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동부 최대 생활정보지 벼룩시장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뉴저지의 코로나19 전염률이 지난해 5 이후 1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뉴저지주정부에 따르면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은 0.63으로 하루 전인 0.72보다 크게 낮아졌다.
코로나19 지표가 크게 개선되면서 주정부는 추가로 경제 제재 완화 조치를 발표할 예정이다.

 
주정부에 따르면 이날 기준 뉴저지에서 420 이상이 최소 번은 코로나19 백신을 맞았다. 이는 뉴저지 성인 10 6명이 코로나19 백신을 최소 번은 맞았다는 의미다. 2 접종까지 완전히 마친 주민 수는 300 이상으로 이는 뉴저지 성인 인구 690 44%.

 

2.png

 

 

 

 

 

 

 

 

 

 

 

 

 

 

 

 

 

 

 

 

 

 

 

 

 

 

 

 

 

 

 

 

 

 

 

 

 

 

 

 

 

 

 

 

 

 

 

 

 

 

 

 

 

 

 

 

 

 

 

 

 

 

 

 

 

 

 

 

 

 

 

 

 

 

 

 

 

 

 

 

 

 

 

 

 

 

 

 

 

 

 

 

 

 

 

 

 

 

 

 

 

 

 

 

 

 

 

 

 

 

 

 

 

 

 

 

 

 

 

 

 

 

 

 



---------------------------------------------------------------------------------------------------------
유익한 생활정보가 한곳에.
뉴욕 생활정보 중고물품 중고차량 생활잡화 구인 구직 취업정보 일자리 정보 물물교환 중고장터 부동산 하숙 민박 쉐어 게스트하우스 렌트
---------------------------------------------------------------------------------------------------------



  1.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 1년만에 최저치…추가 완화 계획 발표

    뉴저지의 코로나19 전염률이 지난해 5월 이후 1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뉴저지주정부에 따르면 뉴저지 코로나19 전염률은 0.63으로 하루 전인 0.72보다 크게 낮아졌다. 코로나19 지표가 크게 개선되면서 주정부는 추가로 경제 제재 완화 조치를 발표할 예...
    Date2021.05.03 Views33
    Read More
  2. 백신 남는 미국…”우리 주에는 안줘도 된다”는 요청 크게 늘어

    아이오와-미시시피 등 연방정부에 공급중단 요청 늘어…맞으면 100불 주기도 코로나19 백신 생산량이 많은 미국에서는 주정부가 연방정부에 백신 공급을 중지해 달라고 요청하는 일까지 벌어졌다. 백신 접종을 완료한 인구가 1억 명을 넘어선 뒤로 추가...
    Date2021.05.03 Views28
    Read More
  3. 뉴욕시 식당 75%까지 실내 수용 확대

    뉴욕시 식당과 술집 등 요식업소들의 실내 수용 제한인원이 최대 75%까지 늘어난다. 지금까지 뉴욕시의 제한인원은 50%였다. 뉴욕주정부는 또 오는 5월 7일부터 뉴욕시 미용실과 이발관 등 개인관리업소의 실내 수용 제한인원도 75%까지 확대한다고 밝혔다 . ...
    Date2021.05.03 Views27
    Read More
  4. 뉴저지서 100% 대면수업 전환하는 학군 증가

    뉴저지에서 100% 대면수업으로 전환하는 학군이 크게 늘고 있다. 주 교육국 자료에 따르면 100% 대면수업을 제공하는 학군은 246곳으로 한주 전보다 60곳 이상이 늘었다. 이는 더 이상 원격수업이 아닌 100% 대면수업으로 전환하는 학군이 크게 늘어나는 추세...
    Date2021.05.03 Views16
    Read More
  5. 12∼15세 백신 사용승인시 여름까지 1천만명 접종

    美FDA전 국장, “청소년1천700만명…빨리 허가돼야” 강조 코로나19의 주력 백신을 만드는 화이자가 12∼15세 청소년에 대한 백신 사용이 허가되면 올여름까지 1천만 명의 청소년이 접종을 받을 수 있다는 전망을 내놨다. 화이자 이사이기...
    Date2021.05.03 Views15
    Read More
  6. 미국 인구 3억3,000만명… 10년간 7.4% 늘어

    2,020만명 뉴욕주, 연방하원석 1개 줄고…텍사스는 2석 증가 미국 인구가 지난해 기준 3억3,000만 명을 넘어서며 10년 전보다 7.4% 증가했지만 증가율 자체는 둔화했다. 미 인구조사국은 작년 4월 1일 기준으로 인구가 3억3,144만9,281명으로 집계됐다...
    Date2021.05.03 Views29
    Read More
  7. 집에서 세차 금지…캘리포니아주, 가뭄으로 비상

    미국 서부 지역에 가뭄이 이어지면서 미 캘리포니아주에 비상에 걸렸다. 캘리포니아엔 2년째 극심한 가뭄이 이어지고 있다. 실리콘밸리엔 4월 한 달간 비가 한번도 내리지 않았고, 캘리포니아 오로빌 호수는 가뭄으로 저수량이 평소의 42% 수준에 불과한 상황...
    Date2021.05.03 Views23
    Read More
  8. 뉴욕시 관광업 붕괴로 6백억불 손실

    코로나19로 뉴욕시의 관광 산업이 붕괴되면서 8만9천 개의 일자리가 사라지고, 600억 달러 상당의 경제 손실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이를 완전히 회복하는데는 수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됐다. 2020년 뉴욕시 관광업의 규모는 2백억 달러를 조금 넘은 ...
    Date2021.05.03 Views27
    Read More
  9. 영화 <미나리> 실제 인물들, 지금도 같은 농장 지켜

    미나리 감독과 남자주연은 사돈 집안...한인 가족들의 합작품 ‘미나리’를 연출한 리 아이삭 정(한국명 정이삭·43) 감독의 아버지 정한길(75)씨는 영화의 실제 모델. 영화에서 채소 밭을 일구기 위해 손수 트랙터를 몰고 땀 흘리던 주인공 ...
    Date2021.04.26 Views127
    Read More
  10. 바이든, 자녀교육 위해 무려1조달러 지원

    보육비, 대학 등 지원…28일 의회 연설 앞서 공식 제안 조 바이든 대통령이 ‘미국 일자리 계획’으로 불리는 2조3,000억 달러 규모의 인프라 구축 및 일자리 창출안이 연방의회에 계류 중인 가운데 또 다시 1조 달러 규모의 초대형 예산 지...
    Date2021.04.26 Views100
    Read More
  11. 빚더미서 부활한 뉴욕타임스의 3가지 비결

    10여년 전 14억불 빚더리…뉴욕타임스의 디지털 혁신 2009년 3~4월 뉴욕타임스의 주가는 4~5달러였고 그해 영업이익률은 1.3%였다. 신용등급은 투기 등급 수준인 ‘BB-’였다. 2006년 회사가 진 빚은 14억달러가 넘었다. 하지만 12년 후인 올...
    Date2021.04.26 Views58
    Read More
  12. 미국인 500만명 이상이 두번째 백신주사 안 맞은 이유는?

    미국인 500만명 이상이 2회차 접종 권장일까지 두 번째 주사를 맞지 않았다고 뉴욕타임스가 보도했다. 미국에서 긴급사용 승인을 받은 3종의 코로나 백신 중 얀센 백신을 제외한 화이자-바이오엔테크와 모더나 백신은 2회 접종해야 예방 효과가 확실하다. 국...
    Date2021.04.26 Views77
    Read More
  13. 20선거구 뉴욕시의원 중국계 후보 다오 인

    지난 해 유일한 퀸즈보로장 후보로 출마…친한파 후보 지난 해 아시안계로는 최초로 퀸즈보로장 후보로 출마해 11월 본선거까지 선전했던 다오 인 후보(58.사진)가 플러싱을 기반으로 하는 제 20선거구에는 중국계 유권자가 압도적으로 많은데, 20선거...
    Date2021.04.26 Views59
    Read More
  14. 19선거구 뉴욕시의원 네팔계 후보 KC

    베이사이드와 칼리지포인트, 와잇스톤, 리틀넥 등을 포함하는 19선거구에 출마한 네팔계KC 나바라지 후보(43)는 뉴욕시 최초의 네팔계 시의원 후보다. 20년 전 뉴욕으로 이민 온 그는 네팔에서 대학을 마친 후 뉴욕에서 현재 부동산업에 종사하고 있다. 퀸즈 ...
    Date2021.04.26 Views68
    Read More
  15. 집단면역 형성 눈앞에 둔 뉴욕시 활기

    3천만불 예산 들여 본격적인 관광 캠페인 전개 집단 면역 형성을 눈앞에 둔 미국 뉴욕시가 본격적으로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월스트리트저널은 뉴욕시가 오는 6월부터 3000만 달러를 들여 관광 캠페인을 벌이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는 코로나 사태 이전 뉴욕...
    Date2021.04.26 Views42
    Read More
  16. 뉴욕서 폭행당한 61세 중국계… 생계 보태려 빈 캔 줍다 당해

    미국 뉴욕에서 지난 23일 폭행을 당해 중태에 빠진 61세 남성은 중국계 남성으로 전해졌다. 뉴욕포스트는 폭행 피해자가 중국계 남성 마야오판이라고 보도했다. 마야오판은 뉴욕 이스트할렘 지역에서 폭행을 당해 쓰러진 후 발로 수차례 머리를 걷어 차였다. ...
    Date2021.04.26 Views74
    Read More
  17. 코로나 초기에 뉴욕주민 4분의1 감염

    흑인·히스패닉계 주민의 감염율 백인의 2배 이상 코로나19 대유행 초기에 미국 내 진원지였던 뉴욕에서 성인의 4분의 1이 감염됐을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뉴욕시 보건국이 최근 미 전염병학회 학술지에 게재한 보고서에서...
    Date2021.04.26 Views55
    Read More
  18. 생전에 자손만 무려 325명... 116세 美최고령 할머니 별세

    최고령 미국인으로 알려진 116세 여성이 세상을 떠났다. 1905년 사우스캐롤라이나주 랭커스터 카운티의 한 농장에서 태어난 헤스터 포드 할머니가 자택에서 별세했다. 미국의 노인학연구그룹은 헤스터의 나이를 115세 245일로 기재했다. 헤스터의 가족은 페이...
    Date2021.04.20 Views94
    Read More
  19. No Image

    “총 소리 들리면 즉시 도망치고 숨어라’

    FBI, 美총기난사 시 생존 수칙 적극 알려 ‘총소리가 들리면 일단 현장에서 도망쳐라.’ 미국에서 최근 총기 참사가 잇따르는 가운데 급박한 상황에서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를 명시한 ‘생존 수칙’이 널리 퍼지고 있다. 미 연방수사국...
    Date2021.04.20 Views115
    Read More
  20. 실수로 입금된 120만불 빼내 차 구입, 집 계약…美여성 체포

    은행이 개인 계좌에 실수로 입금한 120만 달러를 인출해 마구 쓰던 미국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루이지애나주에서 스파도니(33.사진)라는 여성이 절도, 은행 사기, 불법 송금 등 혐의로 최근 체포됐다. 지역의 911 신고 접수원으로 일해온 이 여성은 지난 1...
    Date2021.04.20 Views7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1 Next
/ 16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