이었으며...
    Date2021.01.11
    Read More
  5. 양치질 333법칙을 무조건 따라 했다는 치아가 손상될 위험?

    밤중에 입안 세균 가장 많이 번식…양치는 하루 4번해야 치아 건강을 위해서는 하루 3번, 식후 3분 이내, 3분 이상 양치질하는 '333법칙'을 따라야 한다고 알려졌다. 하지만 음식 종류에 상관없이 매일 333법칙을 따르면 오히려 치아가 손상될 ...
    Date2021.01.11
    Read More
  6. 아침 두통…뜻밖의 이유 5가지

    두통이 일회적인 것이라면 걱정할 필요는 없다. 그러나 반복적으로 찾아온다면 원인을 알아볼 필요가 있다. 1. 편두통: 연구에 따르면, 편두통 환자들은 대개 비슷한 시간에 고통을 겪는다. 그리고 그 시간은 대개 늦은 밤이거나 이른 아침이다. 편두통은 유...
    Date2021.01.11
    Read More
  7. 소량도….술 마시면 생기는 몸의 변화

    ‘적당한’ 음주는 건강에 좋을까? 하루 1-2잔의 술은 심뇌혈관질환 예방에 좋다는 주장이 힘을 얻던 시기가 있었다. 하지만 암 예방에 관한 한 소량의 술도 마시면 안 된다.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국제암연구소는 알코올(술)을 1급 발암물질로 ...
    Date2021.01.11
    Read More
  8. No Image

    새해 건강계획 돕는 5가지 습관

    운동을 시작하고, 체중을 줄이고 싶다. 어떻게 하면 이런 목표를 쉽게 이룰 수 있을까? 미국 ‘뉴욕 타임스’가 전문가에게 조언을 들었다. 핵심은 결심을 실천에 옮기는 과정에 크고 작은 장애물(마찰)을 없애거나, 설치하는 것이다. 장애물은 크...
    Date2021.01.11
    Read More
  9. No Image

    새해 좋은 수면 위한 5가지 방법

    휴대폰은 저 멀리 멀리 = 최근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걱정과 불안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쉴 새 없이 뉴스를 확인하고 가족들과 이야기를 나누느라 휴대폰을 손에서 놓지 못한다. 이런 행동은 낮에는 생산성을 떨어뜨리고 밤에는 수면의 질을 떨어뜨린다. 블...
    Date2021.01.11
    Read More
  10. 코로나 백신 가장 많이 접종한 나라는?

    1위 이스라엘, 2위 아랍에미리트, 3위 바레인, 4위 미국 지금까지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가장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는 나라는 이스라엘인 것으로 나타났다. 인구의 20%가 접종을 받은 상태다. 지난해 12월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래, 현재까지 40여 ...
    Date2021.01.11
    Read More
  11. 오래된 메트리스, 건강에 안 좋은 이유?

    침대엔 각종 불청객 많아…메트리스 수명은 8~10년 10년 동안 같은 매트리스에서 30,000시간 수면을 했으면, 10년간 흘린 땀과 침, 각질 등이 고스란히 쌓여있는 것이 당연하다. 침대 위 ‘불청객’들은 호시탐탐 문제를 일으킬 기회만 엿보고...
    Date2021.01.11
    Read More
  12. 성격을 하루아침에 바꾸게 만드는 질환 7가지

    건강 조건도 성격 형성에 기여한다. 몇 가지 질환과 성격은 다음과 같은 연관성이 있다. 1. 갑상선 질환 목 앞 중앙에 위치한 갑상선(갑상샘)에서는 호르몬이 분비된다. 이 호르몬이 너무 많이 분비되면 갑상선기능항진증이 발생하는데, 이땐 불안하고 초조한...
    Date2021.01.11
    Read More
  13. 열 발생시키고, 살 빼는데 도움이 되는 식품 5가지

    몸속에서 열을 발산시키는 음식은 몸을 덥힐 뿐만 아니라 낙상을 예방하고, 다이어트를 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1. 고추, 마늘: 매운맛을 내는 고추와 마늘도 몸을 따듯하게 한다. 고추를 먹으면 추위에도 땀이 나는데 고추의 매운맛 성분인 캡사이신 때문이...
    Date2021.01.04
    Read More
  14. 접종 늘리기 위해 모더나 백신 용량 절반만 투여 검토

    미보건당국 접종 책임자, 용량 절반 줄여도 동일한 면역반응 보이기 때문 미국이 모더나가 개발한 코로나 백신을 더 많은 사람에게 접종하기 위해 백신 접종 용량을 현재의 절반으로 줄이는 방안을 검토 하고 있다. 미국의 백신 개발 프로그램을 이끄는 몬세...
    Date2021.01.04
    Read More
  15. 주름 예방하려면 얼굴 스트레칭 중요

    얼굴을 스트레칭하면 얼굴의 혈액순환이 잘 되고 주름을 예방하는 데도 도움이 된다. ◇얼굴 두드리기: 먼저 '아'를 소리내보자. 이 상태에서 손을 가볍게 오므려 쥔 채로 입 주변을 15번 정도 두드려 준다. '아' 발음이 끝나면 순차적으로 &#...
    Date2021.01.04
    Read More
  16. “맛있는 것 먹고 배우는 것이 장수 비결”

    118살 생일 맞은 세계 최고령 할머니…콜라도 즐겨 마셔 생존자 중 세계 최고령자 기네스 기록을 갖고 있는 일본의 다나카 가네 할머니가 1월 2일 118세 생일을 맞았다. 후쿠오카시의 한 노인복지시설에서 거주하는 다나카 할머니는 코로나 바이러스로 ...
    Date2021.01.04
    Read More
  17. 새해에는 건강하게 잠을 잘 자야

    미국수면의학회에 따르면, 대부분의 미국 성인들은 수면을 건강하게 충분히 취하지 못하고 있다. 수면의학회는 성인들이 매일 밤 적어도 7시간의 수면을 취할 것을 권장한다. 하지만 조사에 따르면, 미국 성인의 85%가 이 보다 수면시간이 적다. 수면이 부족...
    Date2021.01.04
    Read More
  18. 짜고 달게 먹으면 주름 많아져

    식습관은 피부와 어떤 연관성이 있을까. 짜거나 단 음식을 많이 먹으면 피부 노화가 촉진된다. 나트륨은 피부 진피층 속 콜라겐과 탄력 섬유 사이사이를 채우는 바탕질이라는 곳의 유수분 균형을 깨뜨려 피부 건조를 악화시킨다. 피부 속 수분 이 줄면 탄력이...
    Date2021.01.04
    Read More
  19. 코로나 극복의 해…2021년 건강하게 지내는 팁 5가지

    코로나19를 예방하는데 주의를 기울이면서 일반적인 건강 증진법을 잘 지키는 것이야말로 2021년 한 해의 최우선 생활 목표인 셈이다. 건강하게 오래 살 수 있는 팁 5가지를 알아본다. 1. 과식 안하기 장수를 원한다면 당신의 접시에 일정량의 음식을 남기는 ...
    Date2021.01.04
    Read More
  20. 현대인의 질병…스트레스에 대해 알아야 할 3가지는?

    ◇스트레스와 연관이 있는 질환: 우선 스트레스와 관련이 높은 질환은 심혈관질환이다. 급성 스트레스는 심근경색, 부정맥, 혈전 형성의 위험을 높여 심혈관계 질환의 위험성을 높인다. 마음이 느긋한 사람에 비해 적개심이 강한 사람은 관상동맥질환에 취약하...
    Date2020.12.2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