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가 이름 딴 미국 단과대학…美대학 사상 최초

by 벼룩시장 posted Sep 17, 201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한국화가 이름 딴 미국 단과대학대학 사상 최초

 

일리노이주립대 ‘김원숙 예술대학’부부가 함께 1200만불 기부

532.jpg

화가 김원숙 씨(왼쪽)와 남편 토머스 클레멘트 씨. 사진: 일리노이주립대 홈페이지

 

미국 일리노이주립대(ISU)가 소속 예술대학의 이름을 재미 한인작가 김원숙 씨(66)의 이름을 따 ‘김원숙 예술대학’으로 명명했다. 미 단과대학에 한국인 이름이 붙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그는 사업가인 한국계 미국인 남편 토머스 클레멘트 씨와 함께 이 대학에 1200만 달러를 기부했다.
일리노이주립대는 이날 홈페이지를 통해 김 씨의 기부를 기리고자 그의 이름을 붙였다고 밝혔다. 김 씨는 이날 일리노이주 노멀에 있는 대학 교내에서 열린 기부금 약정식에 참석, “기부는 내가 이곳에서 가졌던 기회와 무한한 가능성을 상징한다. 이곳에서 내가 꿈꿨던 것보다 더 높은 목표를 이룰 수 있었다”고 말했다.

래리 다이어츠 총장은 “그가 졸업생이란 사실이 자랑스럽다. 학생들과 일리노이주의 미래를 위한 투자에 감사한다”고 화답했다. 그의 기부금은 학생 장학금, 연습실 및 스튜디오 등 교육 공간 개선에 쓰인다.

김 씨 부부는 모두 한국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건너갔다. 1953년 부산에서 태어난 김 씨는 1971년 홍익대 서양화과에 입학했다. 이듬해 전액 장학금을 받고 일리노이주립대로 유학을 가서 미국에 정착했다. 김 씨는 1978년까지 ISU에서 학사, 예술석사를 취득했다.

남편 클레멘트 씨는 6·25 전쟁고아다. 미국으로 입양된 뒤 일리노이주와 인디애나주에서 의료기기 전문회사를 운영해 성공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 씨는 회화 소묘 판화 조소 등 다양한 방식으로 일상의 아름다움을 그려내 왔다는 평가를 받는다. 전 세계에서 64번의 단독 전시회를 열었고 1995년에는 유엔으로부터 ‘올해의 예술가’로 뽑혔다. 그의 작품은 미 뉴욕 현대미술관(MoMA), 워싱턴 국립 여성 예술가박물관, 바티칸 미술관 등에 전시됐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女와 성관계 때 녹음하라"는 남자들 '안전수칙'에 여성들 불안,분노

    “동의후 관계 입증자료” 명분‘리벤지 포르노’로 악용 우려 녹음은 성폭력 처벌규정 없어 휴대전화나 소형 녹음기로 성관계 상황을 녹음해두는 젊은 남성들이 늘어나면서 여성들의 불안감과 분노가 커지고 있다. 성관계 녹음이 확산하...
    Date2019.09.30 file
    Read More
  2. 22년전 조국 웅동학원에 공사비 떼여 망한 목공소 대표

    “조국 해명 거짓말, 부도 어음 있다…다른 하도급 업체들 돈 못받아” “남들 모두 쫄딱 망하게 해놓고 떵떵거리고 사는 것 보니 분통터져” 부산 영도에서 목재포장업을 하는 강모(62)씨는 조국 법무부 장관이 기자간담회 등에서 ...
    Date2019.09.30 file
    Read More
  3. 문 대통령, '검찰에 강력 경고'

    검찰, 대통령 반박…대통령-검찰 대결 양상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 법무부 장관 수사를 진행 중인 검찰에 대한 경고에 나섰다. 미국 뉴욕 방문에서 돌아온 뒤 첫 메시지로 검찰을 겨냥한 것이다. 이 같은 문 대통령의 공개 경고에 검찰은 “검찰은 ...
    Date2019.09.30 file
    Read More
  4. 교단총회, 명성교회 김삼환목사 부자세습 편법 허용

    예장통합 “2021년부터 아들 목사에 위임”…과거 판결 스스로 뒤엎어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통합 교단이 초대형교회인 명성교회의 담임목사직 부자 세습을 사실상 인정했다. 예장 통합 교단은 경북 포항에서 열린 정기총회에서 ‘명성...
    Date2019.09.30 file
    Read More
  5. 김정숙 여사, 맨해튼 할렘 美고교 한국어 수업 참관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맨해튼 할렘에 위치한 데모크라시 프렙 고교를 방문, 한국어 수업을 참관했다. 김 여사는 학생들이 한국어 레벨 3 과정을 수업 중이던 교실을 방문했고, 학생들은 한국어로 김 여사에게 ...
    Date2019.09.25 file
    Read More
  6. 재외국민 사건•사고 5년동안 2배나 늘어났다

    해외에 거주하는 재외국민들의 사건·사고 피해가 최근 5년동안 2배 이상 늘어나, 한국 정부의 적극적인 대책 마련이 절실한 상황이다. 더불어민주당 박병석 의원이 외교부에서 제공받은 ‘재외국민 사건사고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4년 59...
    Date2019.09.25 file
    Read More
  7. 웅동학원 대출금 35억, 조국펀드 자금줄?

    부인 정경심이 투자한 20억, 자금 추적 중 단서 확보 조국 법무부 장관 일가족이 운영해온 사학재단 웅동학원이 수십억원대 비자금을 만들었고, 이 돈 가운데 일부가 '조국 펀드'로 유입됐다는 의혹에 대해 검찰이 수사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은...
    Date2019.09.24 file
    Read More
  8. 아프리카돼지열병, 한강 이남 뚫렸다

    김포서도 발생 ‘초비상’…전염경로 아직 몰라 경기 파주시, 연천군에 이어 김포시에서도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했다. 파주에서 첫 발병한 ASF가 경기 서부로 확산한 것이다. 초기 방역망에 구멍이 뚫린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온다. ...
    Date2019.09.24 file
    Read More
  9. 한국은…반려인구 1481만 시대

    가족 같은 반려동물과의 행복한 동행은? 반려동물 관련 산업, 눈부신 성장세 거듭 간디는 “한 나라의 국민들이 동물을 다루는 방식을 보면, 그 나라의 수준과 도덕적 성장 상태를 가늠해볼 수 있다”고 했다. 한국의 반려인구 1481만 시대… ...
    Date2019.09.24 file
    Read More
  10. 독립계약자와 정식 직원 구분, 더욱 엄격해진다

    독립계약자와 정식 직원 구분, 더욱 엄격해진다 ‘AB5’법안 내년 시행으로 한인업계 고민많아…강화된 조건 안 맞으면 정식 직원 ▶ 운송·네일샵 등 직종 해당 각종 비용 상승 불가피 근로자들도 찬반 갈려 독립계약자 조건을 강화한 ...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1. 미국 영주권 취득 한인 또 감소…2년 연속 2만명 미달

    미국 영주권 취득 한인 또 감소…2년 연속 2만명 미달 2016년 21,801명, 2017년 19,194명, 2018년 17,549명으로 감소 미국영주권을 취득한 한인들이 트럼프 행정부 들어 2년 연속 줄어들면서 2만명에도 못미치고 있다. 이는 트럼프 첫해인 2017년 19,19...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2. 한국서 ‘탈코 세대’ 여성들 급증?

    한국서 ‘탈코 세대’ 여성들 급증? 화장, 성형 안하고 편함 강조하는 세대 직장 초년생인 김성은씨(27·여)는 몇해 전 ‘탈코선언’을 했다. 화장은 전혀 하지 않고, ‘예쁨’보다 ‘편함’을 고려해 옷을 골...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3. 얼티밋 챔피언 태권도, 지역 학생들에 학교가방 200개 증정

    얼티밋 챔피언 태권도, 지역 학생들에 학교가방 200개 증정 얼티밋 챔피언 태권도(관장 마이클 노)가 신학기를 맞아 플러싱지역에 거주하는 학생들을 위해 등에 메는 가방 200개를 기증, 지역언론에 크게 보도됐다. 지난해까지 가방 100개를 기증한 얼티밋 챔...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4. No Image

    미주 최초 한인 첫 연방상원의원 탄생 가능성이 열렸다

    미주 최초 한인 첫 연방상원의원 탄생 가능성이 열렸다 조지아주 연방상원의원 사임…주지사, 박병진 연방검사장 유력 후보로 고려 중 미주한인이민사에 최초로 한인 연방상원의원 배출 가능성이 열렸다. 화제의 인물은 현재 한인 최초로 연방검사장에 ...
    Date2019.09.22
    Read More
  15. 장애 한국계 청년, 미국을 감동시켜

    장애 한국계 청년, 미국을 감동시켜 장애 딛고 '아메리카 갓 탤런트' 우승 선천적 시각장애, 자폐증 앓는 코디 리 말 그대로 기적을 노래했다. 앞을 볼 수 없는데다 자폐증까지 있는 올해 23살의 한국계 청년 코디 리(Kodi Lee)가 미국 유명 오디션 ...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6. 30년 후…한국 가구 40%는 1인 가구

    30년 후…한국 가구 40%는 1인 가구 통계청 발표…70대 이상 1인 가구는 거의 절반 30년 후, '70대 이상 1인 가구' 전체의 절반 육박한다. 또 30년 후 10가구 중 4가구가 1인 가구로 변화한다. 1인 가구의 절반 가까이가 70대 이상 고령...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7. “평소 말도 없고 조용했던 그가 화성 연쇄살인 용의자라고…”

    “평소 말도 없고 조용했던 그가 화성 연쇄살인 용의자라고…” 1995년 10월부터 처제 성폭행 살해 혐의로 부산교도소 수감 1980년대 전국을 공포에 떨게 하고 우리나라 범죄사상 최악의 미제사건으로 남아있던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유력 용...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8. 교도소서 기능사 자격 따고 작품전 입상도...'1급 모범수' 이춘재

    교도소서 기능사 자격 따고 작품전 입상도...'1급 모범수' 이춘재 화성 연쇄살인 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특정된 이춘재(56)가 교도소 생활 중 가구 제작 기능사 자격을 취득하고, 교정작품 전시회 등에 출품해 입상한 경력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Date2019.09.22 file
    Read More
  19. 태풍에 쓰러지는 한국 교회들의 첨탑…안전문제 심각

    태풍에 쓰러지는 한국 교회들의 첨탑…안전문제 심각 태풍에 서울과 주변 첨탑 10여개 무너져…눈길 끌고 권위 상징 건축설계 반영안돼 허술하게 조립…한번 세우고 10여년 방치 초속 약 15m의 강풍을 동반한 13호 태풍 ‘링링’...
    Date2019.09.22 file
    Read More
  20. 한국화가 이름 딴 미국 단과대학…美대학 사상 최초

    한국화가 이름 딴 미국 단과대학…美대학 사상 최초 일리노이주립대 ‘김원숙 예술대학’…부부가 함께 1200만불 기부 화가 김원숙 씨(왼쪽)와 남편 토머스 클레멘트 씨. 사진: 일리노이주립대 홈페이지 미국 일리노이주립대(ISU)가 소...
    Date2019.09.17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8 Next
/ 78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