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의 장학기준이 너무나 허술하다

by 관리자 posted Sep 08,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

외교관 자녀들은 받고, 재외동포 2세들 못 받는 경우 많아

20190908_092314.jpg

 

한국 외교부 산하 재외동포재단은 해마다 3월 재외동포 초청장학생 선발 공고를 낸다. 재외공관의 추천을 받은 차세대 우수 인재를 발굴해 한국에서 공부할 기회와 비용을 제공하고, 이들이 재외동포 사회로 돌아가 기여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다. 재단은 지난해 학사과정 장학생 35명을 선발해 4년간 생활비로 월 90만 원씩, 그리고 항공료와 대학별 등록금을 지급했다.한 해외 공관에서 근무했던 외교관 A 씨의 딸도 지난해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유럽 지역에서만 19년을 체류하고 12년간 초중고교 과정을 마친 딸은 공관의 단수추천을 받아 장학생에 선발돼 한국 대학에 다니고 있다.하지만 감사원이 7월 재외동포재단 감사 결과를 발표한 이후 A 씨는 공관 생활을 접고 본부로 발령받아 감찰조사를 받고 있다. 재단의 허술한 장학생 선발 기준을 이용해 딸을 ‘셀프 추천’했다는 이유에서다.당시 재단은 ‘외국에서 초등학교부터 고교까지 이수한 학생’으로 장학생 선발 기준을 제시했다. 외교관 자녀를 거를 수 있는 기준 자체가 없었다. 이에 감사원은 “공무원 자녀 여부나 향후 외국 거주 계획 등 대학 졸업 이후 외국에 거주할 가능성을 심의하기 위한 기준이 마련돼 있지 않다”고 지적했다.감사원 감사가 끝난 뒤 재단은 A 씨의 딸이 “수혜 대상이 아니다”라고 통보한 뒤 4월경 장학생 자격을 박탈했다. 7월 감사 발표 후 재외동포재단에 따르면 당시 A 씨에게 총 788만원이 지급됐다. A 씨는 감찰 결과가 나오는 대로 장학금 반환 절차를 밟겠다고 했다.이런 사례 외에도 재외동포 초청장학생 운영엔 그간 허점이 많았다. 경제 형편이 어렵거나 유공동포 후손인 학생을 우대한다고 해놓고 가점 등 실질적인 우대 기준이 없었던 게 대표적이다. 올해는 ‘경제 형편 곤란’을 선발 기준에서 제외했다가 감사원 감사 후 추가하기도 했다. 

재외동포재단 측은 “올해 장학생은 개선된 심의 기준을 적용해 선발했다”고 설명했지만 달라진 심의 기준은 공개되지 않았다. 재단의 허술하고 미비한 장학생 선발 심사 기준으로 결국 피해를 입는 건 재외동포 차세대 인재들이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미동부 구인구직 취업정보 알바 일자리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



  1. "가족을 납치했으니 돈을 송금해라" 한인 대상 사기 전화 기승

    "가족을 납치했으니 돈을 송금해라" 한인 대상 사기 전화 기승 최근 미 전역에서 한국 공관을 사칭한 사기 전화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해외 체류 중인 가족을 납치했다며 돈을 요구하는 한인 대상 보이스 피싱 사기 전화까지 등장했다. 이들 사기범들은 한...
    Date2019.09.15 file
    Read More
  2. “가슴까지 차오른 물…‘우린 죽지 않는다’고 격려하며 견뎌”

    “가슴까지 차오른 물…‘우린 죽지 않는다’고 격려하며 견뎌” 골든레이호 마지막 구조된 한국 선원 인터뷰 “‘우리는 죽지 않는다’…그 말만 계속했어요.” 미국 조지아주 브런즈윅 해안에서 전도...
    Date2019.09.15 file
    Read More
  3. “밀려드는 빨랫감에 활력 되찾아”

    “밀려드는 빨랫감에 활력 되찾아” 서울의 동네 세탁소들, 매출 2배 뛴 비결? 지역세탁소 450곳, 편의점 600곳과 손잡아 서울 관악구 신림동에서 40년 가까이 세탁소를 운영한 믿음세탁소 박수동 씨(57)는 요즘 어느 때보다 바쁜 하루를 보내고 있...
    Date2019.09.11 file
    Read More
  4. 檢 “사실상 전쟁, 퇴로는 없다”…曺의혹 규명 총력

    檢 “사실상 전쟁, 퇴로는 없다”…曺의혹 규명 총력 “대통령이 檢 다 엎을지언정 曺장관 지키겠다 선언한 것 새 법무장관이 인사권 행사하는 지금 상황 간단치 않아 與서 사실상 검찰 해체론… 우리도 피할수 없게 된 상황&rdqu...
    Date2019.09.11 file
    Read More
  5. “서울도 돈 안 되면 안 사요”…미분양 100% 아파트 등장

    “서울도 돈 안 되면 안 사요”…미분양 100% 아파트 등장 뉴스1 분양 인기 지역인 서울에서 분양 물량 전체가 팔리지 않고 남은, 미분양 100% 아파트가 등장했다. 분양업계에 따르면 서울 강동구 길동에 최근 분양한 ‘경지 아리움&rs...
    Date2019.09.11 file
    Read More
  6. 외교부 “美서 韓자동차운반선 전도… 한국인 4명 구조중”

    외교부 “美서 韓자동차운반선 전도… 한국인 4명 구조중” 미국 조지아주 해상에서 전도된 차량운반 '골든레이호'. 외교부는 8일 미국 해상에서 현대글로비스 소속 자동차운반선인 '골든레이호'가 전도된 사고와 관련해 한...
    Date2019.09.11 file
    Read More
  7. 재외동포재단의 장학기준이 너무나 허술하다

    외교관 자녀들은 받고, 재외동포 2세들 못 받는 경우 많아 한국 외교부 산하 재외동포재단은 해마다 3월 재외동포 초청장학생 선발 공고를 낸다. 재외공관의 추천을 받은 차세대 우수 인재를 발굴해 한국에서 공부할 기회와 비용을 제공하고, 이들이 재외동포 ...
    Date2019.09.08 file
    Read More
  8. 중국산 수입비용 크게 올라…한인업체들 더 어렵다

    추가 관세 폭탄맞은 한인업계 고통…직격탄 신발·의류업계는 직격탄 LA자바시장에서 여성의류 전문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한 한인업주는 “중국에 대한 추가 관세는 우리에게 쓰나미와 같다”며 이번 달부터 중국산 제품에 대한 추가 관...
    Date2019.09.08 file
    Read More
  9. 조국, 한달 전엔 대권 후보 기대?

    고향 선후배들과 만나 대선 관심 간접 표명 "만신창이 됐는데 무슨 대권이냐, 어림없다" 여권에선 “조국, 이번에 전 국민이 알게됐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가 한달 전만 해도 대권에 관심을 표명하고, 자신이 대권 가도가 열렸다는것을 암시하는...
    Date2019.09.06 file
    Read More
  10. LA평통, 포상 댓가 '후원금' 파문

    LA평통, 포상 댓가 '후원금' 파문 한국정부 포상 선정...회장 독단으로 변경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평통)가 미주에서 회장 선출은 물론 포상 대상자 선정문제로 잡음이 계속 되고 있다. 미주한국일보에 따르면 2년마다 회장 인선 문제로 투서와 상호 ...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1. 최경주재단 美 주니어 골프협회 챔피언십, 뉴저지 개최

    최경주재단 美 주니어 골프협회 챔피언십, 뉴저지 개최 최경주재단이 주최하는 미국주 니어골프협회 주니어 챔피언십이 미국 뉴저지주 피들러 엘보 컨트 리 클럽에서 3일간 개최됐다. 미국 주니어 챔피언십은 미국내 지역 및 전국 규모 대회에서 입상 포인트를...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2. 워싱턴D.C. 한인 캘빈 김씨, 200만불 복권 당첨됐다

    워싱턴D.C. 한인 캘빈 김씨, 200만불 복권 당첨됐다 워싱턴D.C.에 거주하는 한인이 메가밀리언 복권을 샀다가 2등 상 금인 200만 달러에 당첨되는 행운 을 얻었다. 버지니아주 복권국에 따르면 워싱 턴 DC 근교 알렉산드리아에 거주 하는 캘빈 김씨(사진)는 지...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3. NJ 버겐카운티내 한인밀집지역 음주운전 적발 급증

    NJ 버겐카운티내 한인밀집지역 음주운전 적발 급증 뉴저지 한인타운에서 음주운전 적 발이 최근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한국일보가 최근 발표된 뉴저 지주 타운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에 따르면 팰리세이즈팍, 릿지필드, 레오니아, 에지워터 등 상당수...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4. 설창 앤드류박 장학재단 수여식

    설창 앤드류박 장학재단 수여식 최종 선발된 12명에 총 2만4천달러 전달 설창 앤드류박 장학재단이 100여명의 지원자 중 최종 선발된 12명의 학생에게 장학금을 수 여했다. 플러싱 대동연회장에서 열린 이날 수여식에 서는 뉴욕과 뉴저지, 커네티컷에 거주하는...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5. 美주립대, 단과대학 이름을 뉴욕출신 김원숙화가 이름으로…

    美주립대, 단과대학 이름을 뉴욕출신 김원숙화가 이름으로… 일리노이주립대학, 산하 단과대 예술대를 '김원숙 칼리지'로 명명 예정 미국 굴지의 주립대학이 모교 발전에 기여한 한인화가의 이름을 딴 단과대학 명명식을 개 최한다. 일리노이주...
    Date2019.08.24 file
    Read More
  16. 북한 기독학교 설립이 꿈이었는데...

    북한 기독학교 설립이 꿈이었는데... 주류언론 최초 여기자...카니 강씨 76세로 별세 탈북자 가족 출신...27년간 LA타임스서 맹활약 LA타임스에서 27년간 맹활약 을 펼친 한인여성 카니 강 기자 가 별세했다. LA타임스는 카니 강 기자가 췌 장암 투병 끝에 지...
    Date2019.08.20 file
    Read More
  17. 한국, 고교 3학년 2학기 무상교육 시행…160만원 경감

    한국, 고교 3학년 2학기 무상교육 시행…160만원 경감 2020년에는 고교 2학년...2021년에는 모든 고교생들에게 확대 한국의 교육부가 이번 2학기 부터 고등학교 3학년 모든 학 생을 대상으로 고교 무상교육 을 시행한다. 교육부는 전국 17개 시, 도 교육...
    Date2019.08.20 file
    Read More
  18. 극동방송 김장환목사 족벌 체제 우려

    극동방송 김장환목사 족벌 체제 우려 방송통신위, "극동방송 경영 투명성 논란 시정해야" 극동방송 제작비 '0'...후원수입 많은데 무보수 관행 한국의 개신교방송사인 극동방송 의 이사장 김장환 목사의 장기 집권 과 김 목사 일가의 경영 참여와 관련...
    Date2019.08.20 file
    Read More
  19. 조국 동생부부 위장 이혼? 가족사진 버젓이 카톡에…

    조국 동생부부 위장 이혼? 가족사진 버젓이 카톡에…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 남동생의 전처, 며칠전까지 올려놨다가 모두 삭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의 전 제수(동생의 처) 조모(51)씨의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이 며칠사이에모두 삭제됐다. 그 전까지는 ...
    Date2019.08.20 file
    Read More
  20. “범법자 조국, 수사부터 받아야…인사청문회 조사팀 가동”

    “범법자 조국, 수사부터 받아야…인사청문회 조사팀 가동” 나경원 원내대표, “조국, 재산보다 많은 74억을 사모턴드에 투자 약정은 범법행위 자유한국당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에 대한 ‘인사청문회 태스크포스’를 조직...
    Date2019.08.2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2 Next
/ 7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