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분상승 욕망, 쉼 없이 자극…“루이비통 램프” 두드리다

by 벼룩시장 posted Sep 10, 2019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

 

델핀_아르노9.jpg

 

 

신분상승 욕망쉼 없이 자극…“루이비통 램프” 두드리다

 

35세때 경영난 빠진 ‘디올’ 인수
부동산 사업가서 명품계 구루 반열에
40세때 LVMH 최대주주·회장에
그룹 매출, 30년만에 30배 성장
겐조·지방시 등 70여개 브랜드 소유
1854년 ‘트렁크 메이커’로 거대한 첫발
165년 전통 이으며 “꿈을 파는 상인”명성

 

프랑스의 명품브랜드 그룹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Louis Vuitton Moet Henessy)의 베르나르 아르노 회장(70)이 블룸버그통신이 추산하는 세계부자순위 ‘억만장자 지수’에서 올해 처음 2위에 올랐다그는 무려 7년 간이나 2위였던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회장을 한단계 밀어냈다.

아르노 회장은 블룸버그 억만장자 지수 500위권에 오른 부호 중 재산이 가장 많이 늘었다올들어 재산이 390억 달러( 46590억원)나 증가했다그는 세계부호 1위인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 빌게이츠 회장과 함께 재산이 1000억 달러가 넘는 ‘톱3’ 반열에 올랐다아르노 회장은 30여 년간 LVMH그룹 회장을 역임하면서 고속 성장을 이끈 주역이다공격적인 M&A(인수합병)으로 그룹을 불린 그를 혹자는 ‘기업 사냥꾼’이라고 부르지만, LVMH그룹을 70여개 브랜드를 거느린 명품계의 공룡기업으로 키워냈다.

 

▶부동산→명품사업가로…‘공격적인 M&A’ 시작=1987년 코냑과 샴페인으로 유명한 모에헤네시와 루이비통이 합병하면서 설립된 LVMH그룹은 아르노가 그룹 회장 및 최대주주 자리에 오르면서 급성장했다아르노 회장은 1989 LVMH그룹의 지분 24% 18억 달러( 2조원)에 사들이며 인수에 성공했다그는 루이비통 전 회장이던 앙리 라카미에와 손잡고 모에헤네시의 알랭 슈발리에 회장을 몰아낸 뒤앙리 라카미에와 경영권을 놓고 법정다툼까지 벌인 끝에 LVMH그룹 회장직에 올랐다. LVMH 최대주주이자 그룹 회장에 오를 당시 그의 나이는 불과 40세였다.

LVMH그룹은 지난해 매출 468억 유로( 62조원)를 기록, 1년 만에 10% 가량 성장했다순이익은 635000만 유로( 81200억원)로 무려 18%나 성장했다. 1987년 약 15억 유로( 2조원)였던 LVMH그룹 매출은 지난해까지 31년간 30배가 넘게 성장했다.

아르노 회장은 원래 건설·부동산 사업가였다프랑스 북부 산업도시 루베에서 태어나 명문대학인 에콜 폴리테크니크를 졸업한 뒤 아버지의 건설회사에 입사했다이곳에서 경영감각을 익힌 그는 부동산 사업에 집중했다.

그가 명품사업에 관심을 갖게 된 것은 1979년 미국행이 계기가 됐다미국의 택시기사가 프랑스 대통령의 이름을 몰라도 프랑스의 패션브랜드 ‘디올’을 아는 것을 보고 명품의 영향력을 실감했다.

이후 미국에서 5년 간 건설업을 운영했지만 실적은 부진했다아르노 회장은 1984년 파산 직전이었던 크리스찬 디올의 모기업 부삭그룹을 인수하면서명품 패션산업에 본격 발을 딛기 시작했다그는 부삭의 직물부문 및 기저귀 사업을 정리하고직원 8000명 가량을 감원해 2년 만에 회사를 흑자로 전환시켰다.

아르노 회장은 “명품 브랜드의 가치는 새 브랜드 출시보다는 기존 브랜드를 인수하는 것이 시너지가 크다”고 판단했다또 “기업이 더 이상 성장하지 않는다는 것은 그 자체로 몰락을 의미한다”며 주요 명품 브랜드 인수에 본격 나섰다.

탄탄한 자금력을 동원해 지방시겐조펜디 등 유명 브랜드를 인수했고메이크업 포에버베네피트 코스메틱 같은 화장품 업체와 태그호이어불가리 등 시계·주얼리 브랜드샤토 디켐 등 주류 브랜드까지 명품 브랜드를 70여 개로 늘렸다세계의 명품시장은 1980년대 초반까지만 해도 하나의 브랜드를 소유한 뒤 독립적으로 운영하는 가족회사가 대부분이었지만아르노 회장은 이런 명품업계의 흐름을 바꿔놨다.

 

▶‘꿈을 파는 상인’ vs ‘캐시미어를 두른 늑대’=업계의 마이더스 손으로 유명한 아르노 회장은 ‘냉혹한 사업가’혹은 ‘캐시미어를 두른 늑대’라고 불렸다무차별적인 M&A로 업계 생태계를 어지럽힌다는 비판을 받았고잦은 정리해고로 비난을 받기도 했다.

LVMH그룹이 문어발식 브랜드 확장에도 불구하고 부실경영의 우려를 접고 성장을 이어간 배경에는 아르노 회장 만의 몇가지 원칙이 자리한다아르노 회장은 2000년대 들어 그룹의 수익성이 떨어지자 중앙집권적 경영방식을 지양하고디자이너들의 소신과 창의성을 중시하기 시작했다그는 “훌륭한 인재를 모으는 것이 기업의 생사를 결정한다”며 인재활용에 심혈을 기울였다.

특히 명품 브랜드들에게는 디자이너가 가장 큰 권한을 행사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했다기존의 올드한 이미지를 탈피하고자 신진 디자이너를 대거 영입했다. 1997년에는 마크 제이콥스(Marc Jacobs)를 아티스틱 디렉터로 영입해 루이비통의 여성복 디자인을 맡겼고영국의 신진 디자이너인 존 갈리아노에게는 크리스찬 디올의 디자인을 맡도록 했다칼 라거펠트알렉산더 맥퀸 등이 아르노 회장의 지원 아래 마음껏 능력을 발휘했다.

‘명품의 대중화’를 노린 파격적인 전략도 성장 비결로 꼽힌다.

명품브랜드의 이미지를 훼손하지 않으면서도 소비자의 신분상승 욕구를 자극해 명품을 대중화한다는 것이 그의 전략이다그는 자신을 “꿈을 파는 상인”이라고 불렀고LVMH그룹은 소비자들에게 꿈을 꾸게 한다”고 했다.

아르노 회장은 다양한 가격대의 제품을 선보여특정 부유층의 전유물로 여겨진 명품을 중산층까지 진입가능하도록 했다기존의 핸드백 보다 저렴한 가격대의 액세서리 제품을 출시해 중산층도 명품을 소비할 수 있도록 했다.

그는 또 “완벽에 가까운 품질을 계속해서 선보인 것이 루이비통의 성공요인”이라고 했다. LVMH의 매출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루이비통의 경우전문적인 교육을 받은 직원들이 수공업으로 제품을 생산한다하지만 ‘M&A의 귀재’인 아르노 회장도 몇 차례 실패를 경험했다.

인수를 추진했던 구찌는 1999년 경쟁사인 PPR(현 케링그룹)에 빼았겼고명품 전문 전자상거래 사이트 ‘이럭셔리닷컴’은 문을 연지 얼마 안돼 문을 닫았다패션계의 아마존을 표방한 ‘부닷컴’에 투자했다가 손실을 보기도 했다.

 

▶‘트렁크 메이커’→‘명품계 공룡기업’…165년 전통을 잇다=루이비통은 트렁크 메이커였던 루이비통이 1854년 설립한 회사다궁정 황실 상인이자 목가구 제조업자였던 루이비통은 실용성과 참신한 아이디어로 유명세를 얻어 회사를 빠르게 성장시켰다하지만 모조품 문제로 골치를 앓았다.

1896년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모노그램 캔버스’가 탄생했다. 2대 사장인 조르주 비통은 모방 방지를 위해 1892년 세상을 떠난 루이비통의 이니셜인 ‘L’과 ‘V’를 고안하고모노그램 캔버스를 만들어 특허를 취득했다조르주 비통의 아들이자 루이비통 3대 사장인 가스통 루이비통은 과거 트렁크에 집중됐던 상품을 가구주얼리의상 디자인은세공업 등으로 넓혔다.

루이비통은 1970년 회장이자 CEO였던 가스통 루이비통이 사망하자 한차례 흔들렸지만가스통의 사위인 헨리 레카미에가 1977년 사장이 되면서 서서히 회복되기 시작했다그는 루이비통을 국제적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새 유통전략으로 독점적인 유통망 확보에 힘썼다. 1981년 뉴욕의 57번가에 새 판매점을 신설하면서 세계 무대로 확장하는 발판을 마련했다. 1984년에는 루이비통을 파리와 뉴욕의 증권거래소에 상장해 기업규모를 끌어올렸다이어 1987년에 탄생한 LVMH그룹은 당시 파리 주식시장에서 여섯번째로 큰 회사가 됐다.

 

루이비통은 1854년 창립 이후 고유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고급 소비시장에서 탄탄한 입지를 구축해왔다. 특히 트렁크와 가방은 루이비통을 대표하는 상품이 됐다. 루이비통은 1991년 한국에 공식 진출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미동부 구인구직 취업정보 알바 일자리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



  1. NEW

    중국 부동산시장, “안정화 단계에 진입했다”

    중국 부동산시장, “안정화 단계에 진입했다” 중국의 부동산 시장이 안정화 단계에 진입한 모양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지난 8월 기준 중국 전역의 1~2선 도시 집값이 소폭 상승하거나 평균 수준을 유지한 것으로 집계됐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
    Date2019.09.22 newfile
    Read More
  2. NEW

    10대 자녀가 스마트폰에 빠졌는데…

    10대 자녀가 스마트폰에 빠졌는데… 스마트폰 끼고 살아도 정신건강 문제없어 요즘 10대들 대부분은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를 끼고 산다. 이런 아이들을 보면서 어른들은 걱정을 많이 한다. 하지만 어른들의 이런 우려와는 달리 스마트폰 등 디지털기기를...
    Date2019.09.22 newfile
    Read More
  3. NEW

    오빠 10명의 환영 속에서 태어난 11번 째 공주님

    오빠 10명의 환영 속에서 태어난 11번 째 공주님 출처=페이스북(@Alexis Brett) 아들 열 명을 연달아 출산한 영국 여성이 드디어 딸을 품에 안았다. 알렉시스 브렛(39)은 8월 27일에 카메론이라는 여자 아이를 낳았다. 알렉시스와 남편 데이빗에게는 2살부터 ...
    Date2019.09.22 newfile
    Read More
  4. NEW

    물가 안 오르는 이유…기술혁신에 물가구조 변화

    물가 안 오르는 이유…기술혁신에 물가구조 변화 ‘글로벌 공급망’으로 경쟁 격화…로봇·인공지능도 임금 인하압력 미국은 물론 전 세계적으로 물가가 오르지 않고 있다. 미국에서는 전통적으로 실업률이 낮아지면 물가가 오르...
    Date2019.09.17 newfile
    Read More
  5. NEW

    '훔칠 수 없다'던 15억원 황금변기…절도단에 도난당해

    '훔칠 수 없다'던 15억원 황금변기…절도단에 도난당해 영국 블레넘궁전에서 전시되는 도중…관람객이 3분간 실제 사용 가능 실제 배관 공사가 되어 있어 관람객들이 3분간 사용하는 호사를 누리게 제공됐던 15억원(100만파운드)에 달하...
    Date2019.09.17 newfile
    Read More
  6. No Image NEW

    美 ABC뉴스 "이란, 사우디 석유시설에 드론 외 미사일도 공격"

    美 ABC뉴스 "이란, 사우디 석유시설에 드론 외 미사일도 공격" 사우디아라비아 국영 석유회사인 아람코의 주요 석유 시설이 이란으로부터 무인기(드론)뿐만 아니라 미사일 공격까지 받았다고 미국 ABC뉴스가 보도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한 고위 관계자는 이날 ...
    Date2019.09.17 new
    Read More
  7. NEW

    "사우디 원유 공급손실, 美셰일가스로 신속 대체는 어려워"

    "사우디 원유 공급손실, 美셰일가스로 신속 대체는 어려워" 미국 셰일가스가 최근 몇년간 전 세계 원유 공급에 막대한 공급량을 제공해 왔지만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시설 공격으로 인한 원유 공급 손실분을 신속히 대체하기는 어려울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로...
    Date2019.09.17 newfile
    Read More
  8. NEW

    세계 최고령 116세 일본 할머니 “가진 힘 모두에 나눠주고 파”

    세계 최고령 116세 일본 할머니 “가진 힘 모두에 나눠주고 파” 매일 세끼 지키며 초콜릿, 탄산음료 즐겨…곱셈, 나눗셈도 열심히 연습 세계 최고령자로 기네스 기록을 보유한 일본의 116세 여성 다나카 카네가 ‘경로의 날’을 ...
    Date2019.09.17 newfile
    Read More
  9. NEW

    미국의 제재로 드러난 북한 해킹그룹의 실체는?

    미국의 제재로 드러난 북한 해킹그룹의 실체는? 가상화폐도 표적… 북한 정찰총국 지시받는 해킹그룹 총 20억불 해킹 북한, 한국 국방부부터 소니 등 글로벌 기업까지 마구잡이 해킹 공개 북한 당국이 직접 지휘하는 것으로 알려졌던 북한 해킹그룹의 실...
    Date2019.09.17 newfile
    Read More
  10. 세계 해외직접투자 40%, 조세피난처행

    세계 해외직접투자 40%, 조세피난처행 절세 위해…한해 15조달러, 조세회피처로 자금 이동 다국적기업 등이 세금을 적게 낼 목적으로 조세피난처(tax haven)로 옮긴 자금이 세계 해외직접투자(FDI)의 40% 가까이에 이른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이런 &l...
    Date2019.09.15 file
    Read More
  11. ‘얼굴 바꾸기’앱에 술렁이는 중국…미 대선에 악용?

    ‘얼굴 바꾸기’앱에 술렁이는 중국…미 대선에 악용? ▶ AI 활용 영화배우와 얼굴을 바꿔줘, 정치 영상 조작될까 당국 규제 강화 ▶ 가짜뉴스 전쟁에 불똥 튈 우려도 중국에서 지난달 30일 출시된 애플리케이션(앱) ‘ZAO(자오)’가...
    Date2019.09.15 file
    Read More
  12. 미국서 구글로 22년 전 실종사건 해결해 화제

    미국서 구글로 22년 전 실종사건 해결해 화제 구글 위성지도 서비스로 호수에 빠진 자동차 발견 미국에서 구글의 위성 지도 서비스인 구글어스(Google Earth)가 22년 전 실종 사건을 해결하는 데 역할을 해 화제다. AP통신에 따르면 플로리다주 웰링턴 그랜드...
    Date2019.09.15 file
    Read More
  13. 미국, ‘한국-일본 핵무장론’ 꺼내들자…북한, 긴 공백 깨고 ‘협상 OK’

    미국, ‘한국-일본 핵무장론’ 꺼내들자…북한, 긴 공백 깨고 ‘협상 OK’ 폼페이오 장관, 노골적 경고 메시지…최선희 부상 “9월 하순 실무협상 용의” 북한의 대미 실무 사령탑인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이...
    Date2019.09.11 file
    Read More
  14. 디플레이션 공포는 모두 아마존(온라인쇼핑) 때문?

    디플레이션 공포는 모두 아마존(온라인쇼핑) 때문? 낮은 실업률에도 물가 안올라...온라인 할인쇼핑이 물가 억제효과 미국을 비롯해 일본, 한국 등 전세계가 낮은 물가상승률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각국 중앙은행에서는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업체인 아마존으...
    Date2019.09.11 file
    Read More
  15. "젊은 층, 앱으로 뉴스 안 봐…미디어가 디지털세대 못 따라가"

    "젊은 층, 앱으로 뉴스 안 봐…미디어가 디지털세대 못 따라가" "다양한 SNS 플랫폼과의 통합 방식 연구해야" "뉴스에 대한 간접적인 노출 등으로 쉽게 피로감 느껴" (서울=뉴스1) 이창규 기자 | 2019-09-06 16:36 송고 | 2019-09-06 18:04 최종수정 젊...
    Date2019.09.11 file
    Read More
  16. 항생제, 중국이 쥐고 있는 희토류보다 더 강력한 대미 카드

    항생제, 중국이 쥐고 있는 희토류보다 더 강력한 대미 카드 지난 2016년 7월8일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에서 한 약사가 항생제 일종인 독시사이클린을 들고 있다. 독시사이클린은 탄저균 감염시 사용하는 항생제 일종이다. 【서울=뉴시스】문예성 기자 = 중...
    Date2019.09.11 file
    Read More
  17. 中 ‘돼지고기 품귀현상’ 서민경제 강타

    中 ‘돼지고기 품귀현상’ 서민경제 강타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공급 부족 美추가관세로 수입도 힘들어 석달새 60% 올라 물가 상승 주도 정부 “돼지생산 증대가 중대임무”… 일부 지역 구매제한-쿠폰 등장도 “아프리카돼지열...
    Date2019.09.11 file
    Read More
  18. 신분상승 욕망, 쉼 없이 자극…“루이비통 램프” 두드리다

    신분상승 욕망, 쉼 없이 자극…“루이비통 램프” 두드리다 35세때 경영난 빠진 ‘디올’ 인수 부동산 사업가서 명품계 구루 반열에 40세때 LVMH 최대주주·회장에 그룹 매출, 30년만에 30배 성장 겐조·지방시 등 70...
    Date2019.09.10 file
    Read More
  19. 로봇이 요리도 척척…셰프가 명령하면 양념도 잘 넣어

    로봇이 요리도 척척…셰프가 명령하면 양념도 잘 넣어 인공지능 요리사 시대…삼성봇 셰프, 센서·인공지능 사용해 사람 보조 최근 독일 베를린에서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19’가 열린 가운데 삼성전자 전시관에서는 유...
    Date2019.09.10 file
    Read More
  20. 구글, 인공지능으로 아기 살피는 기술 개발

    구글, 인공지능으로 아기 살피는 기술 개발 인공지능·비디오 이용, 아기 살펴…특허 신청 구글이 아기의 행동을 관찰하고 이상행동을 보이면 이를 부모에게 알려주는 기술에 대해 특허를 신청했다. 이 특허는 지난해 신청된 것으로, 지능형 오디...
    Date2019.09.1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62 Next
/ 6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