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6차선 다리에 붙은 이름 <백인숙>… 부산 출신 그녀는 누구?

by 벼룩시장 posted Jul 29, 202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Extra Form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미국 최초로 한국인 이름을  다리오랜동안 어려운 이웃 도왔다

어려운 이웃에게 음식을 나눠주고 있는 백인숙씨. /앵커리지 데일리 뉴스 보도화면

어려운 이웃에게 음식을 나눠주고 있는 백인숙씨.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국인의 이름을  다리가 생긴다 주인공은 40여년간 앵커리지에 거주하고 있는 백인숙(71)씨다.

백씨 이름이 담긴 ‘인숙백 브릿지’(Insook Baik bridge) 알래스카주 앵커리지시 글렌 하이웨이에 있다전장 235m 6차선 다리로 2008 만들어졌지만 지금까지 이름이 없었다다리의 명명은 올해  게란 타르  하원의원의 법안 발의로 시작됐다  상원에도 상정이 됐고, TV 생중계  까다로운 심사를 거쳐 최근 상원에서 통과됐다.
게란 타르 주의원의 보좌관 송명근 씨는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게란 타르 의원은 한국과 관련한 어떠한 법안도 제출하지 않았지만이번에 '인숙백 브릿지법안을 발의해 통과시키는  앞장섰다" 밝혔다.
 

 다리에 백씨 이름이 붙여진 이유는 지역 내에서 이미 유명한 그의 선행 때문이다부산 출신의 백씨는 1980 뉴욕으로 건너간  이듬해 앵커리지로 이주했다지금까지  곳에 머물며 주유소를 운영 중인 그녀는 지난 10 동안 추수감사절을 기념해 어려운 이웃에게 무료로 음식을 제공해왔다.

이같은 미담은 지역 언론인 앵커리지 데일리 뉴스 등에도 여러 차례 보도된  있다지난해 11 기사를 보면 “백씨가 추수감사절 만찬을 위해 900개의 접시를 준비했고 많은 요리를 했다 단골손님이 주방에 모인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색소폰을 연주하자 백씨의 얼굴이 환해졌다 내용이 나온다백씨가 픽업 창가에서 따뜻한 음식을 건네주는 모습도 공개됐다.

백씨는 당시 인터뷰에서 “    남자가 ‘나는 일자리도 차도 집도 없이 이곳에 왔었다그때 배고픈 내게 당신이 음식을 줬다 말했다지금은 직업을 갖고  곳도 있다고 하더라 일화를 전하며 뿌듯해하기도 했다

백씨는 처음 다리에 자신의 이름이 붙는다는 말을 들었을  “나는 별로  일이 없다 거절했다고 한다그러나  관계자들과 아들의 설득에 결국 허락했다그녀는 연합뉴스에 “아들이 한국인 위상을 높이는 일이니 그렇게 하시라고 해서 받아들였다 “우리 시에서 아주 중요한 다리에  이름이 붙어 기분이 좋다 소감을 전했다.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NEW

    미국이 그립지 않다…미국인이 쓴, 한국이 좋은 이유 9가지는?

    9년전 오리건주에서 대구시로 이주한 미국인 영어강사의 기고문 화제 대구에 거주하고 있는 영어 강사가 미국 매체에 ‘미국이 그립지 않은 9가지 이유’라는 제목으로 한국에 대한 장점을 적은 글을 기고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미국 매체 인사이...
    Date2022.08.13 new
    Read More
  2. NEW

    폭우 속 빛난 의인들… 산 무너진다며 문 두드려 구했다

    개봉동 아파트 토사 덮쳐오자 60대, 이웃에 알려 수십명 대피 지난 8일 밤 서울 구로구 개봉동 개웅산 자락에 선 e푸른아파트 주변으로 앞이 제대로 보이지 않을 정도의 폭우가 쏟아지고 있었다. 이 아파트 야외 주차장은 높이 7m, 두께 16cm인 옹벽을 사이에...
    Date2022.08.13 new
    Read More
  3. 다누리 발사에... 한국 전문가들 “우주탐사 국제 운전면허증 딴 것”

    달 궤도선 ‘다누리’(사진)가 5일 발사되면서 한국은 이제 지구 궤도 너머 우주 탐사 시대의 서막을 열게 됐다. “한국이 우주 탐사 ‘국제 면허증’을 딴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달은 심우주 탐사의 전초 기지로서 전략...
    Date2022.08.06
    Read More
  4. 다누리 발사에... 한국 전문가들 “우주탐사 국제 운전면허증 딴 것”

    달 궤도선 ‘다누리’(사진)가 5일 발사되면서 한국은 이제 지구 궤도 너머 우주 탐사 시대의 서막을 열게 됐다. “한국이 우주 탐사 ‘국제 면허증’을 딴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달은 심우주 탐사의 전초 기지로서 전략...
    Date2022.08.06
    Read More
  5. 위기의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 5대 원인?

    취임 100일만에 위기…편가르기에 보수·중도 연대 깨져 ①외연 확대 대신 편 가르기 전문가들은 “지역적·이념적 정치 기반이 애초부터 약했던 윤 대통령의 외연이 계속 위축되는 형국”이라고 했다. 전문가들은 “윤 대통...
    Date2022.08.06
    Read More
  6. 종로·용산이 뉴욕·싱가폴처럼 바뀐다?

    오세훈 서울시장 초고층 복합개발 계획 발표 오세훈 서울시장이 초고층 복합개발을 목표로 용산정비창 부지와 세운재정비촉진지구(이하 세운지구)를 용도·용적률 제한 없이 고밀 복합개발하겠다고 밝혔다. 롤모델로 뉴욕 ‘허드슨야드’(Hud...
    Date2022.08.06
    Read More
  7. 한국에 빈 일자리 17만개 넘는데…구직자가 없다…소개소는 줄폐업

    코로나가 촉발한 일자리 불균형…3년 전 8만원 일당->12만원인데 사람 못구해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의 한 직업소개소 이모(63) 소장은 “한 달 매출이 아예 없는 수준이라, 직원 2명이 얼마 전 그만뒀다”고 했다. 사회적 거리 두기 해제로 ...
    Date2022.08.06
    Read More
  8. 노인 60%가 일한다, 생활비 쪼들려 은퇴 못하는 한국

    한국의 55세~79세 고령층 10명 가운데 6명이 일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고령층 고용률은 58.1%에 달해 40년만에 가장 높았다. 올해 고령 인구는 작년보다 33만명 이상이 늘어 1510만명으로 늘었다. 이 가운데 취업자는 877만2000명으로 집계됐다. 통...
    Date2022.08.06
    Read More
  9. 美 6차선 다리에 붙은 이름 <백인숙>… 부산 출신 그녀는 누구?

    미국 최초로 한국인 이름을 딴 다리…오랜동안 어려운 이웃 도왔다 어려운 이웃에게 음식을 나눠주고 있는 백인숙씨. 미국에서 처음으로 한국인의 이름을 딴 다리가 생긴다. 그 주인공은 40여년간 앵커리지에 거주하고 있는 백인숙(71)씨다. 백씨 이름...
    Date2022.07.29
    Read More
  10. 한인 조종사, 약혼녀와 함께 탄 경비행기 비상착륙에 성공

    엘런 강씨, 밤에 엔진 꺼지자 로컬도로에 비상착륙 시도…경상만 입어 한인 남성 조종사가 미국인 약혼녀와 함께 경비행기를 조종하다가 엔진이 꺼져 도로에 비상착륙하는데 성공했다. 이 커플은 5일 뒤 결혼식을 올렸다. 시애틀 타코마 지역 언론들에 ...
    Date2022.07.29
    Read More
  11. 한미 4만3,808 용사의 이름 새겼다

    한국전 전사 미군·카투사 워싱턴 DC 기념공원에 준공 6·25전쟁에서 전사한 미군과 카투사 4만3,808명의 이름을 각인한 전사자 추모의 벽이 굳건한 한미동맹의 새 상징물로 모습을 드러냈다. 미국측 한국전참전용사추모재단은 한국전 정전협정 6...
    Date2022.07.29
    Read More
  12. 21희망재단, 엘렌 박 NJ 주하원의원 방문

    21희망재단의 변종덕 이사장이 최근 엘렌 박 뉴저지주 하원의원 사무실을 방문했다. 이날 재단을 초청한 박 의원은 뉴저지 장애인 단체 지원사업을 설명하고 21희망재단측에 어려운 단체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 21희망재단은 엘렌 박 의원치 추천한 뉴저지 ...
    Date2022.07.29
    Read More
  13. 21희망재단, 엘렌 박 NJ 주하원의원 방문

    21희망재단의 변종덕 이사장이 최근 엘렌 박 뉴저지주 하원의원 사무실을 방문했다. 이날 재단을 초청한 박 의원은 뉴저지 장애인 단체 지원사업을 설명하고 21희망재단측에 어려운 단체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 21희망재단은 엘렌 박 의원치 추천한 뉴저지 ...
    Date2022.07.29
    Read More
  14. 8월 20일 <시니어 건강 페스티벌> 개최

    뉴저지한인상록회 주최…레오니아 오버펙 공원 뉴저지한인상록회(회장 차영자.사진)가 창립 32주년을 맞아 오는 8월 20일 레오니아 오버펙 공원에서 ‘시니어 건강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다. 이날 행사에...
    Date2022.07.29
    Read More
  15. NJ 렌트보조프로그램에 8만6천명 신청

    4000명만 추첨 선발… 선발되어도 2-3년 후 지급 뉴저지주정부가 제공하는 노약자 및 저소득층 렌트비 보조 프로그램에 8만6,000명의 신청자가 몰린 것으로 나타났다. 주정부는 신청자 중 4천명만을 추첨으로 선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
    Date2022.07.29
    Read More
  16. 장례식장서 시신 뒤바뀐 뉴저지 한인가족, 5천만불 소송 제기

    유족, “어떻게 이런 일이...소송 이기면 배상 전액 고인 다니던 교회에 기부할 것” 장례식장에서 시신이 뒤바뀐 고 김경자(93)씨 장례식 / abc7NY 뉴스 캡처 뉴저지주의 한 장례식장에서 시신이 뒤바뀌는 일이 벌어졌다. 유족들은 장례식장을 상...
    Date2022.07.29
    Read More
  17. 한국 초등학교 입학 1년 빨라진다…2025년부터 4년간 단계적 추진

    2025년부터 초등학교 취학 연령이 현행 만 6세에서 만 5세로 1년 빨라진다. 현재 만 3~5세가 다닐 수 있는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통합하는 방안도 재추진한다. 교육부는 ‘초등학교 6년, 중학교 3년, 고등학교 3년’의 의무교육 12년 과정을 5세에 ...
    Date2022.07.29
    Read More
  18. 한국인구 감소…학령인구 94만명 급감

    노동력 부족, 복지비 급증…인구재앙 더 빨리 다가와 작년 총인구가 1949년 통계청 집계 이후 72년 만에 처음으로 줄어들었다. 15~64세 인구가 2060년이면 전체 인구의 절반 미만으로 떨어지면서, 돈을 벌어 세금을 내는 생산연령인구 1명당 노인 1명을...
    Date2022.07.29
    Read More
  19. 세계 1위 <로봇 나라> 한국…1만명당 932대

    식당·공항·편의점 이어 대통령 경호까지…모든 분야로 확대 한국은 세계에서 로봇을 가장 많이 활용하는 나라다. 국제로봇연맹(IFR)의 최신 자료인 지난해 12월 보고서를 보면 인구 1만명당 로봇 활용도에서 한국은 932대로 1위에 올랐다...
    Date2022.07.23 file
    Read More
  20. 미국서 성공한 한인 창업자들 “동양인이라서 무시? 스타트업은 원래 고되다” 제13회 아시안리더십콘퍼런스

    팀 황(오른쪽) 피스컬노트 대표와 정세주 눔 대표가 7월 14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아시안리더십콘퍼런스에서 이기하(왼쪽) 프라이머사제파트너스 대표의 사회로 유니콘 기업을 탄생시키게 된 배경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 박상훈 기자 14일 서울 ...
    Date2022.07.17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2 Next
/ 132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