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년전 도산 안창호 삼남매, 미국정부의 부름 받았다

by 벼룩시장 posted Apr 13, 202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아시안 증오 범죄 커지자 미국 국가인도기금서 대대적 사진 홍보

Picture4.png

왼쪽부터 도산의 자녀인 안필영, 안필립, 안수산. 사진: 국가인도기금
 

 

2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1942. 독립운동가 도산 안창호 선생의 자녀인 안수산·안필립·안필영(오른쪽부터) 삼남매가 미군으로

복무하던 시절 모처럼 한데 어울려 사진을 찍었다.
 

미전역에서 아시아계에 대한 잇단 증오 범죄가 확산되면서, 미정부는 인종 갈등을 잠재우고 화합을 이끌어내기 위한 상징으로

안씨 삼남매의 사진을 적극 활용했다.
 

연방정부 기관인 국가인도기금(NEH) 최근 홈페이지에 아시아계 미국인들의 미국 사회 공헌사를 탐구할 있는 각종

로젝트를 소개하는 홈페이지를 개설하면서 표지 얼굴로 군복을 입은 삼남매의 사진을 게시했다. 홈페이지는 미국 지역의

교육자들과 지역사회 지도자, 그리고 문화예술 기관들이 아시아계의 미국 사회 활약상을 알리는 도움을 주자는 취지로

들어졌다. 안씨 삼남매는 국가인도기금이 후원하는 다큐멘터리 시리즈아시아계 미국인 소개된 있다.
 

홍일점 안수산(1915~2015)씨는 현대 미군 역사를 새로 주인공이다. 도산 슬하 32 맏딸인 그녀는 LA에서 태어나 샌디

에이고 대학을 졸업하고 1942~1946 해군에서 사격 교관과 정보장교로 근무했다. 역사상 최초 동양인 여성 해군 장교였

.
 

공영방송 PBS 인물 다큐멘터리아시아계 미국인에서 수산씨를일본에 의해 투옥돼 숨진 전설적 지도자 도산 안창호의

소개하면서안수산에게 2 세계대전은 미국과 한국을 위한 싸움이었다 했다. 안수산씨는 전역 합참정보국에서

시스템 전문가로 활동하면서 전문가 300 명을 교육했다.
 

안필립(1905~1978)씨는미국에서 태어난 한국계 미국시민권자 알려져 있다. 그는 고교시절 영화바그다드의 도둑세트장

구경갔다가, 전설적인 영화 제작자 더글러스 페어뱅크스로부터 출연 제의를 받을 정도로 연기에 재능을 보였고, 결국 배우가

됐다. 필립씨는 재능을 살려 2 대전 당시 육군에 입대해 연예 병사로 복무했다. 미국 영화계는 그의 활약상을 기려 타계한 6

뒤인 1984 할리우드 거리에 그의 이름을 새긴 동판을 설치했다.
 

생존해 있는 막내 안필영(95)씨는 누나 수산씨와 같은 해군으로 복무했고, 제대 후에는 필립씨처럼 영화배우로 활동했다. 현재

LA 거주하고 있는 그는 2019 4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행사 국외거주 독립유공자 후손 방문단의 일원으

한국을 찾아, 서대문 독립공원 등을 둘러보고 초청 만찬에서 답사를 하기도 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요즘 한국의 20,30대 직장인들의 로망

    “가상 화폐(코인) 대박 나서 조기 은퇴 하는 것”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의 인사팀장 A씨는 30대 생산직 직원의 사직서를 받았다. A씨는 “해당 직원에게 이직 이유를 물었더니 가상 화폐(코인)에 투자해 19억원을 벌어서 공장에서 더 일할 필...
    Date2021.04.19 file
    Read More
  2. “대학교수로 채용할테니 발전기금 내라”

    6억 받아 챙긴 경남 음악학과장 징역 4년6개월 창원지법은 교수 임용을 빌미로 시간강사 등으로부터 학교발전기금 명목으로 6억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61)씨에게 징역 4년6개월을 선고했다. 경남지역 한 대학의 음악학과 학과장으로 재직했던...
    Date2021.04.19 file
    Read More
  3. 80년전 도산 안창호 삼남매, 미국정부의 부름 받았다

    아시안 증오 범죄 커지자 미국 국가인도기금서 대대적 사진 홍보 왼쪽부터 도산의 자녀인 안필영, 안필립, 안수산. 사진: 미 국가인도기금 2차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1942년. 독립운동가 도산 안창호 선생의 자녀인 안수산·안필립·안필영(오른쪽...
    Date2021.04.13 file
    Read More
  4. 한국 인천공항 입국 거부, 제재, 1주에 830명… 해도 너무한다!

    질병관리청 집계 결과…까다로운 PCP 검사기준, 시설격리 외국인 차별 한국이 코로나19 관련 엄격한 검역을 시행하면서 미국발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유전자증폭(PCR) 검사 음성확인서 제출을 의무화하고 있는 가운데 이로 인해 한국을 찾았다가 입국을 ...
    Date2021.04.13 file
    Read More
  5. 부활절 신장이식 받고 새 삶 얻은 한인목사

    권극증 목사, “죽은 인생 살리신 하나님, 감사합니다" 오랫동안 신장투석을 받으며 투병생활을 해오던 뉴욕의 한인목회자가 신장이식을 신청한 지 불과 1년 반만에 수술받고 완쾌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신장이식을 받고 현재 뉴욕대학병원에서 회...
    Date2021.04.13 file
    Read More
  6. 긴급 제안 피땀어린 한인사회 성금으로 세워진 KCC 동포회관, 절대 팔아선 안된다

    KCC 전 발기추진위원, 전 이사 임형빈 및 현 한미충효회 회장 지난2003년 동포들이 갈망하던 동포회관건립추진위원회가 발족해 모금활동을 전개한바 42개의 종교단체, 80개의 기업 및 한인단체, 그리고 500여명의 개인들이 참여해 총 63만 6천여달러의 종자돈...
    Date2021.04.13 file
    Read More
  7. 설흥수 전문의, 21희망재단에 성금 2천불

    설흥수 신경내과 전문의(사진)가 8일 21희망재단에 편지와 함께 2천달러의 기금을 보내왔다. 설흥수 전문의는 “21희망재단이 최근 2년간 많은 수고를 해왔다”며 “그동안 생각만 하고, 행동으로 실행하지 못했다. 많은 돈은 아니지만 제 성...
    Date2021.04.13 file
    Read More
  8. 21희망재단, 싱글맘 6명에 3천불 전달

    21희망재단이 이혼과 사별로 인해 홀로 자녀들을 양육하는 싱글맘 가정들을 위해 6가정에 총 3천달러를 전달했다. 변종덕 21희망재단 이사장은 이들 싱글맘 가정들을 돕기 위해 10년 전 설립된 비젼맘협회(구 싱글맘협회) 관계자들을 재단 사무실에서 만나 어...
    Date2021.04.13 file
    Read More
  9.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사업 접고 조기 은퇴하는 한인 급증

    펜데믹 장기 지속되면서 온라인 대세…자영업, 전문직 모두 접는 경우 많아 롱아일랜드의 대형몰에서 골프샵을 30여년간 운영한 한 70대 한인은 팬데믹으로 대형몰이 1년 가까이 문을 닫고, 골프샵도 매출이 크게 떨어져 버틸 수 없게 되자 업소를 어쩔...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0. 뉴저지서 한복의 날 선포…갓 쓴 테너플라이 시장

    미국 뉴저지주 테너플라이시 마크 진너 시장(사진)이 시청 강당에서 열린 ‘한복의 날’ 선포식에 한복을 입고 등장했다. 테너플라이시는 올해부터 매년 10월 21일을 한복의 날로 기념하게 된다. 해외 지방자치단체 최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계...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1. 북한 꽃제비 출신 탈북자, 역경 딛고 영국서 지방선거에 출마

    티모시 조 (왼쪽). 미국의소리(VOA) 홈페이지 캡처 북한 꽃제비 출신 티모시 조 씨(33)가 오는 5월 실시되는 영국 지방선거에서 구의원 후보로 나선다. 올해 영국 지방선거에는 북한 인권단체 ‘징검다리’ 대표 박지현 씨(52·여)를 포함해 ...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2. 문재인 정부 말 믿었다가 벼락거지 됐다!...20대 청년, 청와대 청원

    한 20대 청년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문재인 정부 말을 믿었다가 벼락거지가 됐다”며 부동산 안정화를 주문하는 호소문을 올렸다. 청원인 A씨는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요즘 불안한 미래로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고 있다”...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3. 내 재산 어떻게 해야 할까? 박수홍 트라우마에 빠진 한국의 비혼족

    친하지 않은 형제와 조카에게 내 재산 못 준다…일찍 유언 남기는 싱글족 아직 싱글인 삼촌·이모들의 마음이 요즘 뒤숭숭하다. 방송인 박수홍씨의 조카를 둘러싼 얘기 때문이다. 박수홍씨는 1970년생. 올해 쉰 살이 넘었는데 아직 결혼을 하지 ...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4. LG, SK의 배터리 전쟁이 마침내 끝났다

    SK, LG에 2조원 배상…SK는 실리, SK는 명분 챙겨 LG에너지솔루션과 SK이노베이션이 전기차 배터리 영업비밀 침해 분쟁과 관련, 미국 행정부의 중재로 전격 합의했다. 2조원의 배상금을 받게 된 LG는 실리를, 미국에서 배터리 사업을 유지하고 고객사 ...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5. 흙수저 죽마고우 2명이 힘합해 20대에 370억원 대박

    20대때 막일도 함께…커피 프랜차이즈 ‘더벤티’ 최준경·박수암 대표 부산의 한 초등학교를 함께 졸업한 두 소년은 축구하면서 가장 가까운 절친이 되었다. 둘은 같은 고등학교를 나와 20대 초반 사회생활까지 함께 시작했다. 군 시...
    Date2021.04.13 file
    Read More
  16. “부당행위에 침묵하면 우리 자녀들, 계속 피해자 됩니다”

    오히려 학교서 정학 위기, 백인계 동급학생에 폭행당한 피해 한인학생 상담치료 받는 중, 피해 한인학생….폭행장면 동영상에 올려, 가해자측 ”꼭 사과 받을 것…학교 앞 시위도, 끝까지 법정투쟁, “피해학생 아버지 기자회견을 열고...
    Date2021.04.06 file
    Read More
  17. 한인부부 운영 슈퍼에서 쇠막대기 난동

    “너희나라로 돌아가라”며 한인부부에 욕설-폭력 20대 남성(작은 사진)이 쇠막대기를 들고 난동을 부리는 모습. 유튜브 캡처 최근 노스캐롤라이나주 샬럿의 버스터미널 안 슈퍼에 20대 남성이 길이 1m가 넘는 쇠막대기를 들고 들어와 냉장고, 선반...
    Date2021.04.06 file
    Read More
  18. 뉴욕 한인여성이 흑인사회와 연대하며 인종초월 시민운동 주도

    모델 겸 사회운동가 박진이씨, 12명의 타인종 사회운동가들과 연대해 거리시위 전개 최근 미국서 벌어지는 아시아 증오범죄에 방탄소년단(BTS), 스노보드 세계챔피언 클로이 킴 등 유명 스타들이 확산 반대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또 할리우드에서 활동 중인 ...
    Date2021.04.06 file
    Read More
  19. 美한인 의원들, 중국 이민자 폄하한 한인 공화당 후보 지지 철회

    텍사스주 제6선거구 연방하원의원 보궐선거에 후보로 나선 한국계 세리 김 공화당 후보(42·여)가 “중국 이민자들이 미국에 있는 것을 원하지 않는다”고 말해 큰 논란이 일고 있다. 현직 한인 하원의원들은 같은 아시아계를 비하한 그의 발...
    Date2021.04.06 file
    Read More
  20. "외출할 때는 무기 꼭 챙기고 나가요"

    동계 올림픽 한인 금메달리스트의 고백 아시안 증오 범죄가 증가하는 상황에 대해 한국계 미국인이자 평창 동계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스노보드 선수 클로이 김(21)이 고충을 털어놓았다. 클로이 김은 미국 이민자인 한국인 부모 사이에서 태어났다. 클로이는...
    Date2021.04.0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4 Next
/ 114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